정우영의 주전 굳히기…프라이부르크, 도르트문트 격파

163 0 0 2021-08-22 11:03:3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선제골 상황에서 기뻐하는 정우영. 연합뉴스
정우영(22, SC 프라이부르크)이 주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정우영은 21일(현지시간)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드라이잠 슈타디온에서 열린 2021-2022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2라운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71분을 소화했다.

정우영은 프라이부르크 이적 첫 해인 2020-2021시즌 26경기 4골을 기록했다. 다만 출전시간이 813분으로 평균 32분 정도였다. 교체 멤버였다는 의미다. 하지만 새 시즌 뷔르츠부르크(3부)와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 빌레펠트와 분데스리가 1라운드에 이어 3경기 연속 선발로 나서며 주전 굳히기에 나섰다.

전반 6분 빈첸조 그리포의 프리킥 골로 리드를 잡은 상황.

정우영은 전반 33분 크리스티안 귄터의 크로스에 발을 갖다댔지만, 골로 이어지지 않았다. 후반 6분 오른발 슈팅 역시 골문을 벗어났다. 하지만 후반 8분 롤런드 셜러이의 결승골을 시발점이 됐다. 정우영의 크로스에 이은 루카스 횔러의 헤더가 셜러이의 오른발에 걸렸다.

프라이부르크는 후반 14분 자책골을 허용했지만, 지난 시즌 3위 도르트문트를 2대1로 격파하고 첫 승을 신고했다.

이재성(29, 마인츠 05)도 두 경기 연속 선발 출전했다. 이재성은 VfL 보훔과 2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17분 교체됐다. 1라운드 RB 라이프치히전과 마찬가지로 최전방 공격수로 나섰지만, 마인츠는 0대2로 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077
이쳥용 골 ㅅㅅㅅㅅㅅㅅㅅㅅ 오타쿠
21-08-22 21:15
12076
'SON 선발X케인 벤치' 울버햄턴전 예상 라인업..."맨시티전 역습 트리오 한번더?"[토트넘-울버햄턴] 장그래
21-08-22 20:13
12075
‘압박+멀티’ 정우영 대접이 달라졌다 떨어진원숭이
21-08-22 19:41
12074
토트넘에선 명단 제외인데…바이에른 뮌헨 '러브콜' 타짜신정환
21-08-22 18:30
12073
'축구 스타' 호날두, 유벤투스 잔류한다 정해인
21-08-22 16:06
12072
'내가 무슨 1600억이야!'...맨유-첼시 타깃, 본인 이적료에 '좌절' 해적
21-08-22 15:36
12071
맨유, 계약 4년 남은 새 간판스타와 재계약...주급 대폭 인상 이영자
21-08-22 14:26
12070
2003년생 바르샤 미래, 스페인 대신 기니 국가대표 택한다 홍보도배
21-08-22 14:05
12069
구단 역사에 남을 '최악의 먹튀'... 골머리 앓는 토트넘 장사꾼
21-08-22 13:18
12068
'뿔난' 아스널 팬들, 첼시전 홈경기 직관 외면..."돈 아깝다" 순대국
21-08-22 12:24
VIEW
정우영의 주전 굳히기…프라이부르크, 도르트문트 격파 원빈해설위원
21-08-22 11:03
12066
바셀도 텄네 호랑이
21-08-22 06:28
12065
비야레알 짜증나네 손나은
21-08-22 04:35
12064
깊이가 달라진 맨유 '더블 스쿼드', EPL 8년 무관 끊는다 아이언맨
21-08-22 03:22
12063
'이승우 진짜 안중에도 없나' 일본인만 벌써 6번째 영입... '하필 또 FW' 가습기
21-08-22 01:10
12062
포체티노, “메시 안 쓴 이유? 최전방에 좋은 선수 많아서” 음바페
21-08-21 23:26
12061
돌문 에버튼에 질렀슈 미니언즈
21-08-21 22:06
12060
그나마 진행되는게 지구 있네 물음표
21-08-21 20:53
12059
올 여름 2130억원 지출한 8위팀, 우승팀 맨시티 능가 조현
21-08-21 19:30
12058
발렌시아, 이강인 방출 포기 안 했다… 이적시장 마감 전 실현할까 + 1 앗살라
21-08-21 16:42
12057
'케인 포기?' 과르디올라, "현 스쿼드 만족...더할 나위 없이 좋아" 닥터최
21-08-21 15:59
12056
클롭, 반 다이크 복귀에 "너무 행복해" 찌끄레기
21-08-21 14:54
12055
클롭피셜..."살라랑 재계약 협상 곧 합니다" 6시내고환
21-08-21 13:59
12054
[SW이슈] 토트넘, 누누 더비서 ‘손톱’ 세워 충격패 씻어낼까 뉴스보이
21-08-21 1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