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스타' 호날두, 유벤투스 잔류한다

169 0 0 2021-08-22 16:06:1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칼리아리=AP/뉴시스]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14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칼리아리 사르데냐 아레나에서 열린 칼리아리 칼초와의 2020-21 이탈리아 세리에A 27라운드 전반 31분 세 번째 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유벤투스는 호날두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3-1로 승리했다. 2021.03.15.[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명문 유벤투스에 잔류한다.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유벤투스 감독은 22일(한국시간) 우디네세와의 2021~2022시즌 세리에A 개막전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호날두가 유벤투스에 남겠다고 말했다"며 새 시즌에도 유벤투스 유니폼을 입고 뛸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호날두의 거취가 분명해졌다. 그는 내게 떠나고 싶다는 의사를 밝히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2018년 7월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를 떠나 유벤투스에 둥지를 튼 호날두는 지난 시즌 우승 실패 후 올여름 팀을 떠날 거란 추측이 돌았다.

유벤투스는 부진 끝에 리그 4위로 시즌을 마쳤고, 세리에A 10연패도 무산됐다.

호날두는 정규리그 29골로 득점왕에 올랐지만, 팀보다 개인 성적에 더 신경 쓴다는 비판을 받았다.

여기에 라이벌인 리오넬 메시가 최근 FC바르셀로나(스페인)에서 파리생제르맹(PSG·프랑스)로 깜짝 이적한 것도 호날두의 거취에 영향을 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하지만 호날두는 유벤투스에서 한 시즌을 더 보내기로 결정했다.

한편 유벤투스는 23일 오전 1시30분 우디네세 원정 경기에서 개막전을 치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092
브라질 배구스타“도핑 징계, 올림픽金실패이유 아냐” 애플
21-08-23 16:06
12091
[GOAL 리뷰] '김민재 데뷔전 87분 활약' 페네르바체, 안탈리아스포르에 2-0 승 오타쿠
21-08-23 14:27
12090
'드리블은 최고인데'...토트넘전 드러난 '근육맨 윙어' 치명적 단점은? 호랑이
21-08-23 13:24
12089
시미엔의 배신...토론토, 디트로이트에 충격패 극혐
21-08-23 12:03
12088
언더더씨 기원 음바페
21-08-23 11:09
12087
류현진 다승왕 경쟁자 탈락 '2파전' 대호재, 亞신화 쓸까 미니언즈
21-08-23 10:19
12086
케인이 달라졌다... 팬들 찾아가 인사→SNS 게시글까지 물음표
21-08-23 09:42
1208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8-23 08:17
12084
산투 감독 "손흥민, 부상 검사해봐야… 경기 전부터 이상했다" 해골
21-08-23 04:48
12083
'토트넘 이적설' 아다마, 레비 앞에서 펄펄...드리블 9개+MOM까지 소주반샷
21-08-23 03:08
12082
햄스트링 테이핑하고 나온 손흥민, 71분 뛰고 교체...‘선수 보호 차원’ 와꾸대장봉준
21-08-23 01:33
12081
다 뻑나구 한폴 남음 ㅡㅡ 손예진
21-08-23 00:15
12080
2021-08-22 새로운 파워볼 로직분석법 비숍
21-08-22 23:17
12079
맨유 쳐 지구 있네 애플
21-08-22 22:45
12078
이쳥용 골 ㅅㅅㅅㅅㅅㅅㅅㅅ 오타쿠
21-08-22 21:15
12077
'SON 선발X케인 벤치' 울버햄턴전 예상 라인업..."맨시티전 역습 트리오 한번더?"[토트넘-울버햄턴] 장그래
21-08-22 20:13
12076
‘압박+멀티’ 정우영 대접이 달라졌다 떨어진원숭이
21-08-22 19:41
12075
토트넘에선 명단 제외인데…바이에른 뮌헨 '러브콜' 타짜신정환
21-08-22 18:30
VIEW
'축구 스타' 호날두, 유벤투스 잔류한다 정해인
21-08-22 16:06
12073
'내가 무슨 1600억이야!'...맨유-첼시 타깃, 본인 이적료에 '좌절' 해적
21-08-22 15:36
12072
맨유, 계약 4년 남은 새 간판스타와 재계약...주급 대폭 인상 이영자
21-08-22 14:26
12071
2003년생 바르샤 미래, 스페인 대신 기니 국가대표 택한다 홍보도배
21-08-22 14:05
12070
구단 역사에 남을 '최악의 먹튀'... 골머리 앓는 토트넘 장사꾼
21-08-22 13:18
12069
'뿔난' 아스널 팬들, 첼시전 홈경기 직관 외면..."돈 아깝다" 순대국
21-08-22 1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