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세에 레알 입단했지만 끝내 실패..."친구 되기도 어려웠다"

108 0 0 2021-10-07 04:54: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르틴 외데가르드(22, 아스널)가 과거 레알 마드리드 생활의 어려움에 대해 토로했다.

외데가르드는 노르웨이 출신 미드필더로 어린 시절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던 선수다. 지난 2015년 만 16세의 나이로 레알 마드리드에 입단하며 세계적인 관심을 끌었다. 노르웨이 축구 국가대표팀 최연소 출전 기록(15세 300일)도 보유하고 있다.

그러나 스타 플레이어들이 가득했던 레알에서는 적응에 어려움을 겪었다. 그는 레알 마드리드 B팀 카스티야에서 출전을 이어오다 헤렌벤, 비테세(이상 네덜란드) 임대를 통해 경험을 쌓았다. 성장세를 이어온 외데가르드는 2019-20시즌 레알 소시에다드로 임대를 떠나 잠재력을 폭발시켰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1경기에 출전했고 4골 6도움을 올리며 팀 에이스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레알에서 그의 자리는 없었다. 외데가르드는 지난 시즌 1월에 아스널 임대를 떠났고 결국 올여름 아스널로 완전 이적하며 새로운 도전을 떠났다. 그의 레알 생활은 1군 11경기 출전 기록을 남기고 종료됐다.

외데가르드는 최근 노르웨이 'TV2' 인터뷰를 통해 레알 생활의 어려움을 고백했다. 그는 "1군과 카스티야에서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있다는 건 나를 더 강하게 만들었다. 세르히오 라모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과 같은 선수들로부터 배운 건 정말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외데가르드는 "최고의 수준에 있으면 친구를 사귀는 건 어렵다. 게다가 다른 곳에서 온 어린 선수라면 더 그렇다. 나는 다른 문화에서 왔고 라커룸에 적응하는 건 간단한 일이 아니었다"며 "나는 스스로 문을 닫았다. 적응하기에는 라커룸 문화가 달랐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776
[오피셜] '무적' 나폴리 쿨리발리, 세리에 A 이달의 선수…수비수로는 최초 타짜신정환
21-10-08 16:59
12775
'8년차 대선배' 루크 쇼가 생각하는 '1년차 신입생' 산초는? 정해인
21-10-08 15:58
12774
‘SON 덕에 기사회생’ 누누, 여전한 경질 가능성… “빌라전 승리는 당연” 해적
21-10-08 15:33
12773
PSG, 음바페 재계약 사실상 포기...'대체자로 살라 영입 준비' 이영자
21-10-08 15:07
12772
"우린 PSG 만큼 커질 수 있어!"...'520조' 뉴캐슬, 비교조차 우습다 장사꾼
21-10-08 11:59
12771
[오피셜] 뉴캐슬 '제2의 맨시티' 확정…'517조' 사우디 자본에 인수 순대국
21-10-08 10:35
12770
7경기 6골 SON 후배, 레반-홀란 위협... ‘토트넘이 반한 이유’ 원빈해설위원
21-10-08 09:09
12769
포체티노 토트넘 복귀하나 "PSG서 곧 경질" 불도저
21-10-08 08:17
12768
휴스턴 순항중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08 06:48
12767
프랑스 역전 간다 박과장
21-10-08 05:14
12766
사우디 승인가 ? 사이타마
21-10-08 03:38
12765
“당혹스럽다” “미쳤다” 손흥민 기록에 놀란 토트넘 팬들, 왜? 이아이언
21-10-08 02:23
12764
특급 다카하시, 충격의 8실점...시작은 멘붕 수비였다 캡틴아메리카
21-10-07 22:08
12763
아직 골 없냐 가츠동
21-10-07 20:38
12762
"한국에서 준비하기 힘들다" 추신수 작심 발언…서튼 감독 생각은 이영자
21-10-07 17:36
12761
전창진의 KCC, 달려야 산다 순대국
21-10-07 16:12
12760
오늘은 쉬어야지. 원빈해설위원
21-10-07 14:25
12759
칼바람 부는 NC, 최금강 등 선수 8명 대방출…신인 2명 포함 [엠스플 이슈] 질주머신
21-10-07 13:13
12758
[잠실 초점]150km 뿌리던 야수, 위기상황도 거뜬. 이제 어엿한 투수가 돼 간다 오타쿠
21-10-07 11:44
12757
무슨 저주라도 걸렸나? LG에 세상 억울한 1승 투수가 있다 호랑이
21-10-07 10:55
12756
토트넘, 케인 바꿀 기회 왔다... “팀 최고액 재계약 거절”한 대체자 물음표
21-10-07 09:22
1275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07 08:36
12754
英 텔레그래프 “맨시티, 그릴리쉬 뭐하러 데려왔나” 장그래
21-10-07 06:42
VIEW
16세에 레알 입단했지만 끝내 실패..."친구 되기도 어려웠다" 조폭최순실
21-10-07 0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