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 출신 29세 무적, "맨유 제안 거절해라"

79 0 0 2021-10-17 13:55: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잭 윌셔[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아스널에서 뛰었던 무적(無籍) 신분 잭 윌셔(29)가 데클란 라이스(22)에게 웨스트햄 잔류를 말했다.

 

영국 매체 '미러'는 17일(한국시간) "윌셔가 잉글랜드 대표팀 출신 미드필더 라이스에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제안을 거절하라고 조언했고, 웨스트햄에 남는 걸 추천했다. 첼시 영입 제안도 마찬가지"라고 알렸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올해 여름 라파엘 바란, 제이든 산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영입했다. 최전방과 후방에 역대급 영입을 완성하면서 프리미어리그 우승 후보로 급부상했다. 해리 매과이어-바란 조합에 '우승 청부사' 호날두 영입은 정점이었다.

 

뚜껑을 열어보니 단점이 있었다. 전방과 2선은 풍부했지만 3선이 부족했다. 프레드와 스콧 맥토미니 둘 중에 한 명이 빠진다면, 확실하게 포백을 보호하고 활동량을 가져갈 선수가 없었다. 네마냐 마티치가 있지만 1988년생으로 만 33세. 기동력에 문제가 있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에 따르면, 내년부터 미드필더 보강을 추진한다. 웨스트햄 미드필더 라이스에게 접근한 이유다. 라이스는 전통적인 수비형 미드필더 스타일이다. 활동량도 겸비해 폭넓게 3선 지역을 커버한다. 준수한 몸싸움을 가지고 있는데 발밑도 수준급이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러브콜을 받고 있지만, 윌셔의 생각은 달랐다. 윌셔는 "프리미어리그 주전이고 매 경기 뛰고 있다. 지금 웨스트햄을 떠나야 할 이유가 없다. 당장 챔피언스리그에서 뛰고 싶을 순간이 있겠지만, 웨스트햄은 정말 잘하고 있다"라며 모든 제안을 거절하길 바랐다.

 

한편 라이스에게 이적 거절을 조언한 윌셔는 아스널 유스 팀 출신에 아르센 벵거 감독 애제자였다. 번뜩이는 능력을 보여줬지만 많은 부상에 기복을 탔다. 아스널을 떠나 본머스, 웨스트햄 임대를 다녔지만 올해 여름 계약 만료 이후에 팀을 찾지 못했다. 현재 29세 나이에 선수 생활을 이어갈 수 있지만, 코치를 준비하고 있는 거로 알려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908
위기의 바르셀로나 스털링, 마티치에 관심? 섹시한황소
21-10-17 19:29
12907
연승 절실한 토트넘, SON 음성 가능성에 안도의 한숨 박과장
21-10-17 18:26
12906
[S트리밍] '데뷔전 0-5 참패' 라니에리, "현실을 봤지만 시작일 뿐" 사이타마
21-10-17 17:13
12905
루카쿠 '6G 침묵'보다 걱정은 실종된 '세밀 공격 전술'...투헬 손에 달렸다 이아이언
21-10-17 15:56
12904
토트넘 前 감독, "손흥민 같은 월클과 장기 재계약한 건 행운이야!" 캡틴아메리카
21-10-17 15:07
12903
"기회 못줘" 감독 선언에 떠나겠다는 맨시티 스타, 바르샤행 눈앞 가츠동
21-10-17 14:22
VIEW
아스널 출신 29세 무적, "맨유 제안 거절해라" 군주
21-10-17 13:55
12901
이럴 거면 왜 샀어?...1200억 최고 유망주, 솔샤르 교체 1순위 전락 장그래
21-10-17 13:03
12900
‘이강인 4G 연속 선발’ 마요르카, 10명 소시에다드에 0-1 패 물음표
21-10-17 08:08
12899
'황희찬 선발' 울버햄튼, 기적의 3-2 역전승... 팀내 최하평점 조현
21-10-17 04:10
12898
'호날두 침묵' 맨유, 레스터에 2-4 역전패...'3G 무승 부진' 앗살라
21-10-17 02:31
12897
맨유 끝났네 찌끄레기
21-10-17 00:46
12896
英 언론 “손흥민, 코로나 양성” 보도…토트넘 ‘비상’ 6시내고환
21-10-16 23:38
12895
리밥 오바 못깐게 아쉽네 뉴스보이
21-10-16 22:21
12894
날두 믿고 맨유 승 간빠이
21-10-16 20:45
12893
‘벤치 행’에 실망한 호날두, “몸 안 좋으면 말할 테니 선발 넣어” 질주머신
21-10-16 18:27
12892
리버풀, 벤치 멤버 전락한 크로스 영입하려는 이유는 해골
21-10-16 16:38
12891
손흥민, 뉴캐슬전 결장 전망 나와… 코로나19 확진 가능성 제기 곰비서
21-10-16 14:59
12890
박지성 절친, “메시가 대체 뭘 잘했다고? 이제 지겹지도 않니” 와꾸대장봉준
21-10-16 12:48
12889
[속보] 토트넘 선수 2명, 코로나 양성…최소 3경기 결장 철구
21-10-16 11:05
12888
'근육 4kg 증가' 래시포드, 마침내 돌아온다... 16일 레스터전 복귀 손예진
21-10-16 10:44
12887
한국 경기 본 울버햄턴 감독 "황희찬 잘하던데" 애플
21-10-16 10:09
12886
'FA이적후 0경기 출전 스타'... "성급하게 복귀 시 시즌 아웃"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16 06:29
12885
극장골은 머냐 불도저
21-10-16 0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