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미히, '선 넘은' 독일 언론에 분노..."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찾아왔다"

267 0 0 2021-12-13 10:50: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조슈아 키미히(바이에른 뮌헨)가 자신의 코로나19 백신 이슈 취재로 선을 넘은 독일 언론을 비판했다.

독일 매체 '스포르트1'은 12일(현지시간) "키미히가 코로나19 백신 접종 문제로 자신을 향한 비판은 이해하지만 본인의 가족이 피해를 입는 것에 대해 분노했다"라고 전했다.

키미히는 지난달 자가격리를 하던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나이가 상대적으로 젊었기에 키미히의 건강엔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였다. 하지만 키미히는 폐가 손상되는 심각한 상태가 됐고 다음달 초까지 경기에 나설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뒤늦게 키미히는 자신이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것에 대해 후회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런 키미히를 두고 많은 팬과 언론이 비판을 가하고 있다. 키미히의 폐 손상은 뮌헨에도 큰 전력 손실이기에 골치아픈 일일 수밖에 없다.

그런데 애꿎은 키미히의 가족들까지 피해를 입고 있다. '스포르트1'은 "키미히에게는 불쾌하겠지만 키미히의 많은 개인 정보가 공개됐다. 그의 가족도 백신 접종 문제에 말려들었다"라고 언급했다. 키미히의 주장에 따르면 수많은 언론이 차를 몰고 키미히의 고향에 가 키미히 부모님 집의 초인종을 눌렀다. 키미히의 삼촌과 이모들도 'ZDF'의 인터뷰에 응해야 했다.

심지어 언론이 키미히의 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들이닥쳐 취재를 했다. 키미히는 "대체 선을 지키지 않는 이유가 무엇인가. 전적으로 비난한다. 인간을 향한 존중이 없다. 선을 넘어도 너무 넘었다"라며 분노를 참지 못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19
"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코로나 확진 키미히, 선넘은 언론 비판 아이언맨
21-12-13 12:37
13718
미나미노, 결국 리버풀 방출 리스트… "클롭의 1월 매각 4인 포함" 가습기
21-12-13 11:49
13717
키미히, '선 넘은' 독일 언론에 분노..."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찾아왔다" 미니언즈
21-12-13 10:50
1371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13 09:03
13715
"켈리 기사 내일 내려다가…" 일요일 4시 깜짝 발표 속사정 와꾸대장봉준
21-12-13 07:01
13714
이용규 방출→정수빈 실패→꼴찌...'돈쭐' 정민철, 터크먼 닮은 한 명 눈에 띄는데... 철구
21-12-13 05:49
13713
"이번주 FA 폭탄 터진다" 큰손들 움직이나 '업계 폭풍전야' 애플
21-12-13 04:16
13712
뻔뻔한 中 구단, 임금 체불로 떠나려는 귀화 선수한테..."제발 남아줘" 가습기
21-12-13 02:55
13711
'볼보이가 공을 안 준다?' 승강 PO 명품경기 망친 '옥에 티' 미니언즈
21-12-13 01:38
13710
여자배구 구단들 “영입 생각 없다”… 조송화, 이다영의 길 걷나 크롬
21-12-13 00:30
13709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극혐
21-12-12 23:21
13708
푸이그를 향한 ‘두 가지 시선’ 아이언맨
21-12-12 22:06
13707
10승 ERA 2.18 좌완 특급 아쉽지만…LG 준비가 빨랐다 손나은
21-12-12 21:08
13706
홀란드 에이전트 라이올라, 역대급 수수료 요구..."로메로 몸값 내놔" 닥터최
21-12-12 19:43
13705
‘난폭한 행위→퇴장’ 호날두, 버티고 버티다 선수단에 노트북 쐈다 찌끄레기
21-12-12 16:48
13704
'그 덩치로?' 뤼디거, 경기 종료 후 리즈 선수들과 난투극 치타
21-12-12 16:00
13703
'EPL에서 가장 기이한 퇴장'…감독부터 언론까지 맹비난 뉴스보이
21-12-12 14:58
13702
제라드의 오언 놀리기, “내가 너처럼 맨유에서 뛰었니?” 불쌍한영자
21-12-12 11:36
13701
콘테 '첫 이적시장' 임박...토트넘, '알리 포함' 잉여 자원 대거 숙청 간빠이
21-12-12 10:24
13700
'한국 이래서 못 간다' 김광현 원하는 ML팀 '또' 나왔다... 벌써 8팀째 해적
21-12-12 04:31
13699
"동남아 이동준에서 아시아 이동준으로"...박항서 매니지먼트 DJ 이동준 대표 각오 장사꾼
21-12-12 03:24
13698
'맞대결 3연승' 이관희 "상대 앞선 둘의 연봉, 조만간 내 통장에 들어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순대국
21-12-12 02:17
13697
김하성 계약 1년 그 후…SD 후회? 필라델피아 트레이드 후보 지목 원빈해설위원
21-12-12 01:09
13696
김민재 이적길 열린다… “페네르바체, 대체 수비수 찾았다” 질주머신
21-12-11 2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