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억원+α' 나성범 KIA→박건우 NC행, 도미노 빅딜 임박

132 0 0 2021-12-13 20:02: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대형 FA 이적에 따른 도미노가 이어질까.

이번 스토브리그의 대형 화두는 외야수 FA다. 시즌을 마치고 나성범 김재환 박건우 박해민 손아섭 김현수 등 리그 정상급 외야수가 FA 자격을 얻었고 시장의 평가를 기다리고 있다.

이들 중 일부는 총액 100억원이 출발점이라는 소리가 나올 정도로 거액 몸값이 예상되고 있다.

몸집이 큰 만큼, 구단 간의 눈치 작전도 치열하다. 섣불리 먼저 움직일 경우 몸값만 지나치게 올라가는 결과를 낳게 되는 만큼, 물밑 작업만 치열하게 전개해왔다.

이런 가운데 KIA 타이거즈의 행보가 가장 적극적이다. 나성범을 향한 물밑 움직임이 속속 포착되고 있다.

NC가 나성범 잔류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던 만큼, 당초 KIA는 다른 외야수를 고려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좀 더 적극적인 투자가 가능해지면서 연고지 출신(광주 진흥고) 나성범에게 적극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나성범은 6년에 130억원 플러스 알파의 대형계약이 유력하다는 이야기가 들린다.

NC 역시 잔류에 신경을 썼지만, 계약 조건에서 이견이 발생하면서 나성범의 KIA행은 조금 더 급물살을 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NC도 손을 놓고만 있지 않다. 발 빠르게 대안 찾기에 나섰다.

나성범과 계약이 쉽지 않고, 애런 알테어가 메이저리그 복귀를 추진하면서 외야수 공백이 커지게 됐다.

자연스럽게 외부 FA 시장으로 눈을 돌렸다. 스포츠조선 취재 결과 NC는 박건우를 첫 번째 대안으로 고려하고 있다.

박건우는 올 시즌 126경기에서 타율 3할2푼5리 6홈런을 기록했다. 올 시즌 홈런 수는 떨어졌지만 13개의 도루로 기동력을 과시했다. 7년 연속 3할 타율을 기록했고, 올 시즌을 제외한 지난 5년 간 두 자릿수 홈런을 날렸다.

동시에 강한 어깨를 바탕으로 한 수비력도 리그 정상급이라는 평가다.

NC와 박건우 측은 최근 만나 협상을 진행했고, 계약 기간 및 금액 등에서도 일정 부분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선남 NC 단장은 13일 "나성범 선수와는 지난주 만났고, 이번주는 아직 만날 계획이 안 잡혀 있다. FA는 변수가 많다. 다른 대안도 모색중이다. 여러 후보군을 놓고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박건우와 김재환을 모두 잡겠다고 나섰던 두산은 박건우를 놓칠 경우 김재환 잔류 총력전에 들어갈 전망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38
양현종 “서운하다”…KIA와 FA 협상, 일단 결렬 정해인
21-12-14 19:59
13737
'감독은 마음 굳혔다' 황희찬 완전 이적, 구단주 의지에 달렸다 해적
21-12-14 17:00
13736
'큰일났다'...뮌헨 피한 ATM, 한숨 돌리니 나타난 건 '킬러' 호날두 섹시한황소
21-12-14 15:25
13735
[오피셜] 'PSGvs레알' 역대급 빅매치 성사!...UCL 16강 대진 확정 불쌍한영자
21-12-14 13:08
13734
[오피셜] 맨유-브랜트포드 연기 확정…토트넘 이어 '코로나 직격탄' 간빠이
21-12-14 11:49
13733
나성범 150억-박건우 100억, 6년 계약 합의…역대급 FA 시장 터진다 불도저
21-12-14 10:29
13732
즐거운 아참~ 크롬
21-12-14 09:04
13731
나성범 150억-박건우 100억, 6년 계약 합의…역대급 FA 시장 터진다 조현
21-12-14 04:53
13730
손흥민-김민재 맞대결 불발…토트넘, UECL 16강 PO 진출 시 라피드 빈과 격돌 닥터최
21-12-14 03:11
13729
'PSGvs레알' 역대급 빅매치 성사!...UCL 16강 대진 확정 찌끄레기
21-12-14 01:19
13728
'기술 오류' UEFA, UCL 16강 추첨 전면 무효...11시 재진행 치타
21-12-13 23:28
13727
'8년 155억원' 포수 FA 개척자의 행보, 모두가 주목한다 뉴스보이
21-12-13 22:22
13726
‘두낙콜 64점 합작’ 한국가스공사, DB 꺾고 홈경기 3연패 탈출 ··· DB와의 천적 관계 이어가 불쌍한영자
21-12-13 21:14
VIEW
'130억원+α' 나성범 KIA→박건우 NC행, 도미노 빅딜 임박 간빠이
21-12-13 20:02
13724
단 26일, 강원FC를 탈바꿈시킨 최용수의 세 가지 선택 순대국
21-12-13 17:16
13723
DB 강상재가 말하는 김종규와 호흡, “편하고 든든” 해골
21-12-13 16:34
13722
"나도 나갈래" 맨유, 1월 엑소더스 터진다... 몇 명 이탈하나 오타쿠
21-12-13 15:41
13721
[오피셜] IG의 심장 ‘루키’ 송의진, 소속팀과 계약 종료 손예진
21-12-13 14:03
13720
“1군서도 좋은 활약할 선수들로 키우고파” 호랑이
21-12-13 13:11
13719
"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코로나 확진 키미히, 선넘은 언론 비판 아이언맨
21-12-13 12:37
13718
미나미노, 결국 리버풀 방출 리스트… "클롭의 1월 매각 4인 포함" 가습기
21-12-13 11:49
13717
키미히, '선 넘은' 독일 언론에 분노..."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찾아왔다" 미니언즈
21-12-13 10:50
1371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13 09:03
13715
"켈리 기사 내일 내려다가…" 일요일 4시 깜짝 발표 속사정 와꾸대장봉준
21-12-13 0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