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무중” 니콜슨 복귀, 알렉산더 ‘풀타임’ 활약에도 2연패

193 0 0 2021-12-30 03:32: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SK 91 - 77 대구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 니콜슨의 복귀 시점이 여전히 흐릿한 가운데 알렉산더가 올 시즌 세 번째 풀타임 활약했다.

29일 대구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3라운드 대구 한국가스공사와 서울 SK의 경기. 한국가스공사가 홈에서 SK에 77-91로 발목을 잡히며 2연패에 빠졌다. 홈에서 최근 3경기를 내리 진 한국가스공사는 시즌 14패(12승)째로 공동 6위(원주 DB)로 내려앉았다.

1옵션 외국선수 앤드류 니콜슨(32, 206cm)의 결장이 길어지고 있다. 지난 18일, 허리 부상으로 쓰러진 서울 삼성전 시작으로 벌써 5경기째다. 날짜로 따지면 보름이 다 돼간다. 하지만 복귀는 여전히 오리무중.

유도훈 감독은 이날 경기 전 “빨리 회복을 바라면서 치료하고 있다. 근육만 놀란 게 아니라 신경을 건드린 것 같아 치료를 계속 이어가고 있다”며 답답함을 토로한 바 있다. 한국가스공사 한 관계자도 니콜슨의 복귀 시점에 대해 “아직 먼 것 같다”고 말했다.



이로 인해 2옵션 클리프 알렉산더(26, 203cm)의 어깨가 무겁다. 이날 경기, 올 시즌 세 번째 풀타임을 소화한 알렉산더는 40분간 17점 20리바운드로 5경기 연속 더블더블 행진을 이어갔다. 동시에 올 시즌 최다인 총 5회 20+리바운드를 기록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공교롭게도 지난 2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도 알렉산더는 SK를 상대로 40분을 다 뛰었다. 당시 개인 최다인 23리바운드를 걷어 올리고도 패했다. 이날 역시 마찬가지였다. 자유투 라인 부근에서 정확한 슈팅과 어시스트 4개도 동반했지만, 승리와는 거리가 멀었다.

니콜슨의 빠른 회복을 간절히 바라고 있다.

한편 SK 자밀 워니는 NBA 레전드 칼 말론의 별명이었던 ‘우편배달부’를 연상케 했다. 이날도 28분 46초 동안 19점 18리바운드 4어시스트의 꾸준한 활약과 함께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올 시즌 전 경기 두 자릿수 득점 및 시즌 개인 최다 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수비리바운드(14개)는 시즌하이였다. 여기에 파울 하나도 없이 무결점 경기력을 펼쳤다.

2옵션 리온 윌리엄스는 11분 14초간 2점 7리바운드로 워니의 체력 충전을 도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962
'충격 대반전' 7년 만에 돌아온 루카쿠 불만 "첼시서 행복하지 않다" 물음표
21-12-31 10:04
13961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31 08:59
13960
김민재, 빅리그 입성 무산되나...나폴리, 맨유 튀앙제브와 협상 중 조현
21-12-31 06:41
13959
본머스 선덜랜드 승 닥터최
21-12-31 04:55
13958
인도 '호날두 동상' 논란, 지역민들 "모욕이다" 분노 폭발 6시내고환
21-12-31 03:05
13957
'맨유vs리버풀' 제2의 네이마르 두고 영입 경쟁...장외 레즈 더비 불쌍한영자
21-12-30 23:55
13956
'435억 유리몸', EPL 53경기 1골…토트넘 팬들 뿔났다 간빠이
21-12-30 22:35
13955
반대네 ㅆㅂ 불도저
21-12-30 20:22
13954
화난 팬들이 던진 돈 주워 간 '멘탈갑' 아스널 GK 사이타마
21-12-30 17:39
13953
결국 분통 터진 투헬 감독…"왜 EPL만 계속 고집부리나?" 이아이언
21-12-30 16:42
13952
"SON 있잖아! 전력보강 필요없어" 전 토트넘 감독 '단언' 캡틴아메리카
21-12-30 15:39
13951
토트넘, 감독-단장 모두 익숙한 '유베 듀오' 관심...이적료 총 800억 가츠동
21-12-30 14:48
13950
호날두 비판한 네빌, 팬에게 ‘역공격’ 당해 “당신도 과거에…” 군주
21-12-30 13:03
13949
토트넘 '3위 스페셜리스트', 잉글랜드 역대 최고 구단은 여전히 맨유 장그래
21-12-30 08:52
13948
'명의' 콘테의 또 다른 부활 미션...'포체티노 픽' 아르헨 MF 살리기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30 06:51
13947
첼시 승옵빠 가쟈 섹시한황소
21-12-30 05:16
VIEW
“오리무중” 니콜슨 복귀, 알렉산더 ‘풀타임’ 활약에도 2연패 박과장
21-12-30 03:32
13945
토트넘 후보→핵심… “과소평가 됐다, 브라질 대표팀 복귀해야” 사이타마
21-12-30 01:45
13944
'훈련까지 불참' 6개월 만에 짐쌌다... 바르사 떠나는 18세 신성 캡틴아메리카
21-12-29 23:23
13943
'본인피셜' 현역 독일 국가대표 수비수 FA 선언…빅 클럽들 '군침' 군주
21-12-29 22:09
13942
삼성 한셋도 못이기네 조폭최순실
21-12-29 20:35
13941
김연경, 중국리그 우승 도전…한국, 일본, 터키, 중국 등 4개국 트로피 안을 수 있을까 이아이언
21-12-29 17:17
13940
'콘테 감독님 알리보다 제가 낫죠?'...가치 입증한 토트넘 잉여 MF 장그래
21-12-29 16:12
13939
부상 불사한 '살신성인' 수비...친정팀 울린 '토트넘 유스 출신' 소튼 RB 조폭최순실
21-12-29 1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