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호날두 동상' 논란, 지역민들 "모욕이다" 분노 폭발

266 0 0 2021-12-31 03:05:1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가 또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번에는 동상이 세워졌는데 장소가 논란이 되고 있다. 인도다. 포르투갈의 지배를 받았던 지역이기 때문이다.

스페인 마르카는 30일(한국시간) "인도에 호날두 동상이 생겼다. 남서부 해안 고아 주에 세워졌는데 과거 포르투갈의 지배를 받았던 지역이다. 지역민들 가운데 반대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호날두는 세계적인 슈퍼스타답게 인도에서도 높은 인기를 자랑한다. 이에 고아 주에서 호날두의 동상을 만들었다. 현역 선수의 동상이 서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고아 주지사는 "청소년들에게 영감을 주고, 축구를 한 단계 더 발전시키기 위해 동상을 고안했다. 우리 아이들이 전설적인 축구선수인 호날두처럼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하필 장소가 고아라는 점이 문제다. 과거 제국주의 시절 해외 식민지 개척에 나섰던 포르투갈이 인도 고아 지역을 점령하고 거점으로 삼았다. 1510년부터 포르투갈의 식민지가 됐다. 포르투갈은 이를 바탕으로 아시아까지 진출해 마카오를 점유하기도 했다.

인도는 400년 이상이 흐른 1945년이 되어서야 독립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시작했다. 포르투갈군과 인도군의 전쟁이 있었고, 1961년 독립에 성공했다. 올해는 인도군이 고아를 탈환한 지 60년이 되는 해다.

이런 곳에 포르투갈 국적 선수의 동상이 섰으니 논란이 생긴다. 현지에서는 "우리는 자부심을 가져야 한다. 고아에 호날두의 동상이 생겼다는 사실이 실망스럽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마치 국내에 일본 축구 대표팀 에이스 선수의 동상이 세워진 격이기 때문이다.

마르카는 "고아에도 포르투갈 스타들을 응원하는 문화가 있다. 그러나 독립을 위해 싸운 이들에 대한 모욕이라 본다. 아직도 당시 전쟁에 참가했던 이들이 남아 있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977
'엠비드 34점' 필라델피아, 듀란트 돌아온 브루클린 제압 물음표
22-01-01 11:13
13976
KBO 역대급 외인타자, 끝내 10개 구단 외면 받고 사라지나 크롬
22-01-01 09:53
13975
'교체 카드 적중' 에스파뇰, 발렌시아에 2-1 극적인 역전승 노랑색옷사고시퐁
22-01-01 07:10
13974
피닉스 패는 머냐 사이타마
22-01-01 05:18
13973
"형 힘들어요?" 前손흥민 동료 베르통언, 경기 중 구토하는 모습 포착 장그래
22-01-01 03:03
13972
레알서 15년 뛴 전설, 충성심에 이적 아닌 은퇴 고민 조폭최순실
22-01-01 01:28
13971
콘테 감독이 '요리스 거취' 밝혔다 떨어진원숭이
21-12-31 23:50
13970
'1700억' 투자해 데려온 포르투갈 초신성, 결국 50% '폭락' 신세 소주반샷
21-12-31 22:28
13969
2021 마지막날 손예진
21-12-31 21:10
13968
'이게 된다고?' SON-그리즈만 조합 뜬다... 토트넘 콘테 '픽' 조현
21-12-31 17:32
13967
배구역사에 ‘유일무이’… 女배구 현대건설, 전반기 승점 51점 질주머신
21-12-31 15:35
13966
김민재, 빅리그 입성 무산되나...나폴리, 맨유 튀앙제브와 협상 중 호랑이
21-12-31 14:19
13965
러시아 씹어먹는 이란 에이스, 리그 몸값 1위… 열외된 황인범 손나은
21-12-31 13:30
13964
'엠비드 34점' PHI, 브루클린 꺾고 3연승 질주 미니언즈
21-12-31 12:38
13963
기대만 컸던 ‘우완 류현진’서 확실한 ‘토종 에이스’로 미니언즈
21-12-31 11:18
13962
'충격 대반전' 7년 만에 돌아온 루카쿠 불만 "첼시서 행복하지 않다" 물음표
21-12-31 10:04
13961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31 08:59
13960
김민재, 빅리그 입성 무산되나...나폴리, 맨유 튀앙제브와 협상 중 조현
21-12-31 06:41
13959
본머스 선덜랜드 승 닥터최
21-12-31 04:55
VIEW
인도 '호날두 동상' 논란, 지역민들 "모욕이다" 분노 폭발 6시내고환
21-12-31 03:05
13957
'맨유vs리버풀' 제2의 네이마르 두고 영입 경쟁...장외 레즈 더비 불쌍한영자
21-12-30 23:55
13956
'435억 유리몸', EPL 53경기 1골…토트넘 팬들 뿔났다 간빠이
21-12-30 22:35
13955
반대네 ㅆㅂ 불도저
21-12-30 20:22
13954
화난 팬들이 던진 돈 주워 간 '멘탈갑' 아스널 GK 사이타마
21-12-30 1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