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키스가 금녀의 벽 깼다. 마이너리그 최초 여성 감독 임명

256 0 0 2022-01-10 15:19: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작년 퓨처스 게임에 아메리칸리그팀 타격 코치로 나섰던 레이첼 발코베츠.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LA, 이사부 통신원] 마이너리그 첫 여성 감독이 탄생했다.

뉴욕 양키스 산하 로우 싱글A 팀인 탬파 타폰스는 신임 감독으로 레이첼 발코베츠(34)를 선임했다고 10일(한국시간) 디 애슬레틱스의 린지 애들러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알렸다.

메이저리그 팀 산하의 마이너리그에서 여자 감독이 선임되는 것은 발코베츠가 사상 처음이다.

지난 2019년 11월 뉴욕 양키스는 여성으로는 최초로 그녀를 타격 코치에 지명했고, 지난해까지 산하 마이너리그 팀에서 타격 코치로 일해왔다. 특히 작년에는 올스타 게임 기간 중 열린 2021 퓨처스 게임에서 아메리칸리그 팀의 타격 코치를 맡기도 했었다.

발코베츠 신임 감독은 2012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산하의 마이너리그 팀에서 임시 체력과 컨디셔닝 코치를 맡으면서 메이저리그 팀과 인연을 맺었고, 2014년에는 정식 계약을 맺었다. 여성으로는 처음이었다.

이어 그녀는 2016년 휴스턴 애스트로스로 옮겨 라틴 아메리카 선수 담당 체력 및 컨디셔닝 코디네이터로 일했다. 이 역시 메이저리그에서 이 역할을 맡은 최초의 여성으로 기록됐다.

이후 네덜란드로 건너가 두 번째 석사 학위를 위해 공부하면서 네덜란드 야구와 소프트볼 대표팀에서 타격 보조 코치를 맡았던 발코베츠는 학위를 받은 뒤 양키스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등 2개 팀과 인터뷰를 진행했고, 양키스를 선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097
출발 지연→공항서 3시간 대기…김연경의 다사다난했던 입국 과정 떨어진원숭이
22-01-11 04:32
14096
급 떨어진 KBO 외국인 시장… 발상 바꾸면 200만 달러 에이스도 가능하다 정해인
22-01-11 03:18
14095
트라오레 윙백 변경 동의…토트넘행 급물살 호랑이
22-01-11 00:59
14094
'대역전패 충격' 무리뉴, 아시아 공격수에게 "너 때문에 졌어" 불쌍한영자
22-01-10 23:30
14093
‘야구에 흥미 잃어 은퇴 선언’ 155km 파이어볼러, 메이저리그 복귀 희망 군주
22-01-10 22:23
14092
두산→롯데→SSG, 희망 품은 ‘57승 베테랑 투수’의 마지막 도전 이영자
22-01-10 21:35
14091
'피에 젖은' 월드컵, 건설 인부 6500명 사망... 전원 '자연사' 처리 파문 순대국
22-01-10 20:24
14090
'야유 세례' 24시간도 안 됐는데…토트넘 은돔벨레 방출 결정 질주머신
22-01-10 17:14
14089
'성폭력 혐의' 1223억 에이스, 올해도 출전 불투명...LAD 어쩌나 곰비서
22-01-10 16:17
VIEW
양키스가 금녀의 벽 깼다. 마이너리그 최초 여성 감독 임명 손예진
22-01-10 15:19
14087
키움으로 돌아오지 않은 브리검, 다시 대만의 그 팀으로 복귀 오타쿠
22-01-10 13:21
14086
'V리그 산증인' 정대영…'레전드' 장소연에게 전달하는 따뜻한 情 [곽경훈의 현장] 호랑이
22-01-10 12:46
14085
우리집 단지 헬스장 근황 트러스트
22-01-10 12:07
14084
‘프리킥 골 비결은 SON’ 윙크스, “쏘니가 자주 하던 거잖아” 아이언맨
22-01-10 11:32
14083
'토트넘 나가고 싶다고요'...은돔벨레 '산책 교체' 이유 밝혀져 미니언즈
22-01-10 10:36
14082
"트레이드 원한다" 몰아치는 FA 후폭풍, 또 다른 큰 장이 선다[SC줌인] 물음표
22-01-10 09:19
14081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1-10 08:30
14080
‘충격패’ 아스널, ‘2부 리그’ 노팅엄에게 0-1 패…‘FA컵 64강 탈락’ 타짜신정환
22-01-10 06:30
14079
'테오 멀티골' 밀란, 베네치아 3-0 격파...'선두 등극' 소주반샷
22-01-10 05:07
14078
‘모우라 결승골-케인 쐐기골!’ 토트넘, 모어컴전 3-1 역전승 홍보도배
22-01-10 03:31
14077
콘테, 포체티노와 모리뉴 ‘데자뷰’ 간신히 모면...손흥민 결장 토트넘, 3부리그 21위 팀에 '혼쭐' 정든나연이
22-01-10 02:09
14076
가치 8억 파운드 똑같은데… ‘극과 극’ 맨시티 1위-맨유 7위 디발라
22-01-10 00:49
14075
손흥민이 '재계약' 물었던 토트넘 젊은 피, 방출 명단으로 전락 장사꾼
22-01-09 22:49
14074
케이비 개어이없네 원빈해설위원
22-01-09 2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