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오레 첫 골!' 울버햄튼, 소튼에 3-1 승...8위+4G 무패

214 0 0 2022-01-16 06:05:1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울버햄튼이 아다마 트라오레의 리그 첫 골에 힘입어 사우샘프턴을 제압하고 4경기 무패(3승 1무)를 달렸다. 황희찬은 부상 여파로 명단에서 제외됐다.

울버햄튼은 16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튼에 위치한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에서 사우샘프턴에 3-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울버햄튼은 승점 31점으로 8위에 위치했다.

이날 울버햄튼은 3-4-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최전방에 포덴스, 히메네스, 트린캉이 포진했고 누리, 무티뉴, 덴동커, 세메두가 미드필더로 출전했다. 3백은 토티, 코디, 킬먼이 구성했고 사가 골문을 지켰다. 황희찬은 부상 여파로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에 맞선 사우샘프턴은 3-5-2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레드몬드, 보르하가 투톱으로 나섰고 페라우드, 디알로, 로메우, 워드-프라우스, 텔라가 중원을 구축했다. 3백은 살리수, 리얀코, 베드나렉이 짝을 이뤘고 포스터가 골키퍼 장갑을 꼈다.

울버햄튼이 기회를 잡았다. 전반 18분 히메네스가 좌측면을 파고든 뒤 누리에게 패스를 내줬다. 누리는 곧바로 땅볼 크로스를 올렸지만 이것을 리얀코가 넘어지면서 걷어냈다.

울버햄튼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37분 누리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베드나렉에게 걸려 넘어졌다. 주심은 비디오 판독(VAR) 결과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키커로 나선 히메네스는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사우샘프턴이 변화를 가져갔다. 디알루가 빠지고 아담스가 투입됐다. 후반 초반 울버햄튼의 기회가 무산됐다. 후반 10분 프리킥 상황에서 코디가 골을 넣었지만 오프사이드 반칙이 확인되면서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결국 울버햄튼이 추가골을 넣는데 성공했다. 후반 14분 프리킥 상황에서 킬먼의 헤더가 골대를 강타했다. 그러나 코디가 흘러나온 공을 머리로 밀어 넣었다. 사우샘프턴이 2번째 교체를 진행했다. 후반 26분 텔라가 빠지고 스튜어트 암스트롱이 들어왔다.

양 팀이 동시에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후반 33분 울버햄튼은 트린캉을 대신해 트라오레를 출전시켰고 사우샘프턴은 보르하를 빼고 아담 암스트롱을 내보냈다. 이어 울버햄튼은 후반 34분 히메네스를 대신해 실바를 투입했다.

사우샘프턴이 후반 막판 추격골을 넣었다. 후반 39분 프리킥 키커로 나선 워드-프라우스가 환상적인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사우샘프턴이 몰아쳤다. 후반 44분 우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페라우드가 헤더로 연결했지만 골대를 강타했다.

울버햄튼도 곧바로 기회를 잡았다. 후반 45분 실바가 수비진을 무너뜨린 뒤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포스터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이후 흘러나온 공을 트라오레가 터닝 슛으로 연결했지만 크로스바를 살짝 넘어갔다.

트라오레가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추가시간 1분 트라오레가 좌측면에서 공을 잡아 그대로 밀고 들어갔고, 침착한 왼발 슈팅으로 득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 트라오레의 리그 1호골. 결국 양 팀의 경기는 울버햄튼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경기 결과]

울버햄튼(3) : 히메네스(전반 37분, PK), 코디(후반 14분), 트라오레(후반 추가시간)

사우샘프턴(1) : 워드-프라우스(후반 39분)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199
‘WS 우승 3회+CY상 2회’ 시대 풍미한 에이스, “명예의 전당 못 가도 대단해” 간빠이
22-01-18 00:22
14198
40억' 송승준 유일했다, FA 대박 꿈도 못 꾸는 유턴파의 현실 섹시한황소
22-01-17 23:26
14197
벤투호 대승 본 中 반응은 그저 '부럽다'...."우주 멸망할 때까지 안 된다" 소주반샷
22-01-17 22:07
14196
SON은 9번 아니다! 콘테, '매각 대상자→ST' 활용 계획 떨어진원숭이
22-01-17 21:11
14195
KBO 규정까지 바꿨는데... '이대은 특별법' 허망한 결말 애플
22-01-17 20:11
14194
냉정한 맨유, 퍼거슨의 마지막 유산 '판매 결정' 245억 가격표 부착 정해인
22-01-17 07:58
14193
'인간 승리' 에릭센, EPL 복귀 곧 결론…토트넘 가능성↓ 날강두
22-01-17 06:20
14192
'미나미노 득점포' 리버풀, 브렌트포드에 3-0 승...2위 등극 해적
22-01-17 04:29
14191
'정말 잘했어'...英매체, '토트넘 윙백' 포기한 아르테타 극찬 홍보도배
22-01-17 02:15
14190
‘황의조 83분 출전’ 보르도, 렌 원정에서 0-6 참패 장사꾼
22-01-17 00:40
14189
복구좀 하게 조합 구걸좀 합니다 원빈해설위원
22-01-16 22:12
14188
'충격' 케인, 또 이적 시도 픽샤워
22-01-16 20:54
14187
감독&단장, 147억 타자도 기대만발...KIA 테마주로 떠오른 '우대인 좌석환' [오!쎈 광주] 킁킁
22-01-16 18:32
14186
입단 테스트→147㎞ '쾅!' 38세 너클볼러, SSG 마운드에 '은총' 내릴까[SC줌인] 조현
22-01-16 16:31
14185
이승엽도 자격 미달...대표팀 감독, 공모의 덫에 걸리다 앗살라
22-01-16 14:54
14184
‘뼛속까지 롯데맨’ 루키 한태양은, 모든 것이 신기할 뿐이다[인터뷰] 불도저
22-01-16 13:12
14183
떨어진 이학주 트레이드 가치… 2년 전은 필승조 교환, 지금은 아니다 타짜신정환
22-01-16 12:24
14182
‘2년 전 연봉 삭감→캠프 지각’ 구자욱, GG+예비 FA ‘프리미엄’…5억 돌파할까 가습기
22-01-16 11:12
14181
끝나지 않은 호랑이 포효, KIA가 움직이고 있다…'깜짝 딜' 가능성은[SC초점] 물음표
22-01-16 09:22
14180
‘쿠티뉴한테 당했다’ 맨유, 빌라전 2-2 무승부…‘브루노 멀티골’ 질주머신
22-01-16 07:41
VIEW
트라오레 첫 골!' 울버햄튼, 소튼에 3-1 승...8위+4G 무패 해골
22-01-16 06:05
14178
‘이강인 15분 활약+쿠보 골’ 마요르카, 에스파뇰에 2-1 승 곰비서
22-01-16 02:57
14177
토트넘vs아스널 북런던 더비…연기 확정 와꾸대장봉준
22-01-16 01:13
14176
맨시티 언더 승 들어왔쥬 손예진
22-01-16 0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