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 "토트넘, SON 돕는 케인 말고 다른 10번이 필요하다"

111 0 0 2022-04-09 13:23:4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토트넘의 콘테 감독이 케인의 맡고 있는 10번 역할을 대신할 선수가 필요하다는 뜻을 나타냈다.

콘테 감독은 9일(한국시간) 영국 아이뉴스를 통해 토트넘 공격진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토트넘은 올 시즌 손흥민과 케인이 각각 프리미어리그에서 14골과 12골을 터트리는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최근 3경기에서 10골을 터트리는 폭발적인 득점력을 과시했다. 토트넘은 올해 프리미어리그에서 30골을 터트린 가운데 프리미어리그 클럽 중 2022년 동안 가장 많은 골을 터트린 클럽으로 올라섰다.

콘테 감독은 케인이 득점 뿐만 아니라 손흥민 등 동료공격수들에게 어시스트하는 능력도 뛰어난 것에 대해 "케인은 스트라이커다. 하지만 케인은 다른 스트라이커를 앞에 두고 10번 역할을 맡을 수 있는 기량과 재능을 보유하고 있다. 하지만 나는 케인을 스트라이커로 활용하고 싶고 10번 역할을 맡을 선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또한 "나는 케인이 9번 역할을 맡는 것을 선호한다. 케인은 페널티지역에서 훌륭한 기량을 발휘하고 왼발, 오른발, 헤더 모두 뛰어나다. 훌륭한 잠재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케인이 득점력을 높게 평가했다.

특히 콘테 감독은 "케인은 후방으로 처져 손흥민, 베르바인, 클루셉스키, 윙백들에게 공간을 만들어 준다. 중요한 옵션이지만 반대로 이이기하면 예측 가능한 플레이다. 현대 축구에선 상대가 예상하지 못하는 플레이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콘테 감독은 토트넘이 프리미어리그 클럽 중 올해 최다골을 기록한 것에 대해선 "기쁘다. 스탯이 매우 중요한 것은 아니지만 스탯은 명확한 것을 이야기한다. 우리는 많은 골을 넣을 수 있는 팀이고 많은 득점 기회를 만들어낼 수 있다. 스탯을 향상시킬 수 있다. 스탯이 향상되는 것은 우리의 레벨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또한 "우리는 많은 골을 넣고 수비적으로 견고한 모습을 보이기 때문에 4위에 올라있다. 우리는 더 많이 발전해야 한다. 발전해야 할 부분이 있다. 지난 1월 이후 우리가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넣었다는 것은 우리가 잘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고 만족스러운 수치"라고 덧붙였다.

토트넘은 최근 프리미어리그에서 3연승의 상승세와 함께 17승3무10패(승점 54점)를 기록해 아스날(승점 54점)을 골득실 차로 제치고 리그 4위에 올라있다. 토트넘은 10일 오전 1시 30분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266
[ASL] 정윤종 완파하고 우승한 이재호 "올해는 계속 좋은 일만 일어나네요" 이영자
22-04-10 12:55
15265
[김용우가 만난 사람] WCK 김효종 해설, "와일드리프트 믿고 지켜봐주세요" 순대국
22-04-10 11:02
15264
김하나 이쁘네요 가터벨트
22-04-10 10:35
15263
개막 7연승에 14타점 폭주…60억이 하나도 아깝지 않다 물음표
22-04-10 09:56
15262
KIA 위험신호... '47억 거포' 타율, '0안타 신인'이 하루 만에 따라잡았다 정든나연이
22-04-10 08:57
15261
'같은 팀이잖아' 매과이어 황당 실수... 팀 동료 손 맞았는데 항의 미니언즈
22-04-10 07:50
15260
해트트릭' SON, 평점 9.6점 + MOM 차지 [토트넘-AV] 물음표
22-04-10 06:20
15259
아스날, 홈서 브라이튼에 1-2 충격패...토트넘, 웃는다 디발라
22-04-10 04:36
15258
손흥민 헤트트릭 조현
22-04-10 03:04
15257
'사실상 4위권 경쟁 종료' 맨유, 에버턴에 0-1 충격패 찌끄레기
22-04-10 02:03
15256
아스날 너무하네 앗살라
22-04-10 00:54
15255
"첼시 오지 말았어야 해"…한순간의 선택이 발목을 잡았다 6시내고환
22-04-09 20:37
15254
'보너스만 2402억' 재계약 절실하지만…"영입에 자신감 넘친다" 해적
22-04-09 19:05
15253
'67kg→120kg' 스네이더, 이전과 다른 충격적인 근황...'어쩌다 이런 일이?' 픽샤워
22-04-09 18:26
15252
'바르샤행 제동'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 맨유가 품는다 픽도리
22-04-09 17:31
15251
'카푸의 후계자→몰락한 풀백' 아스널과 11년 동행 끝낸다 해골
22-04-09 16:50
15250
'최근 18경기에서 단 1골' 英 매체, 황희찬에게 평점 4점 부여 소주반샷
22-04-09 15:45
VIEW
콘테 "토트넘, SON 돕는 케인 말고 다른 10번이 필요하다" 오타쿠
22-04-09 13:23
15248
'토트넘→맨시티 이적' 손흥민 절친..."첫 경기하니까 우승할 것 같더라" 손나은
22-04-09 12:17
15247
EPL 외국인 3대장 고르자 손흥민이 '딱'...역시 월드 클래스 가습기
22-04-09 11:15
15246
"SSG가 자꾸 커피 얘기하길래 나도 가져왔어요" [현장:톡] 미니언즈
22-04-09 10:09
15245
기분좋은 주말입니다. 크롬
22-04-09 08:02
15244
'최근 18경기에서 단 1골' 英 매체, 황희찬에게 평점 4점 부여 뉴스보이
22-04-09 07:45
15243
이미 콘테 눈밖에 났다... '최악의 먹튀' 돌아와도 방출 계획 불쌍한영자
22-04-09 05: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