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과 마지막 시즌?' 올여름 결별 가능성 "원하는 수준 아니야"

114 0 0 2022-04-20 12:20: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맷 도허티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토트넘의 맷 도허티(30)가 올여름을 끝으로 결별하게 될까.

영국 '풋볼 인사이더'는 18일(한국 시간) 토트넘 내부 인사 존 웬햄의 말을 인용해 도허티와 결별 가능성을 언급했다. 도허티의 계약은 2024년에 끝난다.

웬햄은 "토트넘은 도허티와 결별할 것이다"라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경기를 기본으로 하고 있다. 당시 그의 컨디션이 좋았다. 그러나 비슷한 수준의 선수와 마주하자 감당해내지 못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우리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노리고 있다. 우리가 갖춰야 할 수준이다"라며 "도허티는 그 수준에 충분하지 않다. 나는 그가 팀을 옮길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최근의 경기력이 그의 몸값이 오르는 데 충분했기를 바란다. 그가 백업으로 남아야 한다는 이야기도 있다. 그러나 토트넘이 원하는 수준에 적합하지 않았다고 본다"라고 전했다.

도허티는 최근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토트넘에서 핵심 전력으로 평가받았다. 올 시즌 초까지만 해도 방출이 유력했지만, 새로운 전술에 완벽히 적응하며 반등했다. 좌우 풀백을 가리지 않고 맹활약했다. 리즈 유나이티드전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는 득점을 신고하는 등 공격력에도 물이 올랐다.

하지만 그 기세를 이어 가지 못했다. 악재가 터졌다. 도허티는 지난 아스톤 빌라전 전반 21분 만에 부상으로 물러났다. 절뚝거리는 모습이 중계화면에 포착됐다. 현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도허티는 경기장을 떠날 당시 목발을 짚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도허티는 남은 시즌 동안 결장한다. 지난 경기에서 당한 무릎 부상이 심각하다"라고 설명했다. 결국 상승세를 타던 도허티가 시즌을 마무리하게 됐다.

콘테 감독은 도허티를 여러 번 칭찬한 바 있다. "도허티는 큰 발전을 한 선수 중 한 명이다"라며 "내가 온 뒤 도허티는 선발로 출전하지 못했다. 그 당시 그는 뛸 수 있는 기량이 아니었다. 선수들은 많이 뛰지 못할 경우 정신력이 무너지곤 한다. 하지만 도허티는 훌륭한 정신력을 갖췄다. 그는 말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줬다"라고 언급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408
‘매과이어 남고’ 12명 나간다… 텐 하흐의 맨유, 예상 ‘IN & OUT’ 명단 떴다 불도저
22-04-21 21:26
15407
역시 키움 역배는 무리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4-21 20:19
15406
첼시 주장, 패배 비판한 홈 팬과 다툼..."너 뭐라 했어" 순대국
22-04-21 17:59
15405
우리도 이 정도일 줄은 몰랐어...다시 맨유로 돌아가 줬으면 가츠동
22-04-21 16:47
15404
움티티, 사인 해달라는 아이한테 정색 “내 차 만지지 마” 떨어진원숭이
22-04-21 15:18
15403
'완전 대수술인데, 이 멤버라면 맨시티와 싸울만하다' 맨유가 꿈꾸는 최상의 리빌딩 베스트11 공개 이영자
22-04-21 14:40
15402
‘런던 더비 승리! 은케티아 멀티골!’ 아스널, 첼시 4-2 격파…‘4위 토트넘과 승점 동률’ 장사꾼
22-04-21 13:56
15401
'붙어보니 알겠네'...손흥민 상대한 DF, "침투+마무리 최고!" 오타쿠
22-04-21 12:32
15400
'실력을 닮아야 하는데…' 명품 후원 받는 1600억 MF, '넥스트 베컴' 되어간다 가습기
22-04-21 11:10
15399
100구 넘겨도 156㎞ 꽂는다…외국인 에이스 명가, 또 통했다 물음표
22-04-21 10:00
15398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4-21 09:03
15397
헛심공방+유효 슈팅 1회’ ATM, 그라나다와 0-0 무…‘2위 도약’ 박과장
22-04-21 05:43
15396
토트넘, ‘호이비에르 파트너 MF’와 재계약…‘2027년까지’ 사이타마
22-04-21 02:11
15395
안타깝게 아들 떠나보낸 호날두, 맨유 훈련장 복귀 이아이언
22-04-21 00:44
15394
토트넘 떠나 이 정도로 컸다... 골 없이도 '기립박수' 받은 MF 가츠동
22-04-20 23:08
15393
이적료 없는데 '964억'의 가치…"토트넘에 훌륭한 경쟁력 안겨줄 것" 군주
22-04-20 21:57
15392
요미 역전 ㅅㅅ 장그래
22-04-20 20:33
15391
"펩·클롭, 손흥민 원한다" 홍보도배
22-04-20 17:02
15390
파브레가스 “내가 감독이라면 가장 영입하고 싶은 선수는…” 물음표
22-04-20 15:57
15389
커진 외야 공백, '37세 베테랑' 딱인데…여전히 돌파구 안보인다[SC초점] 곰비서
22-04-20 14:19
15388
러프가 해냈다…노히터 될 뻔한 슈어저 메츠 홈 데뷔전에서 유일한 안타 기록 오타쿠
22-04-20 13:14
VIEW
'토트넘과 마지막 시즌?' 올여름 결별 가능성 "원하는 수준 아니야" 호랑이
22-04-20 12:20
15386
"어린 아이 같은 공격수, 용납 못할 수비수" 맨유 레전드 '극대노' 가습기
22-04-20 11:26
15385
구단 역사상 '첫' 결승 진출, 정우영이 주역!...황희찬의 '한' 풀까 애플
22-04-20 09: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