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어차피 좌완 상대로는 벤치" 美 냉정 평가, 맹타에도 고작 1루수 47위

114 0 0 2022-04-25 01:06: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22년 메이저리그 개막 후 열흘간 리그 최고의 타자 중 하나는 최지만(31·탬파베이)이었다. 출루와 장타가 완벽하게 조화된 '예쁜' 성적으로 현지의 주목을 한몸에 받았다.


최지만은 4월 14일(한국시간)까지 타율 0.563, 출루율 0.667, OPS(출루율+장타율) 1.729라는 어마어마한 성적을 기록했다. 기본적인 타율이 높은데다 홈런까지 2개 터지는 등 장타가 뒷받침된 덕이었다. 19일까지도 타율 0.423, OPS 1.341이라는 좋은 성적을 찍고 있었다. 그러나 탬파베이는 그런 최지만을 주전 라인업에서 빼는 경우가 적지 않았다.

플래툰 시스템 탓이었다. 좌타자인 최지만은 메이저리그 경력에서 좌완에 약한 데이터를 가지고 있다. 23일까지 올해 좌완을 상대로 타율 0.571, OPS 1.429라는 최정상급 성적을 냈음에도 불구하고 이런 선입견은 지워지지 않는다. 탬파베이는 여전히 상대가 좌완 선발을 예고할 때 최지만의 선발 출전을 꺼리는 편이다. 선발 예고만 보면 최지만의 선발 출전을 예상할 수 있는 상황에 이르렀다.

그래서 그런지 초반의 좋은 성적에도 불구하고 리그 내 최지만의 입지가 비약적으로 상승되지는 않고 있다. ESPN이 22일 업데이트해 발표한 올해 판타지리그 랭킹 'TOP 300'에서 최지만은 1루수 부문 47위에 머물렀다. 보통 성적이 좋아지면 향후 기대치가 커져 이 랭킹에서 수직 상승이 일어나곤 하는데, 최지만의 경우는 시즌 개막 당시와 차이가 거의 없었다.

미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 또한 24일 최지만의 향후 전망을 다루면서 결국 플래툰의 벽이 걸림돌이 될 것이라 내다봤다. 현재 탬파베이의 전략상 꾸준히 선발로 나설 만한 선수는 아니라는 것이다.

이 매체는 최지만의 평균 타구 속도가 시속 101.9마일(약 164㎞)에 이른다면서 최지만의 타구질이 좋다고 평가했다. 또한 유인구에 방망이가 나가는 비율 또한 윌 스미스, 개빈 럭스(이상 LA 다저스) 다음으로 좋다면서 최지만의 시즌 초반 감각이 뛰어나다는 것을 부인하지 않았다.

'디 애슬레틱'은 "더 큰 표본을 놓고 보면 최지만은 괜찮은 파워히터로 돌아갈 수 있다. 그럼에도 우완을 상대로 4번 자리를 굳히는 것으로 보이는 만큼 과연 이 기세를 이어 갈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라고 했다. 다만 "하지만 어차피 좌완을 상대로는 선발 출전하지 않는다"고 단서를 달았고, 이 때문에 선수의 가치는 제한될 것으로 예상했다.

올해 좌완 상대 뛰어난 성적에도 불구하고 최지만은 통산 좌완 상대 타율이 0.193에 불과하다. OPS는 0.583이다. 리그 평균보다 크게 떨어지고, 우완 상대 성적(타율 0.255, OPS 0.844)와는 확연한 차이가 난다. 탬파베이는 여전히 이 수치를 맹신하고 있다. 향후 최지만이 어떤 변화의 흐름을 만들어 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489
토트넘 대신 레알 마드리드 갈까…"관심 없다" 루머 일축 원빈해설위원
22-04-26 23:21
15488
연봉 반토막에도 '재계약'... 돈보다 의리 택한 바르사 MF 손나은
22-04-26 22:55
15487
상대 감독 퇴장 부른 슬라이딩, 터크먼이 만든 한화 역전승 와꾸대장봉준
22-04-26 21:57
15486
토트넘 임대생, 준우승하자 오열..."데뷔 후 가장 슬픈 날이야!" 물음표
22-04-26 21:15
15485
KBO, 강정호 복귀 불허 가닥…4월 안으로 발표 손예진
22-04-26 20:25
15484
갈 길 바쁜 리즈, 팰리스와 0-0 무승부...강등 경쟁 계속 철구
22-04-26 06:48
15483
프로야구 NC, 연고지역 고교 야구팀에 물품 지원 호랑이
22-04-26 05:13
15482
뜨거운 벨린저, MVP 모드…다저스 기록 새롭게 썼다 애플
22-04-26 03:47
15481
“황희찬 완전 이적 계약은 어리석은 일 될 수도”(몰리뉴 뉴스)...일부 팬 “축구 실력보다 아시아 마케팅 차원 계약” 사이타마
22-04-26 02:32
15480
삭발까지 했는데 또 무안타. 보어보다 못한 타율 0.169 외인타자에 속타는 우승후보 오타쿠
22-04-26 01:16
15479
'도 넘은' 콘테, SON과 결별 현실화... 왜 스스로 내던지나 떨어진원숭이
22-04-26 00:01
15478
천재가 욕심을 만나면 이정후가 된다… MLB 스카우트, 보고서 다시 쓰나 박과장
22-04-25 22:55
15477
Here we go" 뤼디거, 레알 간다...'4년 계약' 호랑이
22-04-25 22:16
15476
월드컵 그룹 H에서 손흥민보다 몸값 높은 '단 1명'은? 캡틴아메리카
22-04-25 21:05
15475
KIA 결국 포수 한승택 2군행, 한화는 강재민 콜업... 부상자들 대거 1군서 이탈 미니언즈
22-04-25 20:14
15474
바르셀로나, 라요 바예카노에 충격패…레알 마드리드, 라리가 우승 예약 정해인
22-04-25 07:22
15473
‘머지사이드 승자! 오리기 1골·1기점!’ 리버풀, 에버턴 2-0 제압…‘맨시티와 1점 차’ 홍보도배
22-04-25 03:27
VIEW
"최지만, 어차피 좌완 상대로는 벤치" 美 냉정 평가, 맹타에도 고작 1루수 47위 순대국
22-04-25 01:06
15471
믈브 경기 보기전 가마구치
22-04-24 23:44
15470
이재원 FA 전과 후 성적 가마구치
22-04-24 23:37
15469
감독 말을 SNS로 정면반박.. 기강 없는 맨유, 이러니 암흑기 원빈해설위원
22-04-24 22:50
15468
느바도 한폴 일야도 한폴 + 2 픽샤워
22-04-24 21:29
15467
동희 핫콜드존.jpg 가마구치
22-04-24 20:24
15466
"나 여기 3년 더 있을거야.야유 좀 그만해" PSG★가 우승후 팬들에게 보낸 메시지 간빠이
22-04-24 19: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