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는 건 확실' 베일, 잉글랜드 복귀 유력...단 '월드컵 진출' 조건

84 0 0 2022-05-17 16:17:2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한유철]

가레스 베일과 레알 마드리드의 이별이 확실시됐다. 차기 행선지는 잉글랜드가 유력하지만 월드컵 진출이 전제조건이다.

베일은 레알 팬들의 '애증'의 선수다. 팀 내 공헌도는 의심할 수 없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카림 벤제마와 함께 'BBC 라인'을 구축해 세계 최고의 공격력을 자랑했다. 레알은 이들을 이끌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3연패를 달성하기도 했다.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이적 첫해 리그 15골 13어시스트를 기록한 베일은 네 시즌 연속 리그 득점 두 자릿수를 기록했다. 특유의 빠른 스피드와 강력한 슈팅, 시원시원한 경기력은 보는 눈을 즐겁게 했다. 그만큼 강한 임팩트를 남겼다. 2013-14시즌 바르셀로나와의 코파 델 레이 결승전에서 사이드라인 돌파를 통해 기록한 골은 여전히 회자되는 명장면이다. 또 2018-19시즌 리버풀과의 UCL 결승전에서 기록한 바이시클 킥 역시 그의 '인생골'로 뽑힌다.

레전드급 활약을 펼친 것은 확실하다. 그러나 최근 행보는 팬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레알에 있는 내내 베일은 잔부상에 시달렸다. 초기엔 부상에서 회복해도 좋은 모습을 보였기에 크게 거슬리진 않았다. 그러나 이후 재활 훈련에 충실히 이행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며 팬들의 비판을 받았다. 또 본업인 축구가 아닌 골프에 매진하는 모습으로 레알 팬들의 분노를 샀다.

살아나는 기미도 보였다. 지난 시즌 토트넘 훗스퍼로 임대를 떠난 베일은 리그에서 11골 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좋은 활약을 보였다. 이에 이번 시즌 중추적인 역할을 맡을 것으로 예상됐지만 리그 5경기 출전에 그쳤다.

결국 이별이 유력하다. 지칠 대로 지친 레알은 베일과의 동행을 끝마치기로 결정했다. 베일 역시 동일한 입장이다. 그의 에이전트인 조나단 바넷은 "베일은 레알을 떠난다"라고 말했다. 행선지는 잉글랜드가 유력하다. 그는 "잉글랜드 복귀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나도 그렇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조건이 있다. 바로 웨일스의 월드컵 진출이다. 바넷은 "웨일스의 월드컵 진출 여부를 기다려야 한다. 그의 미래는 웨일스 대표팀의 운명에 달려 있다"라고 말했다.

웨일스는 유럽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있다. 스코틀랜드-우크라이나전 승자와 맞대결을 펼친다. 이번에 본선 진출에 성공한다면 웨일스는 1958년 스웨덴 월드컵 이후 64년 만에 본선에 진출한다.

카디프 시티와 강력하게 연결되고 있다. 현지 매체들은 베일과 연결되고 있는 많은 클럽들 중 카디프가 가장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베일의 고향이 카디프라는 점도 이적설에 힘을 싣는다. 카디프 회장 스티브 모리슨은 "우리도 가능성이 있다"라며 이적설을 부정하지 않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759
반등 성공한 TOR 1660억 1선발, 이제 류현진만 남았다 가츠동
22-05-19 06:02
15758
네빌 "맨유, 케인 영입 어렵지만 SON은 충분히 데려올 수 있다" 군주
22-05-19 02:37
15757
'9회 4득점 또 뒤집었다!' 삼성, 한화 잡고 시즌 12번째 역전승 조폭최순실
22-05-18 23:50
15756
떠나는 쿠에바스 마지막 인사…"지구 반대편에서 형제가 응원한다" 타짜신정환
22-05-18 21:59
15755
SON 의존도 줄인다... 토트넘, '왼쪽 측면-21골' 공격수 영입 제의 해적
22-05-18 20:40
15754
에이징커브 아냐! MVP의 부활 맹타…5G 3홈런 OPS 1.410 소주반샷
22-05-18 16:24
15753
한데 모으면 올스타팀인데… KBL 역대급 FA들 누가 품나 와꾸대장봉준
22-05-18 14:33
15752
베일, SON과 재회?..."토트넘 복귀 합의 완료, 커리어 마지막 계약" 손예진
22-05-18 13:56
15751
'오펠리아' 백진성, 젠지 떠나 LLA 레인보우7 입단 손나은
22-05-18 12:33
15750
‘끝까지 간다!’ 리버풀, 사우스햄튼전 2-1 역전승…‘맨시티와 승점 1점 차’ 극혐
22-05-18 11:24
15749
뉴캐슬 팬들의 야유, "아스날, 너네 주제에 UCL? 웃기지 마" 미니언즈
22-05-18 10:14
15748
'일주일에 10억' 받으면서... 레알 나가면 "돈 생각 안하겠다" 크롬
22-05-18 09:04
15747
결국 외인 퇴출 1호 나오나... 사령탑 '의미심장' 발언 던졌다 음바페
22-05-18 05:21
15746
‘한국 전설’ 황선홍 감독이 ‘신성’ 이강인에게 전한 진심 미니언즈
22-05-18 04:07
15745
'0.340' 통산타율 1위 특급타자가 사라졌다…2년 뒤엔 익숙해져야 한다 물음표
22-05-18 02:35
15744
154km 강속구로 홈런을 맞다니…ERA 0점대 리그 최강 셋업맨 망연자실 크롬
22-05-18 01:22
15743
밸런스만 회복하면 '언터처블' KIA 이의리 7이닝 8K 1실점 역투 ERA 2.93 장그래
22-05-17 22:24
15742
토트넘행 힌트 줬다…"챔피언스리그에서 다시 뛰고 싶다" 홍보도배
22-05-17 21:19
15741
'3명뿐인 10-10' EPL 윙어, 주급 2배 '점프'...팀 내 최고 수준 소주반샷
22-05-17 20:18
15740
케인도 닿지 못한 '신의 영역', 손흥민이 먼저 당도할까? 아이언맨
22-05-17 19:48
15739
"에디 하우를 올해의 감독으로!"…토트넘 출신 공격수도 '찬양' 픽샤워
22-05-17 17:01
15738
'떠나는 건 확실' 베일, 잉글랜드 복귀 유력...단 '월드컵 진출' 조건 질주머신
22-05-17 16:17
15737
NBA 살아남은 4팀. 챔프전 주인공은?. 현지 8명 전문가 '보스턴 절대 우위, 골든스테이트 근소한 우위' 철구
22-05-17 15:26
15736
'후배 코치 폭행' 한규식 전 NC 코치, 100G 출장정지 징계 [공식발표] 애플
22-05-17 1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