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안 아프다고 했는데...' 왜 157km 슈퍼루키 부상, 또 쉬어 가나

109 0 0 2022-06-14 01:42: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화 이글스의 '슈퍼 루키' 문동주(19)가 또 한 박자 쉬어 간다. 본인도 "괜찮다"고 말하는 등 투구에는 무리가 없는 것으로 보이나, 구단은 미래를 생각해 서두르지 않기로 결정했다.

한화 관계자는 13일 "문동주가 전날(12일) 캐치볼 도중 우측 어깨에 불편함을 느꼈다"면서 "이날 정형외과 두 곳에서 MRI(자기공명영상) 촬영 검사를 했다. 그 결과 견갑하근(어깨뼈와 위팔뼈를 잇는 어깨 근육 중 하나) 부분 파열 및 혈종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병원에서는 4주 휴식을 권고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일단 한화는 문동주를 이날 1군 엔트리에서 말소했다.

문동주는 지난해 8월 2022년 신인 1차 지명으로 한화 유니폼을 입었다. 고교 시절부터 150km를 넘나드는 강속구를 뿌리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첫 이탈은 지난 3월 9일이었다. 당시에도 이번처럼 불펜 피칭을 하다가 옆구리 쪽에 통증을 느꼈다. 병원 검진 결과는 내복사근 손상 진단.

이후 재활군에서 회복에 전념한 그는 2군 등판을 거치는 등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 나갔다. 수베로 한화 감독은 4월 "문동주를 향한 기대감이 큰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도 "그러나 냉정하게 말하면 문동주는 프로 1년차다. 몸이 괜찮다는 전제 하에 서서히 투구 이닝을 늘려갈 것이다. 절대 단 한 번에 투구 수를 60~70구 정도로 확 끌어 올리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실제로 문동주는 5월 10일 LG를 상대로 1군 무대에 데뷔한 뒤 9경기 연속 구원 투수로만 등판했다. 최고 157km의 힘 있는 속구를 보여줬다. 최대 2이닝씩 소화했으며, 38구(5월 26일 두산전)가 최다 투구 수 경기였다. 이어 지난 9일 잠실 두산전에서 데뷔 후 처음으로 선발 등판, 2이닝 1피안타 3볼넷 4탈삼진 4실점(4자책)으로 패전의 멍에를 썼다. 총 투구 수는 49개였다.

이후 구단은 문동주의 몸 상태를 계속 살폈다. 지난주 인천 원정 당시 수베로 감독은 문동주에 대해 "일단 다음 로테이션에 정상적으로 합류할 것"이라 밝혔다. 문동주 본인 역시 12일 인천 SSG전을 앞두고 스타뉴스와 만나 "아픈 곳은 하나도 없다"며 웃어 보였다. 그렇지만 또 부상으로 한 박자 쉬어 가게 됐다.

한화 관계자는 "투구에 큰 문제가 없지만 아직 어린 선수라 무리하지 않고 회복에 집중하는 편이 낫다고 판단했다"며 "가벼운 캐치볼을 꾸준히 하는 것이 혈종을 빨리 없애는 데 도움된다는 권고를 받았다. 이에 따라 잔류군에 합류해 캐치볼을 진행할 예정이며 향후 몸 상태를 지켜보며 1군 합류 시기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075
"손흥민 父, 손흥민 토트넘 떠나야 한다?" 英 매체 오해 장사꾼
22-06-14 17:54
16074
이게 '교란작전'이다…호주 GK, 승부차기에서 댄스→상대 실축 철구
22-06-14 16:44
16073
호주, 월드컵으로 향한다…극적인 승부차기 끝에 페루 제압 애플
22-06-14 15:09
16072
해외팬들, 손흥민父에게 '격분'...英매체 뭐라고 썼나 봤더니 아이언맨
22-06-14 13:15
16071
맨유 거절하는 충성심 → 잔류하면 연봉 삭감 극혐
22-06-14 12:33
16070
분노한 아스날, 협상 테이블 엎었다... 선수도 모욕적인 이적료 미니언즈
22-06-14 10:06
16069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6-14 09:13
16068
해외팬들, 손흥민父에게 '격분'...英매체 뭐라고 썼나 봤더니 앗살라
22-06-14 06:51
16067
아무도 반겨주지 않았던 데뷔 첫 홈런, 왜?...추신수도 외면한 '무명의 4번타자' 닥터최
22-06-14 05:15
16066
'네이마루 형은 좀 쉬어도 돼' 네이마르, 마이애미 해변서 '섹시녀'들과 '휴가 중' 찌끄레기
22-06-14 03:44
VIEW
분명 안 아프다고 했는데...' 왜 157km 슈퍼루키 부상, 또 쉬어 가나 6시내고환
22-06-14 01:42
16064
'볼 빨간 덕배', '유베 포그바'...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베스트 11공개 치타
22-06-13 23:32
16063
나에겐 안성맞춤”…홀란드, 맨시티 이적 완료 뉴스보이
22-06-13 22:24
16062
이재성-황인범-정우영 모두 없다...벤투호, 이집트전 중원 전면 개편 간빠이
22-06-13 21:11
16061
"SON, 맨유서 내 뒤 이을 수 있다...토트넘에선 우승 불가" 박지성이 그랬다고? 불도저
22-06-13 19:57
16060
토트넘 김민재에 관심만 가진건가? '474억원' 브라질 센터백 뉴캐슬과 경쟁 이영자
22-06-13 17:22
16059
코로나19 확진된 '데프트' 김혁규, 온라인으로 경기 참가 [오피셜] 원빈해설위원
22-06-13 15:41
16058
'이게 첼시야? 바르사야?' 바르사, 데 용 없는 예상 BEST 11은? 픽샤워
22-06-13 14:24
16057
토트넘 영입 러시, 다음은 '네덜란드 국대'…레길론 대체 낙점 철구
22-06-13 12:58
16056
'이게 맞다니까' 英 레전드, 손흥민 최전방으로 올해의 팀 새로 짰다 애플
22-06-13 11:01
16055
"160km 나오겠는데요?" 양신도 깜짝, 이제 오승환 앞에 나온다 미니언즈
22-06-13 10:10
16054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6-13 09:15
16053
'월드컵 상대' 포르투갈, 스위스에 0-1 덜미…네이션스리그 첫패 픽도리
22-06-13 07:19
16052
"귀찮았나봐요"...후배들의 침묵 세리머니, 쿨하게 받아친 최고참 질주머신
22-06-13 0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