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타자들이 좋으니…" 팀 타율·홈런 1위, 교체 카드 전략은? [창원 포커스]

115 0 0 2022-06-17 16:05:4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16일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 NC 다이노스 경기. 7회초 1사 이창진이 좌월 솔로포를 치고 들어오며 축하받고 있다. 창원=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2.6.16/[창원=스포츠조선 기자] "경기를 하면서 어떻게 해야하는지 알고 있다."

KIA 타이거즈는 올 시즌 화끈한 공격의 색깔을 선보이고 있다. 팀 타율 2할6푼8리, 팀 홈런 57개로 10개 구단 중 1위를 달리고 있다. 장타율(0.409), 출루율(0.351) 모두 선두다.

타격 흐름이 좋은 만큼, 대체로 선발 타자들에게 믿고 맡기는 경우가 많다.

KIA가 올 시즌 대타를 기용한 타석은 54회. 롯데 자이언츠(53회)에 이어 두 번째로 적다.

지난 15일 창원 NC전. KIA는 2-7로 지고 있던 7회초 김선빈의 안타, 나성범의 사구, 최형우의 볼넷으로 2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후속타자는 이창진. KIA 벤치에서는 박동원도 준비했다. 박동원은 올 시즌 타율은 2할3푼대로 낮지만, 7개의 홈런을 때려내는 등 일발 장타력을 갖추고 있다.

이창진은 삼진으로 물러났고, 8회초 한승택을 대신해 들어간 박동원도 삼진으로 돌아섰다

김종국 KIA 감독은 "박동원은 이창진 이후 한승택 타선에서 낼 생각이었다. 이창진도 최근에 잘해주고 있다. 박동원까지 이어지길 바랐는데 아쉽다"고 돌아봤다.

김 감독은 "선발로 나가는 타자들이 다 잘치고 있다. 경기를 하면서 어떻게 해야하는 알고 있다"고 믿음을 내비쳤다. 이어 "대타를 쓴다면 하위 타순이다. 대타보다는 대주자쪽에 신경을 쓰고 있다"고 밝혔다.

부상 이후 지난 14일부터 퓨처스리그에서 준비 중인 김호령과 고종욱에게도 타격도 타격이지만, 수비와 주루 부분을 강조했다. 김 감독은 "100%의 주루와 수비가 되어야 한다. 부상 부위가 재발할 수도 있으니 확실히 준비를 한 뒤 콜업할 예정"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최근 흐름이 좋다는 이창진도 타석에서 보여줬다. 16일 0-2로 지고 있던 7회 솔로 홈런을 날리면서 분위기를 바꿨다. 이후 나성범의 스리런 홈런까지 나와 KIA는 4-2로 승리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120
키티 개 쫄 려 따 ㅋ 음바페
22-06-17 21:58
16119
손흥민에게 밀려 '세비야 이적' 라멜라, 라리가 첫 시즌 '어깨 부상'이 문제였다 물음표
22-06-17 20:33
16118
엉덩이가 흙 범벅… 몸값 950억 스타가 ‘진흙탕 축구’한 사연 원빈해설위원
22-06-17 17:56
VIEW
"선발 타자들이 좋으니…" 팀 타율·홈런 1위, 교체 카드 전략은? [창원 포커스] 갓커리
22-06-17 16:05
16116
'155km 찍은 고교 야구 톱 랭커' ML은 왜 관심이 없을까 간빠이
22-06-17 15:28
16115
토트넘 유리몸→임대 후 '폭발', 트레이드 카드 급부상…"콘테도 원한다" 애플
22-06-17 14:14
16114
'4년 만에 우승' 골든스테이트, 보스턴 꺾고 NBA 챔피언 등극 호랑이
22-06-17 13:20
16113
KIA 선발 왕국 칭호가 흔들… '가뇽 레이스'도 앞서 달리기는 했는데 가습기
22-06-17 11:58
16112
"이럴거면 은퇴해!" 진심의 한 마디, '인간 박석민'을 깨웠다 극혐
22-06-17 10:59
16111
‘임창용 대기록’ 넘볼 수 있었는데…158km 마무리, 1개 차이로 놓치다 미니언즈
22-06-17 09:56
1611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6-17 08:57
16109
아스널, 미드필더 신규 영입 확정..."어시스트의 킹" 닥터최
22-06-17 07:00
16108
일정 발표 후 슈퍼컴퓨터 돌려보니…토트넘 '또 4위'-맨유 '절망' 6시내고환
22-06-17 03:58
16107
무리뉴가 직접 나섰다, 생애 첫 월드컵 나가는 옛 제자에 '러브콜' 불쌍한영자
22-06-16 22:34
16106
김현수 결승 투런+켈리 8승+고우석16S LG, 자물쇠 야구로 삼성에 2대1 위닝시리즈 간빠이
22-06-16 21:38
16105
국야 올 언더 각인데 불도저
22-06-16 20:26
16104
트레이드로 웃는 KT, 트레이드로 우는 롯데 가츠동
22-06-16 18:00
16103
왜 김광현-양현종 후계자인지 알겠다…'꼴찌→1위' 판 바꿨다 픽도리
22-06-16 16:21
16102
"인상적인 활약"…토트넘, 이집트전 승리 이끈 손흥민 조명 철구
22-06-16 14:29
16101
대구 세징야, 5월 EA 이달의 선수상...개인 통산 4번째 수상 애플
22-06-16 12:57
16100
WKBL, 구단별 등록 선수 발표.. 연봉 킹은 '우리은행 이적' 김단비 호랑이
22-06-16 11:01
16099
'고교 야구 NO.1' 심준석, 한화는 왜 이렇게 절실할까 가습기
22-06-16 10:19
16098
롯데-SSG-LG에 마법 부렸나… 이 팀이 트레이드 하자고 하면 일단 의심하라 미니언즈
22-06-16 09:34
16097
"엘리트 미드필더"…토트넘 중원 완성됐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16 0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