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이적 통보... 결국 호날두가 직접 나섰다

86 0 0 2022-07-03 09:32: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호날두 /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노진주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8,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이적을 원한다는 의사를 구단에 전했단 소식이다.

외신 ‘디 애슬래틱’은 3일(한국시간) “호날두가 맨유에 ‘적절한 이적 제의가 들어오면 떠나고 싶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는 지난주 호날두의 에이전트 조르제 멘데스와 첼시의 새로운 공동 구단주 토드 볼리가 만나 호날두의 상황에 대한 이야기를 주고받았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에 호날두의 첼시 이적설이 불거졌다.

더불어 바이에른 뮌헨과 나폴리 등도 호날두의 상황을 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디 애슬래틱’에 따르면 파리 생제르맹(PSG)은 호날두 영입 관련해 관심 없는 클럽 중 하나다.

지난여름 유벤투스에서 맨유로 넘어온 호날두는 12개월의 계약 기간이 남아 있다. 한 시즌 만에 이탈을 원하고 있다.

이유는 우승 트로피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를 누비고 싶은 욕심 때문이다.

지난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위를 차지한 맨유는 최소 4위까지 주어지는 차기시즌 챔피언스리그 티켓을 따내지 못했다. 호날두는 모든 대회 통틀어 38경기에 출전해 혼자 24골을 책임졌지만 구단의 순위를 더 끌어올리는 데 역부족이었다.

결국 호날두는 막바지로 접어든 커리어를 잘 마무리하고 싶은 의지와 맞물려 맨유에 이적을 요청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맨유는 호날두의 뜻을 들어줄 생각이 없는 분위기다. 이적을 원한다는 호날두의 통보에 답변을 거부하고 있다.

[사진] 호날두 /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편 2003년 맨유에 입단해 ‘전설’ 알렉스 퍼거슨 전 감독 지도 하에 슈퍼스타로 성장했던 호날두는 2009년 레알 마드리드로 유니폼을 바꿔 입었다.

맨유에서 6년 동안 뛰면서 호날두는 리그 우승 3회, FA컵 우승 1회, 리그컵 우승 2회, FA커뮤니티실드 우승 1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우승 1회,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우승 1회 등 수많은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맨유에서의 성장이 밑거름이 된 호날두는 레알에서 정점을 찍었다. 라리가 우승 2회, 발롱도르 수상 4회, UCL 우승 4회 등 굵직한 커리어를 추가하며 세계적인 축구 스타로 우뚝 섰다.

2018년 7월 레알을 떠나 유벤투스로 한 차례 더 이적한 호날두는 12년 만에 맨유로 복귀했다. 그가 다시 돌아올 때 그야말로 세간이 떠들썩했다. 맨유는 자신들이 키워낸 스타를 다시 품어 반기는 눈치였다. 37세 노장이었지만 나이는 크게 신경 쓰지 않는 분위기였다. 한 시즌 만에 호날두와 이별할 수 있는 상황에 놓인 맨유는 말을 아끼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320
심지어 '양신'마저 인정했다, SSG 괴물 타자 등장… 자신만 모르고 있다 애플
22-07-04 22:26
16319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견제 능력" 그가 서 있으면 아예 뛰기를 포기한다 픽도리
22-07-04 21:12
16318
한국 가는 콘테 요청 때문에…'7호 영입' 무산 질주머신
22-07-04 20:14
16317
최지만, 홈런 포함 3안타...팀은 토론토에 위닝시리즈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04 06:20
16316
루이 사하 “손흥민-케인 다음 시즌 득점왕 못한다…홀란드가 한다” 박과장
22-07-04 04:37
16315
맨유 라커룸 불화의 핵심 '그 선수', 결국 이적시장 매물로 나왔다 이아이언
22-07-04 03:03
16314
“SON은 유일하게 예외” 토트넘의 세컨드 스트라이커 잔혹사 캡틴아메리카
22-07-04 01:39
16313
도허티, 혀 내둘렀다...히샬리송과 맞대결 회상하며 "상대하기 너무 어려웠어" 장그래
22-07-03 23:54
16312
0-5→4-5→11-6…'박준영 역전타' NC, 삼성에 5점차 역전극 떨어진원숭이
22-07-03 22:33
16311
우승 노리는 '페이커' 이상혁 "젠지전, 내 라인이 항상 중요…일정 부담 없다" [인터뷰] 사이타마
22-07-03 18:16
16310
'선방 쇼' 송범근 전북 GK "울산 소식 들었다...라커룸 분위기는 평소와 다름없었다" [김천톡톡] 타짜신정환
22-07-03 16:44
16309
[k1.interview] '3경기 3골 3도움' 대표팀 승선에 답한 김대원, "매 경기 최선 다할 뿐이죠" 홍보도배
22-07-03 15:18
16308
[오피셜] 루크 데 용, PSV행…반 니스텔루이 감독 지도 받는다 순대국
22-07-03 14:46
16307
이 정도면 진심…뉴캐슬, 10번 비워두고 네이마르 기다린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03 13:59
16306
맨유 '골치 썩였던' 두 선수, 유베 동반 합류...다음 주 메디컬 섹시한황소
22-07-03 12:45
16305
손흥민-쿨루셉 못 뚫겠다...'150억' 유망주 윙어, 이적 추진 박과장
22-07-03 11:56
16304
토트넘, 1승 추가..."프레드-맥토미니보다 나은데 왜 영입 안 한 거야?" 원빈해설위원
22-07-03 10:25
VIEW
'충격' 이적 통보... 결국 호날두가 직접 나섰다 미니언즈
22-07-03 09:32
16302
손흥민-쿨루셉 못 뚫겠다...'150억' 유망주 윙어, 이적 추진 픽도리
22-07-03 07:00
16301
'충격' 이적 통보... 결국 호날두가 직접 나섰다 해골
22-07-03 05:36
16300
팀 득점 1위인데 '방출 통보'... 1년 만에 바르사 떠난다 소주반샷
22-07-03 03:44
16299
김민재 새 동료 되나…레알 FW 연봉 협상 '긍정적' 곰비서
22-07-03 02:19
16298
‘콘테 효과’ 짠돌이 레비가 달라졌어요… 토트넘 ‘이 부문’ 1위 철구
22-07-03 01:05
16297
블라인드 처리된 게시물 - 작성자 또는 관리자만 확인가능 어이없네
22-07-03 0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