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라커룸 불화의 핵심 '그 선수', 결국 이적시장 매물로 나왔다

87 0 0 2022-07-04 03:03:4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난 시즌 도중 극심한 내부 분열에 신음했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본격적으로 내부 단속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팀내에서 여러 선수들과 충돌하며 '불화의 아이콘' 역할을 했던 브라질 출신 수비수 알렉스 텔레스(30)가 다음 방출 대상으로 지목됐다.

영국 대중매체 미러는 3일(한국시각) '맨유 훈련장에서 싸움을 일으켰던 텔레스가 다음 이적 대상선수로 정해졌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텔레스가 지난 5월 맨유의 캐링턴 훈련장에서 벌어진 내부 충돌의 핵심 인물이라고 전했다. 맨유는 지난 5월 초 브라이튼과의 원정경기에서 충격적인 0대4 패배를 당했다. 이 참패 이후 훈련장에서 선수들끼리 싸우는 사건이 벌어졌다. 당시 팀을 이끌던 랄프 랑닉 임시감독은 결국 라커룸에서 자신의 통제가 전혀 이뤄지지 않다는 사실을 인정하며 훈련을 일찍 접었다.

당시 맨유는 싸움을 벌인 선수들의 신원을 공개하지 않았다. 내부적으로 무마하려고 시도했다. 그러나 결국에는 싸움을 벌인 장본인이 드러났다. 텔레스와 맨유의 떠오르는 10대 스타 한니발 메브리가 충돌했던 것이다. 동료들이 이들을 진정시키려 나섰지만, 실패했다.

이 사건 뿐만 아니다. 텔레스는 브루노 페르난데스와도 충돌했다. 훈련장에서 에이전시 홍보영상을 찍고 있던 텔레스에게 페르난데스가 욕설을 퍼부었고, 텔레스도 거친 말로 응수했던 것. 당시 팬들은 페르난데스를 옹호했다.

결국 텔레스는 맨유에서 설 자리를 잃었다. 맨유는 페예노르트에서 1350만파운드를 주고 티렐 말라시아를 영입해 텔레스의 자리를 채웠다. 텔레스는 이적시장에 매물로 나올 전망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330
김승대 2G 연속 멀티골→완벽 부활…포항, 성남 4대1 꺾고 2연승 호랑이
22-07-05 21:00
16329
맨시티 난리났다...'2715억' 홀란드 바이아웃 폭로 해골
22-07-05 20:07
16328
'손흥민 PK' 거절했지만…"소니 득점왕 돕자" 지시했다 닥터최
22-07-05 08:08
16327
선수단 투표 1위, 그러나 안우진 향한 팬심은 차가웠다 6시내고환
22-07-05 07:04
16326
"FA 미아? 내가 부족했기 때문" 전 두산 국해성 근황은? 불쌍한영자
22-07-05 05:23
16325
바르셀로나, 크리스텐센도 데려왔다 "우리 스타일에 이상적" 불도저
22-07-05 03:51
16324
홈런인 줄 알고 타구 감상, 주루 늦은 4번타자 반성 "다행히 김하성이 끝내줬다" 사이타마
22-07-05 02:01
16323
악동 '빨래판+말근육' 선보이며 맹훈련→감독도 'Goooood~' 대만족 군주
22-07-05 00:23
16322
前 SON 동료, 심장 마비 극복→마침내 '맨유행' 드라마 썼다 타짜신정환
22-07-04 23:35
16321
심지어 '양신'마저 인정했다, SSG 괴물 타자 등장… 자신만 모르고 있다 애플
22-07-04 22:26
16320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견제 능력" 그가 서 있으면 아예 뛰기를 포기한다 픽도리
22-07-04 21:12
16319
한국 가는 콘테 요청 때문에…'7호 영입' 무산 질주머신
22-07-04 20:14
16318
최지만, 홈런 포함 3안타...팀은 토론토에 위닝시리즈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04 06:20
16317
루이 사하 “손흥민-케인 다음 시즌 득점왕 못한다…홀란드가 한다” 박과장
22-07-04 04:37
VIEW
맨유 라커룸 불화의 핵심 '그 선수', 결국 이적시장 매물로 나왔다 이아이언
22-07-04 03:03
16315
“SON은 유일하게 예외” 토트넘의 세컨드 스트라이커 잔혹사 캡틴아메리카
22-07-04 01:39
16314
도허티, 혀 내둘렀다...히샬리송과 맞대결 회상하며 "상대하기 너무 어려웠어" 장그래
22-07-03 23:54
16313
0-5→4-5→11-6…'박준영 역전타' NC, 삼성에 5점차 역전극 떨어진원숭이
22-07-03 22:33
16312
우승 노리는 '페이커' 이상혁 "젠지전, 내 라인이 항상 중요…일정 부담 없다" [인터뷰] 사이타마
22-07-03 18:16
16311
'선방 쇼' 송범근 전북 GK "울산 소식 들었다...라커룸 분위기는 평소와 다름없었다" [김천톡톡] 타짜신정환
22-07-03 16:44
16310
[k1.interview] '3경기 3골 3도움' 대표팀 승선에 답한 김대원, "매 경기 최선 다할 뿐이죠" 홍보도배
22-07-03 15:18
16309
[오피셜] 루크 데 용, PSV행…반 니스텔루이 감독 지도 받는다 순대국
22-07-03 14:46
16308
이 정도면 진심…뉴캐슬, 10번 비워두고 네이마르 기다린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03 13:59
16307
맨유 '골치 썩였던' 두 선수, 유베 동반 합류...다음 주 메디컬 섹시한황소
22-07-03 1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