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한테 버림받았는데..."오늘 협상" 대반전, 챔피언 클럽이 오히려 원한다

128 0 0 2022-08-01 23:54: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안토니오 콘테(51) 토트넘 감독의 구상에 없는 자펫 탕강가(23·토트넘)가 세리에A 챔피언 클럽 이적 초읽기에 들어갔다.

영국 현지 매체 더 부트 룸은 1일(한국시간) 오후 "토트넘과 AC 밀란이 탕강가 이적을 놓고 현지 시간으로 1일 협상을 재개할 예정이다"고 보도했다.

토트넘 유스 출신인 탕강가는 2020년 1월 리버풀전을 통해 리그 경기에 데뷔했다. 탕강가는 투쟁심 넘치는 플레이와 함께 몸 싸움에서도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준다. 1:1 맨 마킹 능력도 좋은 편이다.

하지만 탕강가는 전임 무리뉴 감독은 물론, 콘테 감독 체제에서도 두터운 신임을 얻지 못했다. 올해 한국 프리시즌 투어에도 참가했지만, 끝내 콘테 감독은 전력 외라는 판단을 내렸다.

현재 그의 가장 유력한 행선지는 세리에A '디펜딩 챔피언' AC 밀란이다. AC 밀란은 지난 시즌 26승8무4패를 기록하며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더 부트 룸은 "탕강가의 임대 이적을 놓고 토트넘과 AC 밀란이 이야기를 나눌 필요가 있다. 탕강가는 AC 밀란으로 가기 위해 PL 클럽들의 이적 요청도 거부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어떻게 보면 탕강가로서는 대반전이 아닐 수 없다. 토트넘에서 버림을 받았지만, 또 다른 빅리그인 세리에A의 챔피언이 그를 부르고 있기 때문이다.

이미 토트넘은 바르샤 출신 클레망 랑글레를 영입하며 수비진을 강화했다. 에버튼과 뉴캐슬 역시 여전히 탕강가를 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보도에 따르면 탕강가 스스로 AC밀란에서 뛰겠다는 의지가 확고하다. 매체는 "양 팀 간 임대 조건이 탕강가의 AC 밀란 이적의 관건"이라고 짚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66
그랜트 결승골’ 포항, 김천에 1-0 신승…우승 레이스 참여 불쌍한영자
22-08-02 21:08
16665
중국행 택했던 오스카, 이유 있었네..."번 돈으로 유벤투스 경기장 매입 가능" 불도저
22-08-02 20:04
16664
'상남자처럼 던지고 떠났다' 누가 허삼영 감독에게 돌을 던지는가 픽도리
22-08-02 05:21
16663
바르사 피케, '12년 동거녀' 8년형-500억 벌금 위기→결별 이유가 감옥행 때문? 질주머신
22-08-02 03:44
16662
레알 마드리드 '분통'…5순위로 밀려났는데도 떠날 마음 없다 해골
22-08-02 01:32
16661
스코틀랜드 하트, 이승우에게 3년 계약 제안…공격진 보강 추진 소주반샷
22-08-02 00:46
VIEW
콘테한테 버림받았는데..."오늘 협상" 대반전, 챔피언 클럽이 오히려 원한다 곰비서
22-08-01 23:54
16659
‘화력 폭발’ 서울E, 김포 3-0 꺾고 ‘11경기 무승 탈출’ 와꾸대장봉준
22-08-01 22:28
16658
"김하성, 왜 계약했는지 알겠다, 이제 주전 선수야" 1392승 감독도 감탄했다 손예진
22-08-01 21:00
16657
'9위 추락' 허삼영 감독 자진 사퇴…박진만 대행 체제 애플
22-08-01 19:53
16656
올만에 겜하니까 재밌네 가터벨트
22-08-01 17:14
16655
항상 수익보고싶다 + 2 보글전문픽
22-08-01 11:01
16654
'기쁨의 상의탈의 세리머니' 잉글랜드, 독일 꺾고 사상 첫 유로2022 위민스 우승 픽도리
22-08-01 05:02
16653
'방귀 파문'으로 리옹서 쫓겨난 마르셀로, 호주 A리그서 새 출발 해골
22-08-01 03:14
16652
'더욱 강력해진 EPL' 슈퍼컴퓨터 22-23시즌 최종 순위 예측 곰비서
22-08-01 01:35
16651
SON도 푹 빠진 마성의 남자... 신입생은 4경기 만에 반했다 와꾸대장봉준
22-07-31 23:33
16650
'말 근육 자랑' 호날두 이럴 거였나, 결국 '케인의 길' 걷는다 철구
22-07-31 21:41
16649
롯데 어제도 그러더니 물음표
22-07-31 20:37
16648
맨유, '부활 조짐' 1065억 공격수 지킨다...유벤투스 오퍼 '거절' (로마노) 불쌍한영자
22-07-31 19:15
16647
"이미 1590억 썼는데"…마지막 영입에 '790억' 베팅할까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31 19:00
16646
개인 협상은 끝났는데…방한했던 성골 유스 이적 '난항' 사이타마
22-07-31 17:47
16645
'로든·탕강가 안녕!'...토트넘, '세르비아 국대' 195cm CB 눈독 가츠동
22-07-31 16:44
16644
김민재랑 몇 번 뛰었다고... 핵심 MF, 맨유가 노린다 장그래
22-07-31 15:05
16643
리버풀 클롭 감독 "누네즈 임팩트 경이", 맨시티 펩 감독 "홀란드, 전혀 걱정 안해" 조폭최순실
22-07-31 1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