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귀 파문'으로 리옹서 쫓겨난 마르셀로, 호주 A리그서 새 출발

137 0 0 2022-08-01 03:14: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랑스 리그1의 명문 올랭피크 리옹에서 이른바 ‘방귀 파문’으로 쫓겨난 브라질 장신 수비수 마르셀로(34)가 호주 A리그에서 새 출발 한다.

A리그 웨스턴시드니원더러스 구단은 31일(한국시간) 홈페이지에 마르셀로 영입을 발표했다.

카 191㎝인 마르셀로는 브라질 명문 산투스 유스 출신으로 2007년 1군에 데뷔했다. 이듬해 폴란드 비스와 크라쿠프를 통해 해외 생활을 시작한 그는 높이를 활용해 ‘골 넣는 수비수’로도 이름을 알렸다. 이후 PSV에인트호번(네덜란드)~하노버96(독일)~베식타시(튀르키예)를 거쳐 2017~2018시즌 리옹에 입단해 지난 시즌까지 4시즌 연속 주전 요원으로 활약했다.

그러다가 입지에 균열이 생긴 건 부적절한 처신 때문이었다. 리옹 소속으로 뛴 지난해 8월15일 앙제와 리그1 2라운드(0-3 패)에서 그는 자책골을 기록하며 대패 빌미를 제공했다. 당시 라커룸에서 주장 레오 드부아가 선수에게 쓴소리하고, 피터 보츠 감독도 강한 어조로 말하고 있었다. 프랑스 ‘레퀴프’지에 따르면 당시 마르셀로는 무거운 분위기에도 동료, 감독의 말을 잘 듣지 않았고 방귀를 뀌고 웃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리옹 구단은 앙제전 직후 마르셀로의 행동이 프로답지 않다고 보고 곧바로 2군으로 보냈다. 그리고 올 초 황의조의 소속팀 보르도와 6개월 단기 계약을 맺었는데 팀이 2부 강등하면서 새 둥지를 찾았다. 이때 웨스턴시드니가 손을 내밀었다.
 



웨스턴시드니 구단은 마르셀로의 커리어를 구체적으로 소개하면서 리옹에서 사태는 언급하지 않았다. 마크 루단 감독은 “마르셀로는 광범위하게 경력을 쌓았으며 세계에서 가장 큰 리그도 경험했다”며 “그가 우리 프로젝트의 일부가 되고 싶어한다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반겼다.

마르셀로는 “호주에 온 건 첫째로 웨스턴시드니의 프로젝트 때문이다. 좋은 팀을 만들고 싶고 큰일을 위해 모든 힘을 다하고 싶다”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73
"김민재는 쿨리발리가 아냐.. 몇 광년 떨어져 있어" 伊 전문가 미니언즈
22-08-03 05:42
16672
작별 인사 위해 뮌헨 찾은 레반도프스키, 팬들은 "할라 마드리드!" 조롱 물음표
22-08-03 03:41
16671
트레이드 최대어' 소토 SD행…김하성과 한솥밥 앗살라
22-08-03 02:12
16670
'다 나가!' 냉정한 텐 하흐…맨유, 수비수 '6인' 내보낸다 닥터최
22-08-03 00:56
16669
EPL '태클+가로채기' 왕은 누구? 1-2위 모두 토트넘 선수 6시내고환
22-08-02 23:33
16668
22세 거포의 괴력, 日 최초 5연타석 홈런 폭발…“경이적인 연속 아치” 치타
22-08-02 22:41
16667
'안치홍 2타점 동점타+정훈 결승타' 롯데, LG에 재역전승 뉴스보이
22-08-02 21:45
16666
그랜트 결승골’ 포항, 김천에 1-0 신승…우승 레이스 참여 불쌍한영자
22-08-02 21:08
16665
중국행 택했던 오스카, 이유 있었네..."번 돈으로 유벤투스 경기장 매입 가능" 불도저
22-08-02 20:04
16664
'상남자처럼 던지고 떠났다' 누가 허삼영 감독에게 돌을 던지는가 픽도리
22-08-02 05:21
16663
바르사 피케, '12년 동거녀' 8년형-500억 벌금 위기→결별 이유가 감옥행 때문? 질주머신
22-08-02 03:44
16662
레알 마드리드 '분통'…5순위로 밀려났는데도 떠날 마음 없다 해골
22-08-02 01:32
16661
스코틀랜드 하트, 이승우에게 3년 계약 제안…공격진 보강 추진 소주반샷
22-08-02 00:46
16660
콘테한테 버림받았는데..."오늘 협상" 대반전, 챔피언 클럽이 오히려 원한다 곰비서
22-08-01 23:54
16659
‘화력 폭발’ 서울E, 김포 3-0 꺾고 ‘11경기 무승 탈출’ 와꾸대장봉준
22-08-01 22:28
16658
"김하성, 왜 계약했는지 알겠다, 이제 주전 선수야" 1392승 감독도 감탄했다 손예진
22-08-01 21:00
16657
'9위 추락' 허삼영 감독 자진 사퇴…박진만 대행 체제 애플
22-08-01 19:53
16656
올만에 겜하니까 재밌네 가터벨트
22-08-01 17:14
16655
항상 수익보고싶다 + 2 보글전문픽
22-08-01 11:01
16654
'기쁨의 상의탈의 세리머니' 잉글랜드, 독일 꺾고 사상 첫 유로2022 위민스 우승 픽도리
22-08-01 05:02
VIEW
'방귀 파문'으로 리옹서 쫓겨난 마르셀로, 호주 A리그서 새 출발 해골
22-08-01 03:14
16652
'더욱 강력해진 EPL' 슈퍼컴퓨터 22-23시즌 최종 순위 예측 곰비서
22-08-01 01:35
16651
SON도 푹 빠진 마성의 남자... 신입생은 4경기 만에 반했다 와꾸대장봉준
22-07-31 23:33
16650
'말 근육 자랑' 호날두 이럴 거였나, 결국 '케인의 길' 걷는다 철구
22-07-31 2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