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치홍 2타점 동점타+정훈 결승타' 롯데, LG에 재역전승

99 0 0 2022-08-02 21:45: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롯데가 LG에 재역전 승리를 거뒀다. 

롯데는 2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KBO리그 LG와의 경기에서 4-3으로 승리했다. 선발 이인복은 5⅔이닝 6피안타 2실점으로 노디시전을 기록했다. 안치홍의 2타점 3루타로 동점을 만들었고, 정훈이 희생플라이로 결승타점을 올렸다. 

롯데는 외국인 타자 잭 렉스가 1회말 LG 선발 투수 플럿코의 초구 몸쪽 직구(146km)를 휘둘러 우측 담장을 넘어가는 리드오프 홈런(시즌 2호)을 터뜨렸다. 1회말 선두타자 초구 홈런은 올 시즌 첫 번째이자, KBO 역대 59번째 진기록이다.  

롯데는 4회 선두타자 한동희가 우중간 2루타로 출루했다. 잘 맞은 타구를 따라가던 우익수 홍창기가 라이트 불빛으로 인해 타구를 잡아내지 못했다. 무사 2루 찬스에서 전준우는 하이 패스트볼에 헛스윙 삼진, 이대호는 1루수 파울플라이 아웃으로 물러났다. 2사 2루에서 안치홍도 헛스윙 삼진을 당하면서 달아나질 못했다. 

LG는 6회 추격 기회를 잡았다. 선두타자 홍창기가 좌전 안타, 박해민이 우전 안타로 무사 1,2루를 만들었다. 김현수는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지만, 이 때 2루 주자 홍창기가 3루 태그업에 성공했다. 1사 1,3루에서 1루 주자 박해민은 2루 도루를 성공했다.

1사 2,3루 찬스에서 4번타자 채은성이 이인복의 바깥쪽 낮은 포크볼을 툭 갖다대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2타점 역전 적시타를 때렸다.  

롯데는 7회 달아났다. 1사 후 유강남은 롯데 좌완 김유영 상대로 2구째 좌측 폴 옆으로 날아가 장외로 넘어가는 파울 홈런을 때렸다. 아쉬움도 잠시, 3구째 슬라이더를 끌어당겨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시즌 6호)을 쏘아올렸다. 3-1로 도망갔다. 

롯데는 7회말 반격했다. LG 불펜 정우영 상대로 전준우가 볼넷을 골라 출루했고, 이대호가 중전 안타를 때려 무사 1,3루 찬스를 만들었다. 안치홍이 때린 타구는 우중간을 가르는 3루타로 주자 2명을 모두 불러 들였다. 3-3 동점. 

1사 3루에서 정훈이 한가운데 펜스 앞에서 잡히는 희생플라이로 4-3 역전시켰다. 

LG 플럿코는 6이닝 3피안타 1피홈런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으나 불펜 난조로 승리가 날아갔다. 정우영이 ⅓이닝 2피안타 1볼넷 3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71
트레이드 최대어' 소토 SD행…김하성과 한솥밥 앗살라
22-08-03 02:12
16670
'다 나가!' 냉정한 텐 하흐…맨유, 수비수 '6인' 내보낸다 닥터최
22-08-03 00:56
16669
EPL '태클+가로채기' 왕은 누구? 1-2위 모두 토트넘 선수 6시내고환
22-08-02 23:33
16668
22세 거포의 괴력, 日 최초 5연타석 홈런 폭발…“경이적인 연속 아치” 치타
22-08-02 22:41
VIEW
'안치홍 2타점 동점타+정훈 결승타' 롯데, LG에 재역전승 뉴스보이
22-08-02 21:45
16666
그랜트 결승골’ 포항, 김천에 1-0 신승…우승 레이스 참여 불쌍한영자
22-08-02 21:08
16665
중국행 택했던 오스카, 이유 있었네..."번 돈으로 유벤투스 경기장 매입 가능" 불도저
22-08-02 20:04
16664
'상남자처럼 던지고 떠났다' 누가 허삼영 감독에게 돌을 던지는가 픽도리
22-08-02 05:21
16663
바르사 피케, '12년 동거녀' 8년형-500억 벌금 위기→결별 이유가 감옥행 때문? 질주머신
22-08-02 03:44
16662
레알 마드리드 '분통'…5순위로 밀려났는데도 떠날 마음 없다 해골
22-08-02 01:32
16661
스코틀랜드 하트, 이승우에게 3년 계약 제안…공격진 보강 추진 소주반샷
22-08-02 00:46
16660
콘테한테 버림받았는데..."오늘 협상" 대반전, 챔피언 클럽이 오히려 원한다 곰비서
22-08-01 23:54
16659
‘화력 폭발’ 서울E, 김포 3-0 꺾고 ‘11경기 무승 탈출’ 와꾸대장봉준
22-08-01 22:28
16658
"김하성, 왜 계약했는지 알겠다, 이제 주전 선수야" 1392승 감독도 감탄했다 손예진
22-08-01 21:00
16657
'9위 추락' 허삼영 감독 자진 사퇴…박진만 대행 체제 애플
22-08-01 19:53
16656
올만에 겜하니까 재밌네 가터벨트
22-08-01 17:14
16655
항상 수익보고싶다 + 2 보글전문픽
22-08-01 11:01
16654
'기쁨의 상의탈의 세리머니' 잉글랜드, 독일 꺾고 사상 첫 유로2022 위민스 우승 픽도리
22-08-01 05:02
16653
'방귀 파문'으로 리옹서 쫓겨난 마르셀로, 호주 A리그서 새 출발 해골
22-08-01 03:14
16652
'더욱 강력해진 EPL' 슈퍼컴퓨터 22-23시즌 최종 순위 예측 곰비서
22-08-01 01:35
16651
SON도 푹 빠진 마성의 남자... 신입생은 4경기 만에 반했다 와꾸대장봉준
22-07-31 23:33
16650
'말 근육 자랑' 호날두 이럴 거였나, 결국 '케인의 길' 걷는다 철구
22-07-31 21:41
16649
롯데 어제도 그러더니 물음표
22-07-31 20:37
16648
맨유, '부활 조짐' 1065억 공격수 지킨다...유벤투스 오퍼 '거절' (로마노) 불쌍한영자
22-07-31 1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