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박치기 누녜스 퇴장' 리버풀, C.팰리스와 1-1 무승부... 2G 무승

95 0 0 2022-08-16 06:38: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후반 중반부터 10명으로 싸운 리버풀이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리버풀은 16일 오전 4시(한국시간)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이하 팰리스)와 ‘2022-20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지난 6일 EPL 개막전 풀럼과 경기(2-2) 무승부에 이어 리버풀은 2경기 연속 무승부를 거뒀다. 개막 후 승리가 없는 것.

아스날과 개막전에서 0-2로 패했던 팰리스는 1무를 추가했다.

이날 리버풀은 루이스 디아스, 다윈 누녜스, 모하메드 살라, 제임스 밀너, 파비뉴, 하비 엘리엇, 앤드류 로버트슨, 페어질 반 다이크, 내서니엘 필립스,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 알리송 베케르를 먼저 출격시켰다.

이에 맞서는 팰리스는 윌프리드 자하, 조르당 아예우, 에베레치 에제, 셰이크 두쿠레, 제프리 슐럽, 타이릭 미첼, 마크 게히, 요아킴 안데르센, 조엘 워드, 네서니엘 클라인, 빈센테 과이타를 먼저 내보냈다.

전반 22분 리버풀이 선제골을 노렸다. 살라가 우측면에서 낮고 빠르게 올라오는 크로스에 발을 갖다 댔다. 하지만 한 걸음 차이로 골대를 외면했다.

골은 팰리스 쪽에서 먼저 나왔다. 전반 31분 역습 상황, 뒤에서 들어오는 롱패스를 부드럽게 잡아낸 자하가 그대로 리버풀 문전으로 공을 치고 들어갔다. 수비 2명이 따라붙었지만 자하는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침착하게 낮은 슈팅으로 선제골을 작렬했다.

전반전은 팰리스가 1-0으로 앞선채 마무리됐다. 

공격을 퍼붓고도 전반전을 무득점으로 마친 리버풀에 악재가 겹쳤다. 후반 11분 누녜스가 ‘가슴박치기’ 행동으로 다이렉트 퇴장을 당했다.

팰리스의 안데르센이 먼저 누녜스의 심기를 건드리긴 했다. 뒤에서 등을 냅다 쳤다. 이에 화가 난 누녜스는 그에게 다가가 얼굴과 가슴을 동시에 쳤다. 이를 본 심판은 누녜스에게 바로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보복 행위로 간주되는 누녜스의 행동이 심했다고 본 것이다.

갑자기 10명이 된 리버풀이지만 골을 뽑아내는 저력을 발휘했다.

후반 15분 지난 시즌 다소 아쉬운 골 결정력을 보여줬던 디아스의 발끝이 터졌다. 좌측면에서 드리블로 수비 5~6명을 차례로 무너트리더니 그대로 먼 골대를 보고 박스 모서리 근처에서 슈팅을 때려 동점골을 뽑아냈다. 스코어는 1-1.

팰리스가 추가골 기회를 놓쳤다. 후반 32분 오른쪽에서 올라오는 두쿠레의 크로스에 자하가 오른발 발등을 내밀었다. 그러나 종이 한 장 차이로 골대를 벗어났다.

경기는 1-1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874
2경기서 0분 출전→'분개'…레알 마드리드 반드시 떠난다 + 3 간빠이
22-08-17 04:30
16873
심준석, 미국 무대 도전 결정…KBO 드래프트 미신청 불도저
22-08-17 02:53
16872
'최고 153㎞' 美서 통한다는 투심만 'ALL IN' 무사 만루 대탈출 노랑색옷사고시퐁
22-08-17 01:23
16871
롯데를 사랑했던 미국인, 부산에 잠들다...마허 前 교수 별세 섹시한황소
22-08-17 00:21
16870
"당장 팔아라" 말했던 토트넘 MF, "이렇게 잘할 줄 몰랐지" 사과 박과장
22-08-16 23:54
16869
‘배정대 9회 끝내기 희생플라이’ KT, 키움 잡고 4연승 질주…3게임차 추격 캡틴아메리카
22-08-16 22:52
16868
부산, 서울 E에 1-0 승리… 무득점과 무승의 사슬에서 탈출 가츠동
22-08-16 21:57
16867
고의정 데이' KGC인삼공사, 페퍼저축은행에 3:0 완승...고희진 감독 부임 첫 승 장그래
22-08-16 20:40
16866
학폭 논란→1차지명 철회’ 153km 투수, NC가 다시 품을 수 있을까 조폭최순실
22-08-16 20:05
16865
첼시 떠난 쿨리발리, '김민재 데뷔전 지켜봤다' 질주머신
22-08-16 09:54
16864
ONLY 오승환 ' 무려 17년만 투수 트리플더블 나오나, 1위팀 클로저의 도전 해골
22-08-16 08:29
VIEW
가슴박치기 누녜스 퇴장' 리버풀, C.팰리스와 1-1 무승부... 2G 무승 소주반샷
22-08-16 06:38
16862
김하성, SD '흑역사' 바꿔놓나… 2년 만에 '넘버 투'? 현지 언론도 "GG에 만능타자" 곰비서
22-08-16 04:58
16861
이 무슨 운명의 장난?' 퍼기경, 맨유 참패 후 세탁소에서 '포착' 손예진
22-08-16 03:05
16860
'폭탄 돌리기' 호날두, 관심 구단 떴다...'천적에서 제자로?' 애플
22-08-16 01:25
16859
노래한곡들으면서 땁시다 무사트손예진
22-08-16 01:19
16858
'주먹 다짐' 생각하나? 투헬, 갑자기 이두 자랑...'2차전 예고' 오타쿠
22-08-16 00:03
16857
성용이형 봤죠? '책임감 있게' 역전승 이끈 신임주장단 호랑이
22-08-15 22:39
16856
'동점골 넣었다!' 로메로 비매너 세리머니, 상대 얼굴에 환호 손나은
22-08-15 21:27
16855
'폭우 속 혈투' 수원FC, 강원 3-2로 꺾고 6위 사수 아이언맨
22-08-15 20:05
16854
다저스 왜 하필 오늘이냐 6시내고환
22-08-15 06:04
16853
'80분 출전→침묵' 손흥민, 평점 6.4점...'SON 답지 않은 경기력' 뉴스보이
22-08-15 04:44
16852
'케인 극장골' 토트넘, 첼시와 2-2 무승부...맞대결 5연패 탈출 간빠이
22-08-15 03:22
16851
토트넘 떠난 게 '신의 한 수'... 2경기 만에 '해트트릭' 폭발 불도저
22-08-15 0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