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진, 슈퍼 캐치+끝내기 안타 맹활약…키움, 2연패 탈출

135 0 0 2022-09-08 23:02: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키움 히어로즈가 극적인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키움은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3-2 끝내기 승리를 거두고 2연패를 끊었다.

김태진은 6회 슈퍼캐치와 9회 끝내기 안타를 선보이며 이날 승리를 이끌었다. 야시엘 푸이그는 4타수 3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임지열은 멀티히트를 기록했고 이정후는 1안타 2볼넷으로 3출루 경기를 했다.

선발투수 에릭 요시키는 7이닝 5피안타 3볼넷 2탈삼진 2실점(1자책) 호투를 펼쳤지만 타선의 득점 지원을 받지 못해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다. 김태훈(⅔이닝 무실점)-김선기(1⅓이닝 무실점)로 이어지는 불펜진은 끝내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LG는 임찬규가 6이닝 5피안타 2볼넷 1사구 2탈삼진 2실점을 기록하며 시즌 두 번째 퀄리티스타트를 따냈다. 하지만 리드를 지키지 못하면서 승리를 놓쳤다.




LG는 선두타자 로벨 가르시아가 볼넷으로 걸어나갔고 유강남은 행운의 안타를 때려냈다. 이후 더블스틸 실패로 가르시아가 3루에서 아웃됐지만 문보경이 진루타를 기록했고 박해민의 1타점 내야안타와 이재원의 1타점 2루타가 터지며 기선을 제압했다.

키움은 4회 이정후 볼넷, 푸이그 안타, 김웅빈 몸에 맞는 공으로 무사 만루 찬스를 만들었다. 하지만 김휘집의 희생플라이 이후 송성문과 이지영이 모두 범타로 물러나면서 1득점에 그쳤다.

5회에도 키움에게 기회가 찾아왔다. 임지열과 이정후가 연속안타를 때려내며 2사 1, 2루를 만들었고 푸이그가 1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하지만 김웅빈이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나 역전 점수를 뽑지는 못했다.

LG는 6회 박해민 안타, 김현수 볼넷으로 1사 1, 2루 찬스를 잡았다. 하지만 채은성의 잘맞은 타구가 2루수 김태진의 슈퍼 캐치에 잡히면서 더블플레이가 되고 말았다.

키움은 9회 선두타자 송성문이 안타로 출루했다. 이지영의 희생번트 타구에는 2루에서 선행주자가 잡힐 뻔했지만 유격수 오지환이 포구 실책을 하면서 무사 1, 2루 찬스가 만들어졌다. 김태진은 끝내기 안타로 경기를 끝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163
"왜 안 붙잡았지"...인테르, 벌써 토트넘 보낸 것 후회 호랑이
22-09-11 11:51
17162
“SSG보다 낫다”…LG 대역전 우승 충분히 가능→전력 대등, 멘탈 우위 물음표
22-09-11 10:30
17161
‘155km’ 1차지명 투수, 6년째 방황 어쩌나…2군에서도 ERA 18점대 크롬
22-09-11 08:56
17160
"왜 안 붙잡았지"...인테르, 벌써 토트넘 보낸 것 후회 손나은
22-09-11 06:26
17159
‘레반도프스키 1골 1도움’ 바르셀로나, 카디스전 4-0 격파...‘6G 무패 행진’ 아이언맨
22-09-11 05:02
17158
맨유 신입생, 호날두에게 푹 빠졌다..."말로 설명할 수 없는 존재" 가습기
22-09-11 03:45
17157
‘이재성 29분+해크 퇴장’ 10명 뛴 마인츠, 호펜하임전 1-4 완패 음바페
22-09-11 02:03
17156
뮌헨 무? 미니언즈
22-09-11 00:54
17155
황의조 EPL 고집에 눈물..."비싼 만큼 확신 있었다" 물음표
22-09-10 22:47
17154
토트넘 '경이로운 영입' 극찬... 몸값 800억 선수로 컸다 조현
22-09-10 21:41
17153
삼성 팬들이 기다리는 슈퍼루키, 10일 고양전서 4타수 무안타…퓨처스 최근 5G '0.176' 닥터최
22-09-10 20:12
17152
'한국 왔던' 제주스, 브라질 국대 탈락 '충격'…아스날 전원 제외 찌끄레기
22-09-10 07:00
17151
"280억 절약하고 영입!"...'가성비 갑' 김민재 동료에 나폴리는 흐뭇 6시내고환
22-09-10 05:24
17150
"텐 하흐가 730억 날렸다는 걸 인정했다"...벤치 착석도 실패 뉴스보이
22-09-10 03:40
17149
1경기 뛰고 결별...첼시 신입생, ‘떠난 사람이고 새 감독 밑에서 최선’ 불쌍한영자
22-09-10 02:34
17148
'토트넘 VS 맨시티 등' EPL 주말 경기, 취소 확정…英 여왕 서거 애도 간빠이
22-09-10 01:22
17147
'여기들 모였구나' 튀르키예 재활 공장. 스쿼드 보니 헉 불도저
22-09-10 00:04
17146
1위 발목 잡는 '원투 펀치' 날린 놀린-파노니, KIA 사령탑은 웃는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9-09 21:47
17145
'어제는 수비 논란, 오늘은 영웅' 홍창기 4안타 부활…LG 우승 희망 살렸다 가츠동
22-09-09 20:17
17144
'호날두 첫 선발서 침묵' 맨유, 소시에다드에 0-1 충격패 장그래
22-09-09 06:13
17143
‘후반 막판 실점’ 로마, UEL 루도고레츠에 1-2 충격패...‘2연패’ 조폭최순실
22-09-09 04:55
17142
첼시 멘디 "내가 왜 케파보다 주급이 적어!"→계약거부→벤치행→UCL패배→감독 경질 '도미노' 떨어진원숭이
22-09-09 01:31
17141
'맨시티 킬러' 손흥민 빠지나...콘테, 중대한 결정 내렸다 타짜신정환
22-09-09 00:16
VIEW
김태진, 슈퍼 캐치+끝내기 안타 맹활약…키움, 2연패 탈출 해적
22-09-08 23: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