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수비 논란, 오늘은 영웅' 홍창기 4안타 부활…LG 우승 희망 살렸다

99 0 0 2022-09-09 20:17: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OSEN=이상학 기자] 홍창기가 시즌 첫 4안타 맹타를 휘두르며 LG의 역전승을 견인했다. 

홍창기는 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과의 원정경기에 2번타자 우익수로 선발출장, 5타수 4안타(2루타 2개) 2타점 맹타를 휘둘렀다. 9회 쐐기 2루타로 LG의 6-3 승리를 이끌었다. 

홍창기는 전날(8일) 키움전에서 마지막 수비로 논란이 됐다. 2-2 동점으로 맞선 9회말 무사 1,2루에서 김태진의 우중간 안타 때 중견수 박해민 옆을 빠지는 타구에 우익수 홍창기가 백업을 들어왔지만 끝까지 쫓지 않았다. 타구 속도가 빨랐고, 잡았더라도 2루 주자 송성문을 홈에서 잡아내긴 쉽지 않았다.

하지만 타구가 빠질 때 송성문이 3루를 지나지도 않은 상황이었고, 혹시 모를 돌발 상황을 생각하면 타구를 끝까지 처리하는 게 기본이었다. 끝내기 패배의 잔상으로 남으면서 안일한 수비라는 지적이 나왔다. 이에 류지현 LG 감독은 9일 경기 전 홍창기가 최선을 다한 플레이라며 감싸안았고, 2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라인업에 정상 기용했다. 

전날 논란의 수비를 딛고 홍창기는 하루 만에 영웅으로 등극했다. 1회 첫 타석부터 초구 중전 안타로 포문을 연 홍창기는 6회 좌중간 안타로 멀티 히트에 성공했다. 1-3으로 뒤진 8회 무사 1루에선 좌중간 가르는 1타점 2루타로 동점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어 박해민의 적시타로 4-3 리드를 잡은 9회 2사 2루에서 키움 마무리 김재웅에게 우측 2루타를 폭발하며 쐐기 점수를 만들어냈다. 시즌 첫 4안타를 기록하며 결정적인 추격과 쐐기 적시타로 역전승의 주역이 됐다. 

LG는 4회에만 실책 2개로 2점을 내주고, 7회까지 키움 선발 한현희에게 1득점으로 막히면서 끌려다녔다. 하지만 8회 홍창기의 2루타와 오지환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든 뒤 9회 박해민의 결승타, 홍창기와 김현수의 쐐기타로 역전에 성공했다. 구원 김진성이 1⅓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6승(3패)째를 올렸고, 고우석이 9회를 책임지며 시즌 36세이브째를 수확했다. 

2연패를 끊은 2위 LG는 73승44패2무를 마크, 2연패에 빠진 1위 SSG(78승41패4무)에 다시 4경기 차이로 따라붙었다. 불펜 붕괴로 역전패한 3위 키움은 4위 KT와 반경기 차이를 유지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161
‘155km’ 1차지명 투수, 6년째 방황 어쩌나…2군에서도 ERA 18점대 크롬
22-09-11 08:56
17160
"왜 안 붙잡았지"...인테르, 벌써 토트넘 보낸 것 후회 손나은
22-09-11 06:26
17159
‘레반도프스키 1골 1도움’ 바르셀로나, 카디스전 4-0 격파...‘6G 무패 행진’ 아이언맨
22-09-11 05:02
17158
맨유 신입생, 호날두에게 푹 빠졌다..."말로 설명할 수 없는 존재" 가습기
22-09-11 03:45
17157
‘이재성 29분+해크 퇴장’ 10명 뛴 마인츠, 호펜하임전 1-4 완패 음바페
22-09-11 02:03
17156
뮌헨 무? 미니언즈
22-09-11 00:54
17155
황의조 EPL 고집에 눈물..."비싼 만큼 확신 있었다" 물음표
22-09-10 22:47
17154
토트넘 '경이로운 영입' 극찬... 몸값 800억 선수로 컸다 조현
22-09-10 21:41
17153
삼성 팬들이 기다리는 슈퍼루키, 10일 고양전서 4타수 무안타…퓨처스 최근 5G '0.176' 닥터최
22-09-10 20:12
17152
'한국 왔던' 제주스, 브라질 국대 탈락 '충격'…아스날 전원 제외 찌끄레기
22-09-10 07:00
17151
"280억 절약하고 영입!"...'가성비 갑' 김민재 동료에 나폴리는 흐뭇 6시내고환
22-09-10 05:24
17150
"텐 하흐가 730억 날렸다는 걸 인정했다"...벤치 착석도 실패 뉴스보이
22-09-10 03:40
17149
1경기 뛰고 결별...첼시 신입생, ‘떠난 사람이고 새 감독 밑에서 최선’ 불쌍한영자
22-09-10 02:34
17148
'토트넘 VS 맨시티 등' EPL 주말 경기, 취소 확정…英 여왕 서거 애도 간빠이
22-09-10 01:22
17147
'여기들 모였구나' 튀르키예 재활 공장. 스쿼드 보니 헉 불도저
22-09-10 00:04
17146
1위 발목 잡는 '원투 펀치' 날린 놀린-파노니, KIA 사령탑은 웃는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9-09 21:47
VIEW
'어제는 수비 논란, 오늘은 영웅' 홍창기 4안타 부활…LG 우승 희망 살렸다 가츠동
22-09-09 20:17
17144
'호날두 첫 선발서 침묵' 맨유, 소시에다드에 0-1 충격패 장그래
22-09-09 06:13
17143
‘후반 막판 실점’ 로마, UEL 루도고레츠에 1-2 충격패...‘2연패’ 조폭최순실
22-09-09 04:55
17142
첼시 멘디 "내가 왜 케파보다 주급이 적어!"→계약거부→벤치행→UCL패배→감독 경질 '도미노' 떨어진원숭이
22-09-09 01:31
17141
'맨시티 킬러' 손흥민 빠지나...콘테, 중대한 결정 내렸다 타짜신정환
22-09-09 00:16
17140
김태진, 슈퍼 캐치+끝내기 안타 맹활약…키움, 2연패 탈출 해적
22-09-08 23:02
17139
“4억달러도 거절” 오타니·LAA 헤어질 결심…트레이드는 운명이다 이영자
22-09-08 21:51
17138
갑자기 달라졌어!...카세미루 대신 '방출 후보'가 계속 선발인 이유 홍보도배
22-09-08 2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