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급 루키'와 '괴물 좌완'의 공을 받는 남자…영건 듀오는 어떻게 다를까

126 0 0 2023-06-06 02:04:5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KIA 타이거즈 마운드에 부는 신선한 바람. 올 시즌 '특급 루키' 윤영철(19)과 '괴물 좌완' 최지민(20)이 마운드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좌완 영건 듀오는 각자 다른 매력을 지니고 있다. 어떤 강점들을 보유하고 있을까.

2023 신인드래프트 제1라운드 전체 2순위로 KIA 유니폼을 입은 윤영철은 스프링캠프와 시범경기에서 신인답지 않은 배짱투를 뽐내며 선발진 진입에 성공했다. 5선발 임무를 맡은 윤영철은 8경기에 등판해 3승 1패 39⅔이닝 평균자책점 2.95 성적을 내며 1군 무대에 연착륙했다.

괄목할 만한 기량 발전을 보여준 최지민의 퍼포먼스는 경이롭다. 2022 신인드래프트 2차 1라운드 5순위로 KIA에 입단한 최지민은 첫 시즌이었던 지난해 6경기 평균자책점 13.50에 그쳤다. 그러나 일 년 사이 구속, 구위, 제구력이 모두 향상된 최지민은 필승조에 합류해 22경기 2승 1패 1세이브 3홀드 평균자책점 1.35 호성적을 거뒀다.  

윤영철과 최지민은 같은 좌완이지만, 색깔은 다르다. 최근 주전 포수 마스크를 쓰고 있는 신범수는 먼저 윤영철에 대해 "코스마다 정확하게 던진다. 공이 빠르지 않아도 상대 타자 방망이에 정확하게 맞지 않는다. 제구가 좋아서 던질 수 있는 구종도 많다"라고 칭찬했다.

계속해서 신범수는 "(윤영철에게) 사인을 내기가 편하다. 유리하게 카운트를 많이 가져가서 같이 호흡을 맞추는 게 재밌다. 좋은 투수다"라고 치켜세웠다. 

신범수는 최지민 투구도 돌아봤다. 그는 "직구로 윽박지르는 스타일이다. 공이 되게 까다롭고 위력적이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투수들은 포수들과 투구와 관련된 많은 대화를 나누며 의견을 공유하고 있다. 신범수는 "(이)의리, (윤)영철이와 항상 붙어 다니며 많은 얘기를 했다. 옆에서 상대 타자, 볼 배합, 성향에 대해 많이 물어봤는데 조금씩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 같다"면서 "(캠프 때보다) 기량이 많이 좋아진 투수들도 있다. 확실히 지금 공이 더 좋은 것 같다"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110
손혁 단장 “외야수 아닐 수도…” 그런데 6월에도 감감무소식? 오그레디 대체자 언제 올까 불쌍한영자
23-06-06 03:15
VIEW
특급 루키'와 '괴물 좌완'의 공을 받는 남자…영건 듀오는 어떻게 다를까 뉴스보이
23-06-06 02:04
20108
‘父-바르셀로나 회장 자택 회담’…메시 행선지 급반전? 사우디행 연막? ‘48시간 초미 관심사’ 장그래
23-06-06 00:38
20107
안치홍 롯데 5월 MVP 그러나... '리틀 이대호' 한동희의 몰락, 결국 2군행 불도저
23-06-05 23:18
20106
벤제마 "현실은 인터넷과 달라"→이틀 뒤 레알과 결별→하루 뒤 사우디행 'HERE WE GO' 노랑색옷사고시퐁
23-06-05 22:07
20105
5월 홈런 0개, '특타'에도 반등 무산…롯데 한동희, 1군 엔트리 말소+재충전 시간 준다 박과장
23-06-05 21:04
20104
모두 꺼리던 토트넘, '오현규 스승'이 맡는다... 포스테코글루-SON 동행 초읽기 이아이언
23-06-05 20:04
20103
마요르카 팬들 '이강인' 뜨겁게 불렀다, 고별전서 6호 도움 맹활약... 홈 3연승+9위 달성 장사꾼
23-06-05 07:45
20102
아틀레티코, 비야레알과 2-2 무...레알에 1점 밀리며 3위로 시즌 마무리 원빈해설위원
23-06-05 04:10
20101
패스 미스 ㅈㄹ하는데 와꾸대장봉준
23-06-05 02:48
20100
'2009년 레알 입단 동기-342G 최고의 파트너' 호날두-벤제마, 사우디서 재회한다! 서로 다른 유니폼 입고 경쟁 손예진
23-06-05 01:23
20099
나폴리도 직감했다..."김민재, 오늘이 마지막", 나폴리는 연봉 감당 불가→'맨유행 가닥' 오타쿠
23-06-04 23:30
20098
'왜 재계약하지?' 맨유 팬들 물음표, 12시즌 동행 '이제 끝났다' 비난 폭발 호랑이
23-06-04 21:08
20097
크로스는 '올 시즌에만 3723분'인데…아자르 '4시즌 3736분' 뛰었다 '1613억짜리 사기극' 조폭최순실
23-06-04 19:05
20096
손흥민 유니폼 장식 자랑→'아스날 NO.10 미드필더는 범죄자' 타짜신정환
23-06-04 18:20
20095
'쏟아지는 야유' 속 PSG 떠난 메시, '5600억 연봉 세례'로 아픔 씻을까 "알 힐랄 6일 영입 발표 원해" 이영자
23-06-04 17:01
20094
케인 대체자가 '400억' 日 FW라니, 포스테코글루 선임→토트넘 '첫 영입' 공개 해적
23-06-04 15:54
20093
맨시티, 맨유 2-1 꺾고 FA컵 우승…트레블까지 UCL 우승만 남아 질주머신
23-06-04 14:20
20092
센터백 이적료가 1400억…“오직 맨시티만 영입 가능” 해골
23-06-04 13:00
20091
축구 역사상 최악의 먹튀! '버거킹' 아자르, 드디어 레알서 방출..."엘 클라시코 無 출전 굴욕" 애플
23-06-04 11:21
20090
ATM, 이강인 영입 위해 팀 유망주 마저 포기한다... 마요르카에 280억+유망주까지 모두 내준다 호랑이
23-06-04 10:57
20089
"고마웠어요 PSG" 메시, 최종 결정 임박...바르사, '7000억' 사우디, 제3의 클럽 손나은
23-06-04 09:26
20088
'메시 고별전' 아쉽게 패배로...'우승 확정' PSG, 최종전서 클레르몽에 2-3 덜미 가습기
23-06-04 07:52
20087
[포포투=한유철] 인터밀란이 최종전에서 승리를 가져갔다. 인터밀란은 4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에 위치한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린 2022-23시즌 이탈리아 세리에 A 38라운드(최종전)에서 토리노에 1-0 승리를 기록했다. 이로써 인터밀란은 23승 3무 12패(승점 72점)를 기록, 라치오를 제치고 2위로 도약했다. 인터밀란은 3-5-2 포메이션을 가져왔다. 라우타로, 루카쿠, 고젠스, 찰하노글루, 브로조비치, 갈리아디니, 극혐
23-06-04 0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