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유의 '셀프 이적 선언'→'1860억' EPL 신기록...리버풀행 확정

201 0 0 2023-08-12 14:45: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모이세스 카이세도(21·브라이튼)가 기록적인 이적료를 기록하며 리버풀로 향한다.

카이세도는 피지컬은 뛰어나지 않지만 다부진 체격으로 중원에서 영향력을 발휘하는 수비형 미드필더다. 공격 차단과 태클, 개인 마크 등의 수비 능력뿐 아니라 상황에 따라 드리블을 통한 탈압박도 자랑한다. 기본적인 패스 능력도 갖추고 있어 빌드업에도 도움을 준다.

카이세도는 에콰도르 자국리그에서 성장한 뒤 2020-21시즌에 브라이튼으로 이적했다. 카이세도는 출전 기회를 조금씩 늘려갔고 지난 시즌에 리그 37경기에 나서며 확실하게 주전 자리를 차지했다.

카이세도는 뛰어난 재능을 자랑했지만 지난 겨울 이적시장에서는 논란을 일으켰다. 당시 아스널이 카이세도 영입을 추진했고 카이세도도 아스널 이적을 바랐다. 하지만 유럽대항전 순위 경쟁을 펼치던 브라이튼은 시즌 도중에 팀의 핵심 자원을 보낼 수 없다며 이적을 막았다.

이에 카이세도는 자신의 SNS에 “브라이튼에게 많은 이적료를 남길 수 있어 기쁘다. 나는 빅클럽에서 뛰고 싶다”는 글로 셀프 이적을 선언했다. 돌발 행동에도 아스널 이적은 이루어지지 않았고 카이세도는 브라이튼과 재계약까지 체결하는 ‘촌극’이 발생했다.

이번 여름에도 이적설은 게속됐다. 가장 유력한 팀은 첼시였다. 하지만 브라이튼과 첼시의 협상이 느슨한 틈을 타 리버풀이 뛰어들었다. 알렉시스 맥 알리스터, 도미니크 소보슬라이를 영입한 리버풀은 카이세도를 통해 중원 세대교체를 완성하려 한다.
 



거래 완료가 임박했다. 유럽축구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시오 로마노는 11일(한국시간) “리버풀과 브라이튼은 카이세도의 이적에 대한 공식 문서를 준비 중이다. 이적료는 EPL 최고 기록인 1억 1,000만 파운드(약 1,860억)가 될 것이다”라고 이적 상황을 알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797
"나 뮌헨 갈래" 교체 거부했던 GK, 김민재 동료 될까 소주반샷
23-08-12 18:13
20796
‘재정난’ 시달리는 바르셀로나 열망…“지난해 이별한 ‘먹튀’ 떠나길 바라” 와꾸대장봉준
23-08-12 17:47
20795
‘SON 있는데 소울 메이트 사라졌다!’ 해트트릭 사나이 새로운 주인 ‘토트넘 라인업’ 애플
23-08-12 16:20
VIEW
초유의 '셀프 이적 선언'→'1860억' EPL 신기록...리버풀행 확정 오타쿠
23-08-12 14:45
20793
"유능한 유격수 김하성 두고…왜 보가츠 영입했나?" FA 실패에 맹비난 받는 SD 단장 손나은
23-08-12 12:16
20792
‘6억달러+α 예약’ 천하의 오타니도 이건 정복 못한다? +2500, 인간적이네 극혐
23-08-12 11:06
20791
’15G 연속 안타’ 김하성, 최근 25G OPS 1.057 괴력…굴러들어온 3721억 유격수보다 낫다 물음표
23-08-12 09:23
20790
‘홀란·더 브라위너 선발 출격!’ 맨체스터 시티 vs 번리 23-24시즌 EPL 개막전 선발 명단 공개 픽도리
23-08-12 03:35
20789
‘맨유와 합의 일단 완료!’ 우리한테 올 거야 안 올 거야? ‘오매불망 기다린다’ 해골
23-08-12 01:32
20788
‘이강인과 마지막 호흡?’ PSG에서 불안하다며, 우리한테 올래? ‘EPL 러브콜’ 소주반샷
23-08-12 00:03
20787
레알, 진짜 큰일 났다...'주전 GK' 쿠르투아, 사실상 시즌 아웃 유력 철구
23-08-11 06:19
20786
‘선발 출격→65분 소화’ 조규성, 유럽 클럽대항전 첫 골은 다음 기회로...미트윌란은 0-1 패배 손예진
23-08-11 04:52
20785
'케인이 떠난다고?' 토트넘 팬들 멘붕!..."비명을 지르며 울었다"→뮌헨과 합의 완료 '이적료 1450억 이상' 오타쿠
23-08-11 01:37
20784
이적 안 시켜줘? 나도 안 뛰어!...'출전 거부' 선언 + 2 호랑이
23-08-11 00:08
20783
맨유 기다리다 지쳤다…결국 ‘시메오네 지도받고 싶어’ 선언 손나은
23-08-10 21:15
20782
'떠나라 권유' 네이마르, 훈련 제외+구단 미디어 데이 불참...PSG, '프로젝트에 없다' 통보 가습기
23-08-10 07:21
20781
서정원-최강희 감독, 中 슈퍼리그 '사실상 1위' 경쟁 음바페
23-08-10 03:52
20780
'빅리그 도전' 장현석, 다저스와 90만 달러 계약...LA 매체 "19세 놀라운 투수 유망주" 기대감 미니언즈
23-08-10 01:31
20779
"왜 LEE가 없지?" 리그1 공식 홈페이지, 올 시즌 주목할 5명의 영입 선정. 이강인 대신 라모스 선정 물음표
23-08-09 23:32
20778
아스널서 ‘잊혀진 존재’ 전락…계약해지 ‘불가’ 통보에 난항 앗살라
23-08-09 21:51
20777
PSG, 네이마르 매각 허용...네이마르는 '사우디 이적' 고려→단, 조건이 있다 '바르사에서 1년 뛰게 해 줘' + 2 닥터최
23-08-09 07:07
20776
이치로와 어깨 견준 김하성, 이치로 친정팀 시애틀 상대로 새 역사 쓸까 6시내고환
23-08-09 05:37
20775
메시 이어 네이마르도 PSG 떠나나 치타
23-08-09 03:53
20774
수원FC, ‘음주운전’ 라스 그냥 못 놔준다… “타 구단처럼 조건 없는 계약 해지는 도움 안 돼” 불쌍한영자
23-08-09 0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