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정난’ 시달리는 바르셀로나 열망…“지난해 이별한 ‘먹튀’ 떠나길 바라”

186 0 0 2023-08-12 17:47:2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골닷컴] 강동훈 기자 = 재정난에 시달리고 있는 바르셀로나가 지난해 이별한 ‘먹튀’ 필리페 쿠티뉴(31·아스톤 빌라)의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셀온 조항’에 따라 이적료 수익의 50%를 받을 가능성이 생기자 이적을 간절히 바라고 있다.

스페인 ‘문도 데포르티보’ ‘바르사 유니버설’ 등 복수 매체는 10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는 쿠티뉴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로부터 이적 제안을 받았고, 또 카타르에서도 ‘러브콜’을 받자 올여름 이적하길 바라고 있다. 현재 상황을 면밀하게 주시하고 있는 중”이라고 일제히 소식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바르셀로나가 쿠티뉴의 중동행을 간절히 열망하면서 예의주시하고 있는 것은 오직 ‘돈’ 때문이다. 지난해 여름 아스톤 빌라에 매각할 당시 계약서에 ‘셀온 조항’을 삽입했는데, 만약 이적하게 되면 이적료 수익의 50%를 얻게 되는 점을 노리고 있다.




바르셀로나는 최소 1,000만 유로(약 145억 원)의 수익을 벌어들일 수 있을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쿠티뉴의 이적료가 구체적으로 거론되지 않았지만, 기본적으로 셀온 조항이 발동되려면 2,000만 유로(약 290억 원) 이상의 이적료를 남겨야 하고, 그것의 절반만 가져갈 수 있기 때문이다.

다만 바르셀로나는 상황을 낙관적으로 바라보고 있진 않다는 게 매체의 설명이다. 아스톤 빌라가 올여름 쿠티뉴를 매각하지 않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데다, 매각하더라도 이미 시장 가치가 떨어진 터라 이적료로 2,000만 유로 이상 받아낼 수 있을지 불확실해 셀온 조항을 발동하지 못할 가능성이 큰 탓이다.

바르셀로나에 쿠티뉴는 그야말로 ‘악몽’과도 같은 존재다. 대표적인 영입 실패작 중 한 명이기 때문이다. 실제 지난 2018년 1월 리버풀에서 영입할 당시 이적료로 무려 1억 3,500만 유로(약 1,968억 원) 이상을 투자했지만, 이내 줄곧 실망감만 떠안았다.

실제 쿠티뉴는 리버풀 시절 보여주던 날카로운 모습은 온데간데없었고, 적응에도 실패하면서 긴 부진의 늪에 빠졌다. 엎친 데 덮친 격 잦은 부상에 시달려 ‘먹튀’로 전락했다. 자연스레 바르셀로나는 이적 정책에 비판을 받았고, 결국 지난해 아스톤 빌라에 매각했다. 매각 당시 얻은 수익도 2,000만 유로밖에 되지 않았다. 막대한 손해를 본 셈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811
'태극기 물결 앞에서 PK 실패' 조규성, 슈팅 1개→4G 연속골 무산→평점 6.7 정해인
23-08-14 00:09
20810
'토트넘 캡틴' 손흥민, 'EPL 100골' 현역 유일 0트로피...'15년 무관' 탈출 시급 해적
23-08-13 21:12
20809
'동료에서 적으로', 류현진 옛 동료 벨린저 만난다 픽샤워
23-08-13 19:11
20808
ATL 올슨, 41·42호포로 ML 홈런 선두 등극...오타니는 8G째 침묵 픽도리
23-08-13 18:43
20807
"어리석다" 텐 하흐 결국 분노 폭발, 8000만→3000만 파운드 향한 비판 질주머신
23-08-13 16:05
20806
'190.4㎞ 총알 타구 美 경악' 오타니 올해 新기록…ML 홈런왕은 뺏겼다, LAA는 2연패 오타쿠
23-08-13 15:21
20805
'볼 판정에 꼬였나' 김하성 무안타, 韓 신기록 무산…대선배 추신수 또 소환, 충분히 대단했다(종합) 손나은
23-08-13 14:07
20804
식전행사로 40분 지연된 경기...컵스 감독은 “누구도 화내지 않았다” [현장인터뷰] 가습기
23-08-13 12:51
20803
200승 '-2' 그러나 최하위권 팀에 1이닝 8실점…"부끄럽게 은퇴하고 싶지 않아" 물음표
23-08-13 11:55
20802
풀럼, 개막전 에버튼 상대 1-0 짜릿한 원정 승리 홍보도배
23-08-13 07:01
20801
뮌헨, 무너지는 중…올모에게 멀티골 헌납 0-2(전반 종료) 장사꾼
23-08-13 05:13
20800
34세 공격수 놓고 신경전...'제발 팔아라' vs '절대 못간다' 순대국
23-08-13 01:53
20799
개막전부터 이런 일이…팬이 던진 라이터에 맞은 맨시티 선수 픽샤워
23-08-12 22:22
20798
'메디컬 완료' 케인 오피셜은 시간문제!...'1685억' 클럽 레코드+4년→독일 슈퍼컵 데뷔 예상 질주머신
23-08-12 19:39
20797
"나 뮌헨 갈래" 교체 거부했던 GK, 김민재 동료 될까 소주반샷
23-08-12 18:13
VIEW
‘재정난’ 시달리는 바르셀로나 열망…“지난해 이별한 ‘먹튀’ 떠나길 바라” 와꾸대장봉준
23-08-12 17:47
20795
‘SON 있는데 소울 메이트 사라졌다!’ 해트트릭 사나이 새로운 주인 ‘토트넘 라인업’ 애플
23-08-12 16:20
20794
초유의 '셀프 이적 선언'→'1860억' EPL 신기록...리버풀행 확정 오타쿠
23-08-12 14:45
20793
"유능한 유격수 김하성 두고…왜 보가츠 영입했나?" FA 실패에 맹비난 받는 SD 단장 손나은
23-08-12 12:16
20792
‘6억달러+α 예약’ 천하의 오타니도 이건 정복 못한다? +2500, 인간적이네 극혐
23-08-12 11:06
20791
’15G 연속 안타’ 김하성, 최근 25G OPS 1.057 괴력…굴러들어온 3721억 유격수보다 낫다 물음표
23-08-12 09:23
20790
‘홀란·더 브라위너 선발 출격!’ 맨체스터 시티 vs 번리 23-24시즌 EPL 개막전 선발 명단 공개 픽도리
23-08-12 03:35
20789
‘맨유와 합의 일단 완료!’ 우리한테 올 거야 안 올 거야? ‘오매불망 기다린다’ 해골
23-08-12 01:32
20788
‘이강인과 마지막 호흡?’ PSG에서 불안하다며, 우리한테 올래? ‘EPL 러브콜’ 소주반샷
23-08-12 0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