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효진, 암투병 중 끝내 하늘나라로…향년 38세

201 0 0 2021-07-31 19:34:2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여효진이 세상을 떠났다.(FC서울 SNS)©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암 투병 속에서도 끝까지 희망을 잃지 않았던 여효진이 끝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38세.

여효진의 동생인 여도은 씨는 31일 SNS를 통해 "오빠가 오랜 기간 힘든 투병 생활 끝에 오늘 오전 하늘나라로 떠났다"고 전했다.

여효진은 2019년 12월 암 진단을 받은 뒤 항암치료를 받으며 투병했지만 병마를 이겨내지 못했다.

여효진은 지인들에게 투병 소식을 알리지 않고 스스로 이겨내려는 의지를 보였던 바 있어 주변을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여효진은 선수시절 한국 축구를 이끌 '대형 수비수'라는 평가를 받은 유망주였다. 2002 국제축구연맹(FIFA) 한일 월드컵에서 거스 히딩크 감독의 부름을 받아 연습생으로 대회를 함께 경험했다.

이후 K리그 FC서울, 부산 아이파크, 고양 자이크로 등에서 활약했던 바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1744
연승하는법 펠도
21-08-01 10:26
11743
'다저스가 아니라니...' 충격, 美 현지가 꼽은 트레이드 승자는? 물음표
21-08-01 09:43
11742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08-01 08:28
11741
"SON 빅클럽 오퍼 쏟아졌다, 토트넘 뿌리쳤다면..." 증언 극혐
21-08-01 07:38
11740
홀란드가 2년 전 맨유 이적 거절한 이유...'선수생활 지장 우려' 음바페
21-08-01 05:23
11739
맨시티, 케인 포기 가능성 '더' 커졌다... 토트넘 잔류 무게 미니언즈
21-08-01 03:48
11738
토트넘, '코파 우승' 대형 센터백 품는다..."이적료 683억 합의, 5년 계약" 물음표
21-08-01 01:33
11737
상상만으로도 공포.. 손흥민+트라오레, 토트넘 양쪽 날개 가능? 앗살라
21-08-01 00:03
11736
한국축구 야구 스코어 실화냐 ? 닥터최
21-07-31 22:17
11735
역전 가능성? 1:3은 좀 어렵겠죠? 찌끄레기
21-07-31 20:57
VIEW
여효진, 암투병 중 끝내 하늘나라로…향년 38세 조현
21-07-31 19:34
11733
안양 축구전용구장 성큼!...최대호 시장, "축구메카로 도약하겠다" 박과장
21-07-31 18:57
11732
오늘도건승이요 이영자
21-07-31 17:06
11731
[단독] '암투병' 여효진, 병마와 싸운 끝에 하늘 나라로…향년 38세 원빈해설위원
21-07-31 15:02
11730
[도쿄 현장]김학범호 8강 상대 멕시코, 좌우 측면 2곳 구멍 생겼다 오타쿠
21-07-31 14:08
11729
[도쿄 프리뷰]신바람 탄 女배구, 8강 운명은 결국 한-일전…'극일' 쾌재 부를까 호랑이
21-07-31 13:07
11728
왜이리 어렵냐 아이언맨
21-07-31 12:42
11727
맨시티에 1,600억 제안 받은 英 스타, 과거 맨유 응원글 '삭제' 미니언즈
21-07-31 11:08
11726
류현진 위엄 이 정도 "지구 1위 보스턴, 올해 가장 일방적 패배" 물음표
21-07-31 09:36
11725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07-31 08:24
11724
포그바, 맨유의 산초+바란 영입에 열광...그러나 재계약엔 '침묵' 6시내고환
21-07-31 06:25
11723
'드디어 해냈다' 아스널, 화이트 영입..."등번호 4번+장기 계약' 불쌍한영자
21-07-31 04:22
11722
파더보른 조아 조아 간빠이
21-07-31 02:15
11721
‘이런 충격 반전이’ 말썽 끝에 KBO 퇴출됐던 외국인… 트리플A 최고 타자됐다 불도저
21-07-31 0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