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진이형의 '돔구장 연구', 신세계그룹 "대충 만들지 않겠다는 의지표명"

114 0 0 2021-10-13 14:00:0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21시즌 KBO리그 개막전 SSG 랜더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열렸다. SSG 랜더스 정용진 구단주가 경기장을 찾아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인천=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21.04.04/정용진 부회장 인스타 캡쳐.

SSG 랜더스 구단주인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의 광폭행보가 화제다. 정 부회장은 최근 잇달아 자신의 SNS에 메이저리그와 미국프로풋볼의 돔구장과 최신 구장 사진을 여러 장 올렸다. 현지에 가서 직접 본인이 찍은 사진들이다.

정 부회장은 지난 9월 중순 미국출장을 떠났다. 아직 미국에 체류중이다. 현지 비즈니스와 사업구상, 나아가 인천에 자리잡게될 SSG의 새로운 홈구장인 '인천 돔구장'에 대한 설계를 고민중이다.

정 부회장은 LA와 애틀랜타, 텍사스 등 여러 도시의 최신구장을 줄줄이 방문하고 있다. 한두 구장이 아니라 열개 가까이 되는 곳이다. 향후 더 많은 구장을 돌아볼 계획이다. 정 부회장은 '돔구장 연구중'이라는 메시지를 명확하게 썼다.

SSG그룹 관계자는 "돔구장 건설은 시간이 오래 걸리는 작업이다. 여러 가지 고민해야할 지점이 있다. 지금은 설계 준비 단계이다. 부회장님이 돌아보시고 꼼꼼하게 체크하시는 것은 최신 시설을 벤치마킹 한다는 의미와 함께 향후 돔구장을 대충 만들지 않고 제대로 만들어보겠다는 의지 표명"이라고 말했다.

신세계 그룹은 올초 야구단을 인수하면서 여러 가지 청사진을 제시했다. 그중 하나가 돔구장이다. 신세계 그룹이 생각중인 부지는 인천 청라지구다. 단순히 야구장을 하나 짓는 것이 아니라 쇼핑과 놀이공간, 레저를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복합공간을 고려하고 있다.

정 부회장이 돌아본 구장들은 최신 시설이거나 야구장 바로 옆에 쇼핑시설, 레저시설, 컨벤션 센터 등 다목적 공간 활용성이 높은 구장들이다.

신세계그룹이 구상하고 있는 인천 돔구장은 쇼핑몰이나 레저시설 위에 야구장이 들어서는 복합 구조물 형태다. 공법이 복잡하다. 신세계 스타필드의 경우 부지공사에서부터 완공까지 3년 정도가 걸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돔구장은 더 긴 시간이 필요하다. 어떻게 설계하느냐가 중요하다. 고척 스카이돔의 경우 여러 차례 설계변경이 있었다. 수직으로 너무 올라가서 관중석이 가파르고, 부족하다. 또 주차시설이 많이 부족해 아쉬움으로 지적된 적이 많다.

인천 돔구장은 필요에 따라 지붕을 여닫을 수 있는 개폐식으로 만들지, 지붕쪽에 LED를 설치할 지, 자연채광이 가능한 구장으로 만들 지는 결정되지 않았다. 신세계 그룹 관계자는 "여러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지향하는 바는 아주 괜찮은 돔구장을 만든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853
포그바+음바페 쌍끌이 영입 도전, 레알 회장의 '공짜 승부수' 갓커리
21-10-14 01:26
12852
'코치 준비' 윌셔, 아스널 유스 팀 경기 참관...'메르테사커 돕는다' 날강두
21-10-14 00:07
12851
토트넘에서만 부진한 게 아니었네…"자신감은 유지하고 있다" 해골
21-10-13 21:51
12850
두산만 빌빌거리네 곰비서
21-10-13 20:31
12849
다저스, 5만 관중 상대로 NLDS 최종전 선발 발표...유리아스 vs 웹 소주반샷
21-10-13 17:35
12848
한국-이란전 지켜본 해외 축구팬들 "김민재는 괴물" 애플
21-10-13 16:38
12847
안정감 찾은 벤투호 경기력, 경기 도중 임기응변은 '옥에 티' 오타쿠
21-10-13 14:48
VIEW
용진이형의 '돔구장 연구', 신세계그룹 "대충 만들지 않겠다는 의지표명" 호랑이
21-10-13 14:00
12845
'합숙을 50일 했는데' 중국 3패째, 결국 한숨 "기적은 없었다" 가습기
21-10-13 11:12
12844
이걸지네 T1;; 미니언즈
21-10-13 10:15
12843
대표팀 합류 전, EPL 멀티골 어디에…황희찬 '또 사라졌다' 물음표
21-10-13 09:44
1284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13 08:51
12841
'박항서호' 베트남, 오만에 1-3 역전패... 일본 4위 추락 호랑이
21-10-13 06:59
12840
“류현진 계약은 악몽”...블리처리포트 “류현진에게 2023년까지 2000만 달러 연봉은 불안” 아이언맨
21-10-13 05:06
12839
마라도나, 20년 전 16세 소녀 인신매매 및 성착취로 고소...증거 영상도 공개 해적
21-10-13 03:15
12838
웨인 루니 아내 “남편의 난잡한 성생활, 힘겹게 용서했다” 와꾸대장봉준
21-10-13 02:14
12837
손흥민 선제골' 한국, 이란 아자디 원정서 1-1 무…'47년 무승 징크스' 깨지 못했다 애플
21-10-13 00:54
12836
'논란의 PK, 잔인한 호주의 패배', 일본, 호주전 승리 외신반응 손나은
21-10-12 23:26
12835
'행운의 자책골' 일본, 호주에 2-1 승리... 벼랑 끝 기사회생 떨어진원숭이
21-10-12 22:46
12834
'2년 연속 15승' 뷰캐넌 …삼성 외국인 최초·김시진-김일융 이후 처음 타짜신정환
21-10-12 21:59
12833
유리조 밍크코트
21-10-12 21:28
12832
ㅎㅇ 프랑스
21-10-12 21:16
12831
떨고 있는 일본축구 "호주에 지면, 나머지 다 이겨도 탈락 위기" 장사꾼
21-10-12 20:29
12830
휴스턴 승리 예상한다 가마구치
21-10-12 1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