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치 준비' 윌셔, 아스널 유스 팀 경기 참관...'메르테사커 돕는다'

94 0 0 2021-10-14 00:07:3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잊혀진 천재' 잭 윌셔가 다시 아스널 유스팀 경기를 지켜보는 모습이 포착됐다.

윌셔가 아스널에 다시 돌아왔다. 2020-21시즌을 끝으로 본머스와 계약이 완료된 뒤 재계약 제안을 받지 못했고 결국 무직 신분이 됐다. 이후 윌셔는 다른 팀으로부터 제안을 받지 못했고 팀을 구하지 못한 채 1년을 보냈다.

이런 가운데 아스널이 윌셔에게 손을 내밀었다. 아스널의 미켈 아르테타 감독은 최근 "윌셔는 내가 아는 사람이고 나와 라커룸을 썼다. 그는 사랑받는 선수다. 문은 항상 열려있다"며 구단 훈련장을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윌셔도 지난 14일 '스카이스포츠' 방송에 출연해 "나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 구단 관계자와 이야기 할 것"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정식 계약은 아니다. 그 대신 아스널 선수들과 함께 훈련하면서 코치 라이센스를 준비하게 됐다. 영국 '더 선'은 13일(한국시간) "윌셔는 그 이후 아스널에서 훈련하면서 아카데미 수석 코치인 메르테사커를 도왔다. 그는 지난 주 본머스와 아스널 U-23 팀의 경기를 지켜보는 게 포착됐다. 최근에는 U-21 경기도 관전했다"고 밝혔다.

윌셔는 아스널 유스 출신으로 한때 각광받던 기대주였다. 2008년 1군 데뷔에 성공한 뒤 볼튼 임대를 마치고 돌아와 주전 자리를 꿰찼다. 번뜩이는 몸놀림, 위협적인 드리블, 패스 능력 등 미드필더로 많은 재능을 갖췄던 선수다.

그러나 부상으로 인해 커리어가 꼬였다. 발목, 종아리에 고질적인 부상이 존재했고 10년 동안 1,001일 가량을 결장했다. 출전 시간이 줄어들면서 기량도 수직 하락했고 결국 이후 웨스트햄, 본머스를 전전한 뒤 팀을 찾지 못한 상황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859
이번에는 피자 가게, '주급 29만 파운드' 첼시 스타 겸손 추가 물음표
21-10-14 09:28
12858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14 08:48
12857
‘교도소 6개월 복역?’…‘뮌헨’ 수비수, 법정 출석 예정 해골
21-10-14 07:14
12856
"울브스의 문제, 황희찬이 해결했어"...英매체 '집중 조명' 릅갈통
21-10-14 04:57
12855
포그바+음바페 쌍끌이 영입 도전, 레알 회장의 '공짜 승부수' 갓커리
21-10-14 01:26
VIEW
'코치 준비' 윌셔, 아스널 유스 팀 경기 참관...'메르테사커 돕는다' 날강두
21-10-14 00:07
12853
토트넘에서만 부진한 게 아니었네…"자신감은 유지하고 있다" 해골
21-10-13 21:51
12852
두산만 빌빌거리네 곰비서
21-10-13 20:31
12851
다저스, 5만 관중 상대로 NLDS 최종전 선발 발표...유리아스 vs 웹 소주반샷
21-10-13 17:35
12850
한국-이란전 지켜본 해외 축구팬들 "김민재는 괴물" 애플
21-10-13 16:38
12849
안정감 찾은 벤투호 경기력, 경기 도중 임기응변은 '옥에 티' 오타쿠
21-10-13 14:48
12848
용진이형의 '돔구장 연구', 신세계그룹 "대충 만들지 않겠다는 의지표명" 호랑이
21-10-13 14:00
12847
'합숙을 50일 했는데' 중국 3패째, 결국 한숨 "기적은 없었다" 가습기
21-10-13 11:12
12846
이걸지네 T1;; 미니언즈
21-10-13 10:15
12845
대표팀 합류 전, EPL 멀티골 어디에…황희찬 '또 사라졌다' 물음표
21-10-13 09:44
12844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13 08:51
12843
'박항서호' 베트남, 오만에 1-3 역전패... 일본 4위 추락 호랑이
21-10-13 06:59
12842
“류현진 계약은 악몽”...블리처리포트 “류현진에게 2023년까지 2000만 달러 연봉은 불안” 아이언맨
21-10-13 05:06
12841
마라도나, 20년 전 16세 소녀 인신매매 및 성착취로 고소...증거 영상도 공개 해적
21-10-13 03:15
12840
웨인 루니 아내 “남편의 난잡한 성생활, 힘겹게 용서했다” 와꾸대장봉준
21-10-13 02:14
12839
손흥민 선제골' 한국, 이란 아자디 원정서 1-1 무…'47년 무승 징크스' 깨지 못했다 애플
21-10-13 00:54
12838
'논란의 PK, 잔인한 호주의 패배', 일본, 호주전 승리 외신반응 손나은
21-10-12 23:26
12837
'행운의 자책골' 일본, 호주에 2-1 승리... 벼랑 끝 기사회생 떨어진원숭이
21-10-12 22:46
12836
'2년 연속 15승' 뷰캐넌 …삼성 외국인 최초·김시진-김일융 이후 처음 타짜신정환
21-10-12 2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