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억달러' FA 유격수 최대어, 다저스 떠나면? 타격왕 예비 FA 있다

143 0 0 2021-11-03 10:13: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시거가 FA 시장에서 떠나면 터너가 주전 유격수가 될 것이다."

2021-2022 메이저리그 FA 시장에는 뛰어난 중앙내야수가 많이 나온다. 최대어는 코리 시거, 카를로스 코레아로 좁혀진다. 기량과 나이를 따질 때 전성기이고, 초대형 계약을 체결할 가능성이 크다는 게 미국 언론들의 전망이다.

그래서 LA 다저스에서 FA로 풀리는 많은 선수 중에서도 유독 시거가 주목 받는다. 정점에서 내려가는 클레이튼 커쇼, 맥스 슈어저보다 시거를 붙잡는 게 훨씬 중요하다는 시선도 있다. 타격이 좋은 중앙내야수의 가치는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다.

내년 만 28세, 통산 OPS 0.870을 자랑하는 우투좌타 시거의 가치는 3억달러 정도로 여겨진다. 미국 언론들이 그렇게 전망한다. 최근에는 시거가 다저스의 시즌 초 연장계약 제안을 거부한 사실도 공개됐다. 시거는 포스트시즌을 마친 뒤 다저스 잔류에 긍정적 반응을 보였지만, 계약은 비즈니스다. 다른 구단들의 제안을 들어볼 기회를 날릴 이유는 없다.


MLB.com은 3일(이하 한국시각) 다저스 선수들의 계약 현황 및 신분, 향후 행보를 전망했다. 시거를 두고 "다저스를 포함한 FA 영입을 노리는 팀들의 최고 목표가 될 것이고 3억 달러에 가까운 금액을 요구할 것 같다"라고 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프란시스코 린도어(뉴욕 메츠)가 10년 3억4100만달러 연장계약을 체결한 게 기준점이라고 봐야 한다. 시거의 행선지와는 별개로 린도어의 계약규모를 넘어설 것인지를 지켜보는 게 포인트다.

한편으로 다저스도 플랜B가 있다. 시거를 놓칠 경우 올 시즌 트레이드 마감일을 앞두고 영입한 트레이 터너가 주전 유격수다. 워싱턴 내셔널스에선 유격수였으나 다저스 이적 후에는 2루수로 뛰었다. 터너도 내년 만 29세이고, 통산 타율 0.303에 통산 OPS 0.850을 자랑하는 공수겸장이다. 올 시즌 타율 0.328로 메이저리그 전체 타격 1위를 차지했다.

MLB.com은 "터너는 다저스로 이적하자마자 다저스 라인업에서 큰 부분을 차지했다. 타율 0.328로 타격왕이 됐다. 시거가 FA 시장에서 다저스를 떠난다면, 터너는 다저스의 주전유격수가 될 것이다"라고 했다. 터너는 2022시즌 후 FA 자격을 얻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175
[직격인터뷰] 하루 아침에 '야인'된 김병수 감독, "어떻게든 강등은 막아주려고 했는데…" 손나은
21-11-04 14:28
13174
토트넘·맨유 '러브콜' 이유 있었네... 챔스 돌풍 '또' 이끈 감독 가습기
21-11-04 12:46
13173
[롤드컵 미디어데이] "풀세트 사람 할 짓 아냐" 양 팀 모두 3:0 예상 극혐
21-11-04 11:55
13172
바우어, 옵트아웃 포기...다저스, 내년 378억원 줘야 미니언즈
21-11-04 10:31
13171
손흥민 좌측 윙포워드 예상...콘테식 3-4-3 개봉박두 물음표
21-11-04 09:56
13170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11-04 09:23
13169
맨유 레전드 '분노 폭발'..."넌 도대체 언제까지 멍청한 짓 할 거야" 조현
21-11-04 08:02
13168
본머스 패가 하필은 오늘이냐 앗살라
21-11-04 06:34
13167
콘테, 계약은 했지만 지휘봉 못 잡는 이유…‘복장 터지는 행정 처리’ 닥터최
21-11-04 04:13
13166
밀란을 까야 대나 말아야대나 찌끄레기
21-11-04 02:08
13165
'충격' 2002년생 네덜란드 미래, 우울증으로 은퇴 고려 6시내고환
21-11-04 00:33
13164
'포기했다' 후반 42분 교체 투입 굴욕, '7300만 파운드' 스타 향한 우려 + 1 뉴스보이
21-11-03 21:25
13163
오리온 승 언더 간빠이
21-11-03 19:04
13162
韓 잡고 싶은 UAE의 명단, 핵심+역전의 용사+귀화 선수까지 호출 박과장
21-11-03 17:08
13161
누누 흔적 지우는 토트넘, 라커룸 '바닥 스티커' 먼저 뗐는데... 사이타마
21-11-03 16:36
13160
나성범 올인인가…NC 선수단 대거 정리, 칼바람 또 불지도 이아이언
21-11-03 14:16
13159
토트넘 경기장 밖 쓰러진 남성 도운 시민, 알고보니 호이비에르…"시민영웅" 찬사 조폭최순실
21-11-03 13:02
13158
'흥분 그 이상' 이것이 명장 효과…선수단 의욕까지 단번에 ↑ 떨어진원숭이
21-11-03 11:26
VIEW
'3억달러' FA 유격수 최대어, 다저스 떠나면? 타격왕 예비 FA 있다 가습기
21-11-03 10:13
13156
'내셔널리그도 DH 도입한다는데', 227억 포기하고 FA 선언? 물음표
21-11-03 09:03
13155
'토트넘 감독' 콘테, 매의 눈으로 선수들 훈련 응시 소주반샷
21-11-03 03:51
13154
“프랑스서 가장 위대한 재능” PSG, 맨유에서 ‘공짜’로 데려온다 정해인
21-11-03 02:40
13153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와꾸대장봉준
21-11-03 01:15
13152
"얘들아 즐겨" 캡틴의 허슬플레이와 포효…미러클 깨웠다 아이언맨
21-11-02 2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