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경기장 밖 쓰러진 남성 도운 시민, 알고보니 호이비에르…"시민영웅" 찬사

163 0 0 2021-11-03 13:02:5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로이터 연합뉴스[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손흥민 동료'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토트넘)가 경기장 밖에서 '영웅'으로 추앙받았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의 단독보도에 따르면, 호이비에르는 지난달 31일 영국 런던 토트넘홋스퍼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유와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를 0대3 패배로 마친 뒤 퇴근하려고 차에 올라탔다. 그런데 그의 눈에는 바닥에 쓰러져 고통스러워하는 한 남성이 눈에 띄었다. 그 순간 이 덴마크 미드필더는 남성을 돕기 위해 차에서 내려 빠르게 달려갔다. 목격자들은 호이비에르가 끝까지 현장에 남아있었다면서 '영웅'이라고 극찬했다. 정작 선수는 '내가 한 일은 별로 없다'며 자신을 낮췄다.

다행히도 현장에 앰뷸런스 차량이 있었다. 쓰러진 남성은 노스 미들섹스 병원으로 후송되기 전 의료진으로부터 치료를 받았다. '데일리메일'은 해당 남성의 상태를 알고자 병원에 연락을 취했으나, 병원측은 비밀 유지 규정으로 인해 언급할 수 없다고 말했다.

호이비에르는 지난여름 유로2020에서 대표팀 동료인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경기 도중 의식을 잃고 쓰러진 장면을 현장에서 지켜봤다. 카메라와 팬들이 에릭센을 보지 못하도록 에릭센 주변에 서있던 선수, 눈물을 왈칵 흘린 선수 중 한 명이었다.

호이비에르는 2주 전, 세인트제임스파크에서 열린 뉴캐슬전에서도 비슷한 일을 겪었다. 관중석에서 한 팬이 심장 문제로 쓰러졌다. 이 사실을 빠르게 캐치한 세르히오 레길론은 주심에게 이 사실을 전달했고, 에릭 다이어는 빠르게 벤치쪽으로 달려가 의료진을 투입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런 빠른 대처로 이 팬은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160
나성범 올인인가…NC 선수단 대거 정리, 칼바람 또 불지도 이아이언
21-11-03 14:16
VIEW
토트넘 경기장 밖 쓰러진 남성 도운 시민, 알고보니 호이비에르…"시민영웅" 찬사 조폭최순실
21-11-03 13:02
13158
'흥분 그 이상' 이것이 명장 효과…선수단 의욕까지 단번에 ↑ 떨어진원숭이
21-11-03 11:26
13157
'3억달러' FA 유격수 최대어, 다저스 떠나면? 타격왕 예비 FA 있다 가습기
21-11-03 10:13
13156
'내셔널리그도 DH 도입한다는데', 227억 포기하고 FA 선언? 물음표
21-11-03 09:03
13155
'토트넘 감독' 콘테, 매의 눈으로 선수들 훈련 응시 소주반샷
21-11-03 03:51
13154
“프랑스서 가장 위대한 재능” PSG, 맨유에서 ‘공짜’로 데려온다 정해인
21-11-03 02:40
13153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와꾸대장봉준
21-11-03 01:15
13152
"얘들아 즐겨" 캡틴의 허슬플레이와 포효…미러클 깨웠다 아이언맨
21-11-02 23:56
13151
'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물음표
21-11-02 22:20
13150
NC 칼바람, 임창민-김진성 전격 방출…박진우도 재계약 불가 통보 불쌍한영자
21-11-02 21:29
13149
손흥민 공미 배치...'명장' 콘테, 토트넘 예상 라인업 떴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11-02 20:16
13148
[KBL 엘리트 캠프] ‘왼쪽 발목 부상’ 삼일상고 이주영, “조성민 코치님한테 배우고 싶었는데...” 군주
21-11-02 17:41
13147
BNK 이적생 듀오 김한별-강아정은 언제쯤 살아날까? 순대국
21-11-02 16:20
13146
컴프매는 이게 좋아요 가터벨트
21-11-02 15:33
13145
영국 지역지 "황희찬 인기 있는 이유, 골 아닌 프로정신 때문" 애플
21-11-02 14:33
13144
떴다, Here We Go!...콘테, 토트넘 부임 '확정' 호랑이
21-11-02 13:05
13143
메시 "바르셀로나로 돌아가 살고 싶다. 나와 아내의 뜻"...스포르팅 디렉터 언급 손나은
21-11-02 11:59
13142
토트넘, 피의 숙청 시작...콘테 임명 후 나갈 '5인' 미니언즈
21-11-02 10:23
13141
KIA 단장-감독 사퇴…염경엽 전 감독 휴대폰이 불이 난 까닭은? 물음표
21-11-02 09:32
1314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02 08:54
13139
메시 "바르셀로나로 돌아가고 살고 싶다. 나와 아내의 뜻"...스포르팅 디렉터 언급 오타쿠
21-11-02 06:58
13138
"1600억 팔고 공짜로 데려왔는데 실력 차이 없네"...인테르 단장의 '대만족' 앗살라
21-11-02 05:35
13137
'충격의 감독 경질' KIA...이(李)들이 후보다 치타
21-11-02 0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