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292 0 0 2021-11-02 22:20:5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리오넬 메시(34·PSG)가 바르셀로나를 떠나는 과정에서 동료의 배신이 있었다. 그런데 그 사실을 알고도 메시는 침묵하고 있었다. 충격이다.

메시는 최근 스페인 스포르트와 인터뷰에서 바르셀로나에서 PSG 이적에 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절반의 주급 삭감, 후안 라포르타 회장의 발언에 대한 섭섭합 등을 솔직하게 밝혔다.

그런데 메시 인터뷰 이후 더욱 충격적인 소식이 날아들었다. 메시가 바르셀로나를 떠나는 과정에서 동료의 배신이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 주인공은 헤라르드 피케(34·바르셀로나)였다.

피케와 메시는 동갑내기로 바르셀로나 유스 시절부터 지금까지 동료로 지내고 있다. 피케가 2004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잠시 이적한 적도 있었지만 2008년 다시 돌아와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무려 16년 동안 메시와 함께 바르셀로나에서 뛰었다.

그랬던 피케가 메시 재계약 불발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자아냈다. 메시와 인터뷰를 한 스포르트 루이스 마스카로 기자는 스페인의 라디오 프로그램 '라디오에스타디오'와 인터뷰에서 "피케는 라포르타 회장에게 '메시가 떠나면 더이상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고, 메시가 이를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둘 사이의 불화를 알 수 있는 인터뷰를 소개했다. 메시와 인터뷰 당시 마스카로는 전 동료들과 여전히 우정을 이어가고 있느냐는 질문를 했고, 메시는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자주 이야기를 나눈다. 또 세르히오 부스케츠, 조르디 알바와도 연락한다"고 말했다. 여기서 피케의 이름은 볼 수 없다. 마스카로는 이를 보고 두 사이의 불화가 있음을 짐작했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151
'내셔널리그도 DH 도입한다는데', 227억 포기하고 FA 선언? 물음표
21-11-03 09:03
13150
'토트넘 감독' 콘테, 매의 눈으로 선수들 훈련 응시 소주반샷
21-11-03 03:51
13149
“프랑스서 가장 위대한 재능” PSG, 맨유에서 ‘공짜’로 데려온다 정해인
21-11-03 02:40
13148
시즌 마감한 홍원기 감독의 진심 “이용규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다” 와꾸대장봉준
21-11-03 01:15
13147
"얘들아 즐겨" 캡틴의 허슬플레이와 포효…미러클 깨웠다 아이언맨
21-11-02 23:56
VIEW
'충격' 메시, 동료의 배신 알고 있었다 물음표
21-11-02 22:20
13145
NC 칼바람, 임창민-김진성 전격 방출…박진우도 재계약 불가 통보 불쌍한영자
21-11-02 21:29
13144
손흥민 공미 배치...'명장' 콘테, 토트넘 예상 라인업 떴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11-02 20:16
13143
[KBL 엘리트 캠프] ‘왼쪽 발목 부상’ 삼일상고 이주영, “조성민 코치님한테 배우고 싶었는데...” 군주
21-11-02 17:41
13142
BNK 이적생 듀오 김한별-강아정은 언제쯤 살아날까? 순대국
21-11-02 16:20
13141
컴프매는 이게 좋아요 가터벨트
21-11-02 15:33
13140
영국 지역지 "황희찬 인기 있는 이유, 골 아닌 프로정신 때문" 애플
21-11-02 14:33
13139
떴다, Here We Go!...콘테, 토트넘 부임 '확정' 호랑이
21-11-02 13:05
13138
메시 "바르셀로나로 돌아가 살고 싶다. 나와 아내의 뜻"...스포르팅 디렉터 언급 손나은
21-11-02 11:59
13137
토트넘, 피의 숙청 시작...콘테 임명 후 나갈 '5인' 미니언즈
21-11-02 10:23
13136
KIA 단장-감독 사퇴…염경엽 전 감독 휴대폰이 불이 난 까닭은? 물음표
21-11-02 09:32
1313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02 08:54
13134
메시 "바르셀로나로 돌아가고 살고 싶다. 나와 아내의 뜻"...스포르팅 디렉터 언급 오타쿠
21-11-02 06:58
13133
"1600억 팔고 공짜로 데려왔는데 실력 차이 없네"...인테르 단장의 '대만족' 앗살라
21-11-02 05:35
13132
'충격의 감독 경질' KIA...이(李)들이 후보다 치타
21-11-02 04:20
13131
토트넘, 산투 경질로 225억 날려...올 시즌 6위 들지 못하면 ‘공짜’로 경질할 수 있었다 섹시한황소
21-11-02 02:36
13130
레알 '프리미어리거 2인' 우선 영입하기로 박과장
21-11-02 01:00
13129
'충격' PSG, 라모스 계약 해지 고려 중...'주급으로만 64억 손해' 간빠이
21-11-01 23:29
13128
'레전드 2루수' 박종호 전 롯데 코치, 백송고 야구부 지휘봉 잡는다 불쌍한영자
21-11-01 2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