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평정한 '제2의 즐라탄', SON 동료 되나...'1100억↑'

112 0 0 2021-11-16 11:14:4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탈리아 세리에A를 뒤흔들고 있는 두산 블라호비치(21, 피오렌티나)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클럽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토트넘 훗스퍼와 맨체스터 시티가 접촉한 가운데 블라호비치의 몸값이 폭등하고 있다.

블라호비치는 지난여름 이적 시장을 뜨겁게 달궜던 스트라이커다. 190cm의 준수한 피지컬과 함께 수준급의 결정력으로 '제2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라는 별명을 얻었다. 지난 시즌 블라호비치는 리그에서 무려 21골을 몰아치며 눈도장을 찍었다.

이번 시즌 어린 스트라이커의 발끝은 더욱 날카로워졌다. 12라운드까지 진행된 현재 블라호비치는 벌써 8골을 터뜨리며 맹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이제 막 21세가 된 공격수라고 하기엔 믿기 어려울 정도로 눈에 띄는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당초 블라호비치는 피오렌티나와 재계약이 유력했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판에 따르면 블라호비치는 "엄청난 제안을 받았지만 떠나고 싶지 않았다. 피오렌티나에 남길 원했고, 잔류할 것이다"라며 자신을 둘러싼 이적설을 직접 일축한 바 있다.

하지만 상황이 급변했다. 피오렌티나는 "블라호비치에게 매우 중요한 계약을 제시했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안은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지금 할 수 있는 것은 구단과 선수 모두에 적절한 해결책을 찾는 것이다"라고 전하며 재계약 결렬 소식을 전했다.

이에 따라 사그라들었던 블라호비치의 이적설이 재점화되고 있다. 이미 올여름 블라호비치와 접촉했던 토트넘에 이어 최전방 공격수 보강을 노리고 있는 맨시티까지 영입 경쟁에 가세했다. 빠르면 당장 다가오는 겨울 이적이 성사될 수 있는 상황이다.

문제는 이적료다. 축구 통계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블라호비치의 이적료는 5,000만 유로(약 675억 원)로 평가받고 있다. 1년 전 1,600만 유로(약 216억 원)였던 것에 비해 무려 3배 이상 상승한 가격이다.

다만 실제 이적료는 이보다도 훨씬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블라호비치의 어린 나이와 풍부한 잠재성을 고려했을 때 이마저도 부족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영국 '더 선'은 블라호비치를 영입하기 위해 무려 7,000만 파운드(약 1,108억 원)를 지불해야 한다고 전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351
현건은 오늘도 셧아웃 시켜보리넹 찌끄레기
21-11-17 20:35
13350
'폭력 논란' 대한항공 정지석, 기소유예 처분…"더욱 성숙해질 것" 픽도리
21-11-17 17:05
13349
체인소드라고 하네요 가터벨트
21-11-17 16:31
13348
"커리,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선수" 혀를 내두른 케빈 듀란트 와꾸대장봉준
21-11-17 16:18
13347
“I'm back” 최고 인기 마스코트의 컴백…2년간 법정 분쟁 종료 애플
21-11-17 14:37
13346
'최종예선 무패' 한국, 1승만 추가해도 월드컵 진출 조기 확정 가능 호랑이
21-11-17 13:04
13345
샌프란시스코 캐플러·탬파베이 캐시, 올해의 감독상 수상 손나은
21-11-17 11:51
13344
[도하에서] 벤투가 옳았다…대표팀에 뿌리 내린 '빌드업 축구' 아이언맨
21-11-17 10:59
13343
EPL 회장, 결국 물러난다…“사우디 같은 나라 축구판에 끌어들이지 마” 가습기
21-11-17 09:34
1334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17 08:41
13341
LG도 돈 없나, 구리 챔피언스파크 매각…외부 FA ‘그림의 떡’ 뉴스보이
21-11-17 05:30
13340
황희찬에 이어 손흥민도 리버풀행?전 토트넘 선수 "리버풀, 손흥민 풀리면 무조건 잡을 것" 간빠이
21-11-17 04:21
13339
'우 레이 PK 만회골' 중국, 호주와 1-1 무...본선행 불투명 노랑색옷사고시퐁
21-11-17 03:36
13338
日 위기, B조 티켓 사실상 한 장 남았다 '사우디 무패 선두 질주' 섹시한황소
21-11-17 02:04
13337
SON 충격의 주전탈락 전망, '콘테 NEW 5인방' 합류에 '베스트11 제외' 박과장
21-11-16 23:26
13336
출전 기회 없었던 '벤투호 신입 4총사'...이라크전에선 볼 수 있을까 이아이언
21-11-16 22:12
13335
호날두 충격, 어쩌다 맨유가…'훈련 지각 대수롭지 않다니' 가츠동
21-11-16 21:09
13334
추신수 내년에도 SSG와 동행! 연봉 27억원 재계약 확정 군주
21-11-16 20:16
13333
美신문 “이현중 사상 첫 연속 50-40-90 가능” 조폭최순실
21-11-16 17:26
13332
'일용직→독립구단→4119일만의 첫승' 33세 인간승리. 방출 아픔속 재도전 "난 녹슬지 않았다" [인터뷰] 곰비서
21-11-16 16:41
13331
탬파베이 아로사레나·신시내티 인디아, MLB 올해의 신인왕 애플
21-11-16 15:35
13330
'韓축구 존중' 이라크 매체 "기술적으로 뛰어나, 우린 도전자 입장" 애플
21-11-16 14:00
13329
'광주 첫 승' 페퍼저축은행 vs '시즌 첫 승' IBK기업은행 오타쿠
21-11-16 12:09
VIEW
이탈리아 평정한 '제2의 즐라탄', SON 동료 되나...'1100억↑' 손나은
21-11-16 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