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신문 “이현중 사상 첫 연속 50-40-90 가능”

122 0 0 2021-11-16 17:26:1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현중(21·데이비슨 와일드캣츠)이 최정상급 슈터를 상징하는 50-40-90에 또 가입하여 미국대학농구 1부리그 신기록을 세울 수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미국 일간지 ‘USA투데이’는 16일 ‘2021-22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농구 디비전1에 대한 6가지 예상’에서 3번째로 이현중의 2년 연속 50-40-90을 거론했다.

50-40-90 클럽은 필드골 성공률 50%, 3점 정확도 40%, 자유투 성공률 90% 이상을 동시에 만족하는 것을 말한다. 지난 시즌 이현중까지 미국대학농구 1부리그 역대 12명은 모두 1번씩만 달성했다.

이현중(1번)이 미국대학농구 1부리그 사상 첫 2시즌 연속 ‘필드골 성공률 50%-3점 정확도 40%-자유투 성공률 90%’ 이상을 달성할 수 있다는 유력 언론 평가를 받았다. 사진=데이비슨대학교 공식 홈페이지NBA로 범위를 넓혀도 연속 50-40-90은 1986-87~1987-88시즌 래리 버드(65·인디애나 페이서스 특별고문), 2007-08~2009-10시즌 스티브 내시(47·브루클린 네츠 감독)가 전부다. 미국 대학·프로 최상위 무대에서 단 2명만 해낸 업적이라는 얘기다.

‘USA투데이’는 “슈팅가드/스몰포워드 이현중은 NCAA 농구 디비전1 역사에 자기 이름을 확실히 새길 능력이 충분하다. 동료의 스크린을 활용하여 밖으로 빠져나오거나 안으로 돌아가는 것에 능하다. (슈팅 기회를 잡기 위한) 볼 핸들러와 호흡도 좋다”며 2년 연속 50-40-90 달성을 예상한 이유를 밝혔다.

앞서 미국대학농구 가이드북 ‘애슬론 스포츠 칼리지 바스켓볼 애뉴얼’은 이현중을 슈터랭킹 2위에 올려놓으며 2021-22시즌 1부리그 특급 슈터 중에서 스몰포워드도 가능한 높이를 겸비한 유일한 선수라고 봤다.

▲ 미국대학농구 1부리그 50-40-90 클럽

* 총 12명

Josh Grant | Utah | 53.0-44.0-92.0 | 1992-93

Salim Stoudamire | Arizona | 50.4-50.4-91.0 | 2004-05

Jaycee Carroll | Utah State | 52.6-49.8-91.9 | 2007-08

Luke Babbitt | Nevada | 50.0-41.6-91.7 | 2009-10

Levi Knutson | Colorado | 50.6-47.4-90.4 | 2010-11

Isaiah Williams | Iona | 53.4-42.7-90.0 | 2013-14

Matt Kennedy | Charleston Southern | 51.1-50.0-90.8 | 2013-14

Miles Bowman | High Point | 51.1-49.3-90.1 | 2016-17

Cassius Winston | Michigan State | 50.7-49.7-90.0 | 2017-18

David Cohn | William & Mary | 52.9-42.6-91.2 | 2017-18

Trey Murphy III | Virginia | 50.3-43.3-92.7 | 2020-21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339
'우 레이 PK 만회골' 중국, 호주와 1-1 무...본선행 불투명 노랑색옷사고시퐁
21-11-17 03:36
13338
日 위기, B조 티켓 사실상 한 장 남았다 '사우디 무패 선두 질주' 섹시한황소
21-11-17 02:04
13337
SON 충격의 주전탈락 전망, '콘테 NEW 5인방' 합류에 '베스트11 제외' 박과장
21-11-16 23:26
13336
출전 기회 없었던 '벤투호 신입 4총사'...이라크전에선 볼 수 있을까 이아이언
21-11-16 22:12
13335
호날두 충격, 어쩌다 맨유가…'훈련 지각 대수롭지 않다니' 가츠동
21-11-16 21:09
13334
추신수 내년에도 SSG와 동행! 연봉 27억원 재계약 확정 군주
21-11-16 20:16
VIEW
美신문 “이현중 사상 첫 연속 50-40-90 가능” 조폭최순실
21-11-16 17:26
13332
'일용직→독립구단→4119일만의 첫승' 33세 인간승리. 방출 아픔속 재도전 "난 녹슬지 않았다" [인터뷰] 곰비서
21-11-16 16:41
13331
탬파베이 아로사레나·신시내티 인디아, MLB 올해의 신인왕 애플
21-11-16 15:35
13330
'韓축구 존중' 이라크 매체 "기술적으로 뛰어나, 우린 도전자 입장" 애플
21-11-16 14:00
13329
'광주 첫 승' 페퍼저축은행 vs '시즌 첫 승' IBK기업은행 오타쿠
21-11-16 12:09
13328
이탈리아 평정한 '제2의 즐라탄', SON 동료 되나...'1100억↑' 손나은
21-11-16 11:14
13327
친구한테 "나 토트넘 간다" 말한 '우승클럽+국대 DF' SON 도울까 가습기
21-11-16 10:27
1332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16 09:02
13325
주 포지션 없는데도 특급 FA, 친정팀 단장 아직도 후회한다 타짜신정환
21-11-16 06:12
13324
KIA 트레이드 야심작, 끝내 은퇴로 선수생활 마무리 정해인
21-11-16 04:42
13323
이라크 축구 아드보카트 감독 "한국과 원정에서 비겼다" 홍보도배
21-11-16 03:21
13322
리니지2M 2주년 업데이트 정보 내일 가마구치
21-11-16 02:43
13321
38세 노장 바르사 풀백, 메디컬 통과..."난 영원히 젊어!" 순대국
21-11-16 01:52
13320
‘무기력한 2연패’ 김태형 감독 “불리한 상황...정수빈 3차전도 몰라” 원빈해설위원
21-11-16 00:43
13319
'SON 이적료 능가' 日나카지마 2년만 '환상 부활포', 사령탑 찬사 해골
21-11-15 23:22
13318
'인생 수비' 펼친 37살 베테랑…KS 2차전 데일리 MVP 소주반샷
21-11-15 22:13
13317
1주일 전 잘렸던 감독, EPL 꼴찌팀 사령탑으로 복귀 와꾸대장봉준
21-11-15 21:10
13316
저 흰색 유니폼은 누구? KT 방출 이홍구, 친정 KIA에서 입단 테스트 손예진
21-11-15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