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후회? 그릴리쉬 “맨시티 생활, 미칠 지경” 호소

165 0 0 2021-12-26 05:53: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1억 파운드의 사나이’ 잭 그릴리쉬가 이적을 후회하는 듯한 발언을 내놨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현지시간 25일 그릴리쉬와의 단독 인터뷰를 보도했다. 인터뷰에서 그릴리쉬는 “맨시티에서의 생활이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힘들다”며 “구단의 기준이 너무 높아 미칠 지경”이라고 호소했다.

그릴리쉬는 지난 8월 영국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톤 빌라에서 맨체스터 시티로 이적했다. 당시 이적료는 1억 파운드(한화 1593억 원). 프리미어리그 사상 최대 금액이었다. 많은 기대를 모았지만 이후 활약은 예상보다 저조하다는 평가가 많다. 올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선 13경기에 출전해 2골 2도움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현지시간 지난 19일 열린 뉴캐슬전에선 선발 명단에서 제외되는 수모도 겪었다. 앞서 영국 언론에 보도된 나이트클럽 방문 사진이 문제가 됐다. 동료 필 포든과 함께였다. 펩 과르디올라 맨시티 감독은 이들의 선발 명단 제외에 대해 “단순한 선수 로테이션이 아니다”라면서 징계성 조치임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그릴리쉬는 우선 “아직까지는 괜찮게 지내고 있는 것 같다”면서도 “여전히 배우고 있고 적응하는 중”이라고 전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맨시티의 기준이 너무 높다”고 했다. “완전 미칠 지경이다. 이곳의 기준은 그라운드 위에서든, 바깥에서든 다 너무 높다”면서 “믿을 수 없는 수준이지만 이 덕에 맨시티가 지난 몇 년간 성공 가도를 달렸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자신에게 붙여진 ‘몸값’ 관련 수식어에 대한 부담도 토로했다. 그는 “1억 파운드의 가격표를 달고 다닌다는 건 사람들이 수시로 ‘네가 그 값을 하느냐’고 묻는 걸 견뎌야 한다는 의미이기도 하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이해는 한다. 구단이 내게 그렇게 많은 돈을 쓰길 원했다는 건 일종의 특혜고, 나는 골과 트로피로 구단에 되돌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그릴리쉬는 이어 “어떤 사람들은 이곳에 적응하는 데 1년이 걸리기도 한다는데 나도 그렇지 않겠느냐”고 덧붙였다. 이어 “새해에는 더 많은 골과 도움을 기록하고 싶다”며 포부도 밝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887
토트넘 담당 기자 "손흥민 잘했지만, 2021년 최고의 선수는 요리스" 찌끄레기
21-12-26 18:23
13886
레알, 포그바 향한 관심 완전히 접었다...'FA라도 영입 안 해' 6시내고환
21-12-26 17:26
13885
화려한 황태자의 귀환…“내년엔 월드컵도 꿈꿔요” 치타
21-12-26 16:37
13884
마네도 인정, 리그 최고 스피드왕…"트라오레는 나보다 훨씬 빨라" 뉴스보이
21-12-26 15:08
13883
맨유, 데 헤아 대체자 찾았다...800억원에 '코파 아메리카 우승 주역' 노린다 불쌍한영자
21-12-26 14:10
13882
토트넘, 코로나로 또 일정 차질 우려...英매체 "팰리스전 연기 가능성" 간빠이
21-12-26 13:16
VIEW
이적 후회? 그릴리쉬 “맨시티 생활, 미칠 지경” 호소 닥터최
21-12-26 05:53
13880
애틀이 완전 개쳐발 ㅠㅠ 찌끄레기
21-12-26 04:07
13879
'신태용 매직' 인니, '3명 퇴장' 싱가포르 꺾고 5년 만에 결승 진출 6시내고환
21-12-26 01:39
13878
토트넘, '3명의 재능' 이적료 없이 데려온다…"뤼디거 포함" 뉴스보이
21-12-25 23:32
13877
호날두가 저격당했다!...맨유 선수들 사이 벌어진 '유쾌한 신경전' 간빠이
21-12-25 22:12
13876
경기 넘 없네 불도저
21-12-25 20:34
13875
'1분에 187개' 미나미노가 세운 진기한 기록은? 기네스북에도 등재 철구
21-12-25 15:46
13874
'15년 전' 사건 재조명…"이영표, 종교 문제로 로마 이적 거부" 손예진
21-12-25 14:03
13873
아자르, 뚱보된 이유 여기 있네..."내가 본 선수 중 제일 게을러" 폭로 애플
21-12-25 13:09
13872
"고마워 SON" 벤 데이비스, '손타클로스'에게 대표팀 유니폼 선물 받아 간빠이
21-12-25 07:42
13871
‘킹’ 제임스, 우승 포기? “레이커스에는 케미가 없어. 피닉스와 골든스테이트가 서부 콘퍼런스 주도“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25 05:01
13870
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설 '솔솔'…'억만장자' 뉴캐슬 영입 후보 섹시한황소
21-12-25 02:55
13869
'나-양' 잡은 KIA, 내친 김에 박병호까지? 구단은 "금시초문" 사이타마
21-12-25 01:05
13868
토트넘 충격 지출 준비…SON 동료에 '1000억' 더 리흐트 고민 군주
21-12-24 23:28
13867
이강인 프랑스 이적 불붙나, ‘10번 핵심 MF’ 피오렌티나 갔다 조폭최순실
21-12-24 21:44
13866
언더 언더 제발 언더 떨어진원숭이
21-12-24 20:24
13865
토트넘은 백신 인증샷이 유행? 레길론 "우리의 새로운 룰" 불쌍한영자
21-12-24 17:35
13864
세계적인 선수 즐비…이적료 '0원' 자유계약 대상자 베스트11 '초대박' 박과장
21-12-24 1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