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팀이잖아' 매과이어 황당 실수... 팀 동료 손 맞았는데 항의

205 0 0 2022-04-10 07:50:0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리 매과이어(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정신없는 하루를 보냈다.

맨유는 9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32라운드 에버튼 원정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2경기 연속 무승(1무 1패)에 그친 맨유(승점 51점)는 경기를 더 치르고도 4위 토트넘 홋스퍼, 5위 아스널(이상 54점)과의 차이를 좁히지 못했다.

맨유는 전반 중반에 내준 한 골을 만회하지 못했다. 전반 27분 앤서니 고든의 슈팅이 매과이어 몸에 맞고 방향이 바뀌며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슈팅 궤적을 따라 몸을 날린 다비드 데 헤아도 지켜볼 수밖에 없었다.

불운한 실점에 연관된 탓일까. 매과이어는 혼란스러운 듯했다. 피아식별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

실점 직후 재개된 상황에서 고든의 헤더가 팀 동료 네마냐 마티치의 팔에 맞았다. 이때 근처에 있던 매과이어는 오른팔을 번쩍 들며 항의했다.

영국 매체 '스포츠 바이블'과 '기브미 스포츠'는 "매과이어가 팀 동료의 핸드볼에 대해 어필했다"라고 전했다.

'스포츠 바이블'은 "매과이어가 주심에게 집중을 요구하는 듯 팔을 들어 올렸다"라며 황당한 상황을 설명했다.

올 시즌 부진 속에 최근 잉글랜드 대표팀 경기에서 홈팬들의 야유를 받기도 했던 매과이어는 이날도 가치를 증명하지 못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267
"4골, 3포인트, 2아이스팩, 1팀"...'언성 히어로' 호이비에르가 보여준 투혼 해적
22-04-10 13:17
15266
[ASL] 정윤종 완파하고 우승한 이재호 "올해는 계속 좋은 일만 일어나네요" 이영자
22-04-10 12:55
15265
[김용우가 만난 사람] WCK 김효종 해설, "와일드리프트 믿고 지켜봐주세요" 순대국
22-04-10 11:02
15264
김하나 이쁘네요 가터벨트
22-04-10 10:35
15263
개막 7연승에 14타점 폭주…60억이 하나도 아깝지 않다 물음표
22-04-10 09:56
15262
KIA 위험신호... '47억 거포' 타율, '0안타 신인'이 하루 만에 따라잡았다 정든나연이
22-04-10 08:57
VIEW
'같은 팀이잖아' 매과이어 황당 실수... 팀 동료 손 맞았는데 항의 미니언즈
22-04-10 07:50
15260
해트트릭' SON, 평점 9.6점 + MOM 차지 [토트넘-AV] 물음표
22-04-10 06:20
15259
아스날, 홈서 브라이튼에 1-2 충격패...토트넘, 웃는다 디발라
22-04-10 04:36
15258
손흥민 헤트트릭 조현
22-04-10 03:04
15257
'사실상 4위권 경쟁 종료' 맨유, 에버턴에 0-1 충격패 찌끄레기
22-04-10 02:03
15256
아스날 너무하네 앗살라
22-04-10 00:54
15255
"첼시 오지 말았어야 해"…한순간의 선택이 발목을 잡았다 6시내고환
22-04-09 20:37
15254
'보너스만 2402억' 재계약 절실하지만…"영입에 자신감 넘친다" 해적
22-04-09 19:05
15253
'67kg→120kg' 스네이더, 이전과 다른 충격적인 근황...'어쩌다 이런 일이?' 픽샤워
22-04-09 18:26
15252
'바르샤행 제동'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 맨유가 품는다 픽도리
22-04-09 17:31
15251
'카푸의 후계자→몰락한 풀백' 아스널과 11년 동행 끝낸다 해골
22-04-09 16:50
15250
'최근 18경기에서 단 1골' 英 매체, 황희찬에게 평점 4점 부여 소주반샷
22-04-09 15:45
15249
콘테 "토트넘, SON 돕는 케인 말고 다른 10번이 필요하다" 오타쿠
22-04-09 13:23
15248
'토트넘→맨시티 이적' 손흥민 절친..."첫 경기하니까 우승할 것 같더라" 손나은
22-04-09 12:17
15247
EPL 외국인 3대장 고르자 손흥민이 '딱'...역시 월드 클래스 가습기
22-04-09 11:15
15246
"SSG가 자꾸 커피 얘기하길래 나도 가져왔어요" [현장:톡] 미니언즈
22-04-09 10:09
15245
기분좋은 주말입니다. 크롬
22-04-09 08:02
15244
'최근 18경기에서 단 1골' 英 매체, 황희찬에게 평점 4점 부여 뉴스보이
22-04-09 0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