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설만 몇 년째…맨유, '745'억 장신 미드필더 '입찰'

127 0 0 2022-05-25 14:18:1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라치오 미드필더 세르게이 밀린코비치-사비치. ⓒ연합뉴스/AFP


[스포티비뉴스=박건도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적설에 또다시 휩싸였다.

영국 매체 '맨체스터이브닝뉴스'는 25일(한국시간) "맨유는 라치오 미드필더 세르게이 밀린코비치-사비치(27) 영입을 시도 중이다. 5,500만 유로(약 745억 원)를 라치오에 제안했다"라고 보도했다.

처음이 아니다. 현지 복수 매체에 따르면 맨유는 지난 몇 년간 밀린코비치-사비치 영입을 노리고 있다. 라치오에서 매 시즌 쏠쏠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번 시즌에도 세리에 A 37경기에 나서 11골 11도움을 기록하는 등 다재다능한 모습을 선보였다.

와중에 맨유는 대대적인 개편을 노리고 있다. 에릭 텐 하흐(52) 신임 감독 체제에서 팀을 완전히 뒤바꾸는 중이다. 에딘손 카바니(34), 앙토니 마시알(26) 등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리는 선수들이 즐비하다. 맨유는 이미 그들을 방출 명단에 올린 지 오래다.

미드필더진도 탈바꿈할 계획이다. 팀 주축으로 평가받았던 폴 포그바(29)는 계약 만료와 함께 이적이 유력하다. 베테랑 미드필더 네마냐 마티치(33)도 팀을 떠나겠다고 직접 밝혔다. 중원 자원 보강이 불가피하다.

'맨체스터이브닝뉴스'에 따르면 밀린코비치-사비치는 여름 이적시장 텐 하흐 감독의 영입 목표 중 하나다. 왕성한 활동량과 볼 소유 능력이 맨유 중원에 큰 힘이 될 것이라 내다봤다.

이탈리아 현지 매체도 이적설에 불을 지폈다. 이탈리아 '라 레푸블리카'는 "라치오는 밀린코비치-사비치 이적료로 8,000만 유로(약 1,083억 원)를 원하지만, 6,500만 유로(880억 원) 선에서 합의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맨유는 텐 하흐 감독의 옛 제자 영입도 노리고 있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에 따르면 FC바르셀로나의 프랭키 데 용(25)이 맨유의 중원 보강 계획에 포함됐다.

와중에 경쟁자도 떠올랐다. 최근 킬리안 음바페(23)와 재계약에 성공한 파리 생제르망(PSG)이 데 용 영입전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850
살던 집까지 내놨다... 바르사 희대의 먹튀, PSG 이적 준비 물음표
22-05-27 02:03
15849
'황대인 역전 결승포' KIA, 삼성에 또 역전승...대구 원정 '싹쓸이' 복수 성공 조현
22-05-27 00:07
15848
충격의 3연전 스윕패 LG, 2경기 차 2위까지 내주고, 4연패 수렁 앗살라
22-05-26 22:31
15847
'다음 시즌도 우승하겠네'...몸값만 '8500억' 뮌헨 예상 라인업 공개 찌끄레기
22-05-26 20:27
15846
'김희진 무릎 통증' 세자르호, VNL 1차 난관 뉴스보이
22-05-26 17:32
15845
G2의 강점, '솔직함 그리고 용맹함' 불쌍한영자
22-05-26 16:49
15844
"맥토미니, 맨유의 박지성 될 수 있다" 질주머신
22-05-26 14:36
15843
PSG 방출 추진→빅클럽은 무관심…네이마르 "뉴캐슬은 안간다" 와꾸대장봉준
22-05-26 13:22
15842
'페네르바체, 김민재 이적 불가'…영입 경쟁 과열→바이아웃 지급 가능 극혐
22-05-26 11:19
15841
이 형, 진짜 손흥민 사랑하네..."와! EPL 올해의 선수다" 물음표
22-05-26 09:37
15840
[오피셜] '월드클래스 슈팅' 손흥민 레스터시티전 원더골, EPL 올해의 골 후보 크롬
22-05-26 08:52
15839
'이것이 최첨단 훈련'...리버풀, '두뇌 센서 장비' 착용하고 훈련 6시내고환
22-05-26 06:02
15838
류현진 vs 오타니, 맞대결 확정…27일 경기 선발등판 공식발표 불도저
22-05-26 01:22
15837
KIA, 연이틀 삼성 제압…양현종 타이거즈 역대 최다승 투수 등극 노랑색옷사고시퐁
22-05-25 23:52
15836
역시 박병호! 9회 역전 투런홈런 폭발…KT, 2연패 탈출 섹시한황소
22-05-25 22:20
15835
요미우리 승 ㅅㅅㅅㅅ 사이타마
22-05-25 20:50
15834
마음에 드는 경기가 없었다는 ‘페이커’ 이상혁 군주
22-05-25 17:02
15833
음바페의 레알 이적 불발...“사소한 것 이야기하고 싶지 않아” 해적
22-05-25 16:03
15832
"손흥민 탐난다"...브렌트포드-첼시-맨시티 팬들, SON 영입 원해 이영자
22-05-25 15:01
VIEW
이적설만 몇 년째…맨유, '745'억 장신 미드필더 '입찰' 장사꾼
22-05-25 14:18
15830
세레머니 중 팬에게 ‘맨시티 이기는 중?’… “기쁨이 고통으로 바뀌어” 순대국
22-05-25 13:29
15829
"케인 보다 더 꾸준했던 선수 손흥민" 킬패트릭 '드디어 인정' 원빈해설위원
22-05-25 12:44
15828
"터무니없이 분하다"…美·日 통산 185승 투수가 분노한 이유 극혐
22-05-25 11:15
15827
'보는 눈은 있어가지고' 토트넘-첼시, 러브콜 받는 '괴물 수비수' 누구? 크롬
22-05-25 09: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