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토트넘·첼시, 제주스 영입 삼파전...이적료 788억

106 0 0 2022-06-10 05:41: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맨시티의 제주스 영입이 삼파전 양상으로 흘러가고 있다.

맨체스터 시티의 공격수 가브리엘 제주스의 인기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영국 매체 타임즈는 9일(한국시간) 제주스 영입을 위해 프리미어리그의 아스널, 토트넘, 첼시 등 3팀이 경쟁에 나서고 있다고 보도했다.

맨시티는 지난달 10일 제주스와 같은 공격수인 엘링 홀란드를 영입했다. 이는 주전 자리에 변동이 있음을 예고했고, 제주스가 출전 시간을 보장받기 위해 새로운 팀을 물색하기 시작했다.

지금까지 제주스를 가장 원했던 팀은 아스널이다. 아스널은 지난 1월에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과 계약을 해지했고, 알렉상드르 라카제트와 계약이 만료되면서 공격수 보강에 몰두하고 있다. 지난달 12일 제주스의 에이전트인 마르셀로 페티나티와 아스널 간의 회담이 있었고, 페티나티가 긍정적인 대화가 있었다고 밝히면서 기대감을 높였다.

하지만 타임즈는 아스널의 라이벌 토트넘이 맨시티로부터 제주스 영입을 역으로 제의받았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토트넘의 공격수 스티븐 베르바인의 이적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베르바인이 이탈할 경우, 토트넘은 다음 시즌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와 리그 병행을 위해 전력 보강을 할 필요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첼시도 공격수 로멜로 루카쿠의 거취가 불투명해짐에 따라, 루카쿠의 이탈을 대비해 제주스 영입에 관심을 표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7년 1월에 맨시티에 합류한 후 236경기에서 95골 45도움을 기록한 제주스는 팀과의 계약이 2023년 6월 30일로 만료된다. 이탈리아의 파브리치오 로마노 기자는 "제주스는 팀을 떠날 생각이고, 맨시티는 이적료로 5,000만 파운드(한화 약 788억 원)를 요구할 것"이라고 보도하면서, 맨시티가 적절한 제의가 오면 협상에 응할 생각이 있음을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042
맨유, 포그바-카바니 등 11명 방출…선수단 개편 예고 뉴스보이
22-06-11 07:12
16041
PSG, 지단과 '깜짝' 합의 불쌍한영자
22-06-11 04:59
16040
리버풀 출신 윙어 "손흥민 영입, 시도는 해봐야 한다" 간빠이
22-06-11 00:48
16039
파라과이 압박에 당한 한국, 우루과이와 가나는 더 거셀수도 있다 불도저
22-06-10 23:01
16038
일본 아닌 LG 선택한 가르시아, 비자 발급 큰 문제 없어…6월내 합류 예정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10 20:49
16037
111억원 센터라인, 아픈 106억원 3루수, 사라진 외인…1위 팀 타격 '총체적 난국' 픽도리
22-06-10 17:58
16036
[월드컵 이모저모] 황선홍 "선취골 내준뒤 마음급해져.." 해골
22-06-10 16:36
16035
‘2일 안에 바르셀로나 떠나라’ 천억 MF 맨유 간다 곰비서
22-06-10 15:03
16034
에이스 김단비의 이탈, 신한은행 선수들이 느낀 점은? 애플
22-06-10 13:09
16033
"번리를 위해 이렇게 좀 하지" 2부 강등에 설움 폭발...맞대결 중 말다툼 손나은
22-06-10 12:24
16032
아스널, 벵거 철학 다 잊었네...2600억에 사서 공짜로 다 팔기 가습기
22-06-10 10:54
16031
"6700억 있어야 살 수 있습니다"...세계 최고 명문 바르사, 돈 없어 침몰 중 물음표
22-06-10 09:46
16030
더 용-에릭센 아니다...맨유, 중원 보강 위해 리버풀 '160억 MF' 낙점 크롬
22-06-10 09:23
VIEW
아스널·토트넘·첼시, 제주스 영입 삼파전...이적료 788억 섹시한황소
22-06-10 05:41
16028
'센터백 급구' 맨유&첼시, 레스터 CB 포파나 주시중 박과장
22-06-10 04:25
16027
더 용-에릭센 아니다...맨유, 중원 보강 위해 리버풀 '160억 MF' 낙점 이아이언
22-06-10 03:00
16026
‘지금 무엇보다 중요한 건...’ 맨유 제안 뿌리친 이유 캡틴아메리카
22-06-09 23:49
16025
'양의지 9회말 끝내기' NC 짜릿한 재역전승, 선두 SSG에 2승1무 우세시리즈 장그래
22-06-09 22:45
16024
ㅈ또 짜증이 올라온다 조폭최순실
22-06-09 20:25
16023
LG에 나타난 또 한 명의 타격머신, 막강 외야 뎁스 활용 만능키[SS포커스] 장사꾼
22-06-09 17:22
16022
조 1위로 8강 오른 황선홍호, 토너먼트서 '한일전' 성사될까? 순대국
22-06-09 15:48
16021
이강인, ‘3선’으로 포지션 변경?...황선홍 아래서 달라진 움직임 포착 픽샤워
22-06-09 14:51
16020
벤투호의 3-1 완승 “대한민국, 강한 공격 자랑...파라과이는 침체” 픽도리
22-06-09 13:11
16019
콘테 1호 영입, 의혹 직면 "이상한 사인" 질주머신
22-06-09 1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