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짠돌이' 레비 회장이 달라지더니…이적료 지출 '1위' 등극

147 0 0 2022-07-20 21:57:4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올여름 폭풍 영입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지금까지 프리미어리그 20개 구단 중에서 가장 많은 이적료를 지출했다는 통계가 나왔다. 여느 때와 다른 모습을 보여주면서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토트넘은 그간 '짠돌이'로 불려왔던 다니엘 레비(60·잉글랜드) 회장의 원칙에 따라 선수 영입에 있어서 거액의 이적료를 투자하지 않았다. 이에 항상 영입전에서 밀려 원하던 선수를 놓치는 경우가 다반사였고, 자연스레 우승권과는 멀어졌다. 실제로 토트넘은 2008년 잉글리시풋볼리그(EFL)컵 우승 이후 트로피가 없다.

하지만 올해는 레비 회장이 전혀 다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시즌이 끝나기 전부터 스쿼드의 경쟁력을 갖추길 원했던 안토니오 콘테(52·이탈리아) 감독의 요청에 따라 막대한 이적료를 투자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그 결과 아직 이적시장이 한 달 이상 더 남았는데도 불구하고, 벌써 6명의 선수를 영입했다. 이반 페리시치(33)와 프레이저 포스터(34), 히샬리송(25), 이브 비수마(25), 클레망 랑글레(27), 제드 스펜스(21)가 올여름 새롭게 토트넘 유니폼을 입었다.


자연스레 프리미어리그 구단 중에서 이적료 지출액 1위에 올랐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20일(한국시간) "토트넘은 여름 이적시장 문이 열리고 지금까지 프리미어리그 내에서 가장 많은 이적료를 지출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토트넘이 지출한 이적료는 1억 1,500만 파운드(약 1,810억 원)에 달한다. 히샬리송 영입에 6,000만 파운드(약 945억 원)를 투자했고, 비수마와 스펜스를 데려오기 위해 각각 3,500만 파운드(약 550억 원)와 2,000만 파운드(약 315억 원)를 지출했다. 페리시치와 포스터는 자유계약(FA)이고, 랑글레는 임대다.

2위 맨체스터 시티(1억 110만 파운드)와 격차는 1,390만 파운드(약 220억 원) 수준이다. 이들 뒤로 리즈 유나이티드(9,540만 파운드)와 리버풀(9,150만 파운드), 아스널(8,950만 파운드), 첼시(8,150만 파운드)가 상위권에 포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529
'빨간불' 바르셀로나, 5349억 현금 확보 불도저
22-07-23 03:52
16528
제대로 이 가는 듯…승격팀인데 벌써 영입만 '11명' 돌풍 예고 섹시한황소
22-07-22 22:21
16527
유벤투스는 경쟁 이탈..."토트넘, 7호 영입 완벽 기회 왔다" 사이타마
22-07-22 20:54
16526
김수로 구단주’ 첼시로버스, 리그 13부 우승…목표 근접 크롬
22-07-22 14:32
16525
'누녜스 포트트릭!' 리버풀, 라이프치히 5-0 완파...'살라도 골' 박과장
22-07-22 07:00
16524
나폴리, 파격 합의...김민재 바이아웃 '4200만 유로' 캡틴아메리카
22-07-22 05:38
16523
미니게임 보글파워볼 분석법입니다 딴지
22-07-22 03:39
16522
6명이나 영입했는데 순위가?...토트넘보다 더 간절한 클럽 4팀 군주
22-07-22 00:52
16521
어떻게 이걸 놓치지?...SON 절친, 빈 골문 앞에서 득점 실패 장그래
22-07-21 23:39
16520
"요미우리, 코로나 쇼크"…확진자 40명 추가, 성적도 추락 조폭최순실
22-07-21 21:48
16519
김민재 영입하라니까...'수비불안 노출' 에버튼, 0-4 '대패' 떨어진원숭이
22-07-21 20:18
16518
미니게임 분석하는법 + 1 천상계갓한
22-07-21 10:47
16517
토트넘 MF에 완전히 꽂혔다... 이적료 없는 맨유 출신 '후순위' 정해인
22-07-21 08:17
16516
'주급 2억8000 스타여, 우리에게로 오라' 승격팀의 패기 해적
22-07-21 07:06
16515
KIA서 퇴출됐지만 행복…빠르게 새 직장 구했다 장사꾼
22-07-20 23:52
VIEW
'짠돌이' 레비 회장이 달라지더니…이적료 지출 '1위' 등극 순대국
22-07-20 21:57
16513
소뱅 이거 먼 지랄이냐 원빈해설위원
22-07-20 20:17
16512
8년 계약 거부하고 최고 시즌… 모험 통한 SD 에이스, 잭팟 터뜨리나 가츠동
22-07-20 07:05
16511
판 점점 커진다, "인터밀란 김민재 바이아웃 발동" 조폭최순실
22-07-20 05:04
16510
'성형 중독' 호날두, 이제는 성기도 보톡스 수술..."커 보이는 것이 목적" 장그래
22-07-20 03:03
16509
못 먹겠다더니 한그릇 뚝딱, SSG에 추가된 짜장면 홀릭 떨어진원숭이
22-07-20 01:11
16508
가방 60개 선물, 캡틴의 진심 "미안한 마음, 후반기 힘내자" 정해인
22-07-19 23:58
16507
토트넘 '942억 MF' 영입으로 최고의 공격진 완성한다 "이적 가능성 있다" 홍보도배
22-07-19 22:58
16506
5년 계약→1년 만에 이적?…"펩이 강력히 원한다" 장사꾼
22-07-19 2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