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얼마나 떠나고 싶었으면...이적하자마자 행복 사진 도배

134 0 0 2022-08-18 17:08: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오바니 로 셀소는 토트넘을 떠나고 싶어하는 마음이 누구보다도 컸던 것으로 보인다.

비야레알은 15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토트넘 훗스퍼와 로 셀소 임대 합의를 마쳤다. 로 셀소는 2022-23시즌 비야레알 일원으로 뛴다. 메디컬 테스트를 통과했다. 우나이 에메리 비야레알 감독과 입단 기자회견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공식발표했다.

로 셀소는 이적 후 개인 SNS를 통해 "사람은 항상 행복했던 곳으로 돌아간다고 한다"며 이적 소감을 올렸다. 별 의미가 담기지 않은 문구일 수도 있지만 토트넘 팬들이 보기에는 아쉬움이 남을 수밖에 없다. 토트넘에서는 행복하지 않았다라고 해석될 수 있는 여지가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로 셀소는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계획에 포함되지 않은 뒤로 토트넘과 관련된 사진을 개인 SNS에 거의 올리지 않았다. 그랬던 선수가 비야레알로 임대를 떠난 후에는 SNS 활동을 굉장히 열심히 펼쳤다. 로 셀소는 18일 비야레알 선수들과 훈련하면서 웃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토트넘 시절과는 180도 다른 행보다.

어찌됐든 토트넘 입장에서 로 셀소는 임대를 가서 좋은 활약을 보여줘야 한다. 토트넘은 로 셀소에게 임대를 허락하면서 1월 이적시장에서 완전 이적 제안이 올 경우, 임대를 취소할 수 있다는 조항을 삽입했다. 어떻게 해서든 이적료를 벌겠다는 계산인 것이다.

토트넘이 이적료에 집착하는 이유는 로 셀소에게 적지 않은 돈이 들어갔기 때문이다. 토트넘은 2019-20시즌 로 셀소를 데려오면서 임대료만 1600만 유로(약 214억 원)를 지불했다. 임대로 와서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던 로 셀소를 완전 영입하는데 또 3200만 유로(약 428억 원)를 건넸다.

도합 4800만 유로(약 643억 원)를 내고 영입한 선수지만 로 셀소는 팀에 전혀 도움이 되지 못했다. 토트넘 역대 최악의 영입은 6000만 유로(약 803억 원)나 주고 데려온 탕귀 은돔벨레지만 로 셀소도 은돔벨레에 가려졌을 뿐 토트넘 최악의 영입 중 한 명인 셈. 쓴 돈이 많기에 토트넘은 조금이라도 이적료를 회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900
하루 사이 바뀐 '확진자들 콜업'…롯데는 그만큼 다급하다[SPO 사직] 극혐
22-08-19 09:43
16899
겁없는(?) 박건우...두목곰 김태형 감독에게 버럭한 이유 [박준형의 ZZOOM] 물음표
22-08-19 09:16
16898
이별 통보했는데 '대반전'…안첼로티 요청에 동행 이어간다 타짜신정환
22-08-19 06:42
16897
아끼던 등번호까지 빼앗겼다... 레알 수비수 또 쫓겨날 위기 정해인
22-08-19 05:06
16896
‘이대호 결승타’ 롯데 기적의 5위 도전은 계속된다…KT 꺾고 3연승 질주 해적
22-08-19 00:59
16895
‘86분 출전’ SON 백업, 콘테 고집 때문에 나가고 싶어도 못 간다 홍보도배
22-08-18 23:44
16894
'메가트윈스포 폭발' LG, 선두 SSG 마운드 폭격…홈런 4방으로 3연승 질주 장사꾼
22-08-18 22:26
16893
완전 반대였어 순대국
22-08-18 20:55
VIEW
토트넘 얼마나 떠나고 싶었으면...이적하자마자 행복 사진 도배 섹시한황소
22-08-18 17:08
16891
한때 최고의 셋업맨…’올스타 4회’ 베테랑 우완, 부진 끝에 은퇴 선언 이아이언
22-08-18 16:16
16890
불혹의 이 남자…‘금강불괴’ 가츠동
22-08-18 15:14
16889
‘곤솔린 15승 달성’ LAD, 홈런 2방으로 2-1 승리 [LAD 리뷰] 픽샤워
22-08-18 13:59
16888
'SON 절친' 100억도 안되는 충격 '몸값'…한때 1600억이 넘었는데 아이언맨
22-08-18 11:50
16887
'없는 선수' 취급당해도 안 떠난다... 사비 감독과 '신경전' 극혐
22-08-18 11:20
16886
토트넘 시즌 초부터 '초비상'…로메로, 최대 한 달 아웃 물음표
22-08-18 10:11
1688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8-18 09:28
16884
토트넘 시즌 초부터 '초비상'…로메로, 최대 한 달 아웃 픽도리
22-08-18 08:16
16883
"꾸준한 황의조, 스트라이커 필요한 울브스"...'TWO 황' 뭉칠까 해골
22-08-18 07:00
16882
'맨유 구입하겠다' 일론 머스크, 농담 아니었나?…글레이저 가문, 맨유 매각 논의 와꾸대장봉준
22-08-18 05:01
16881
'리그 최하위 굴욕' 맨유, 이적 루머로 베스트11 구성 가능 철구
22-08-18 03:25
16880
‘5번타자 맞아?’ 찬스 침묵에 치명적 실책까지…42억 FA 보상선수 악몽의 밤 손예진
22-08-18 00:25
16879
‘경유’ 대신 ‘직행’…그리스 임대 거부한 황의조 애플
22-08-17 20:53
16878
왕관에 날개 달린거 1등이라는 뜻이죠? 지룡자
22-08-17 19:32
16877
'감독 아웃' 외친 담원 기아 팬들, 분노했다…구단에 성명문 발표 장사꾼
22-08-17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