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한 황의조, 스트라이커 필요한 울브스"...'TWO 황' 뭉칠까

68 0 0 2022-08-18 07:00:3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황의조가 영국 현지에서 꾸준히 주목받고 있다.

영국 '버밍엄 메일'은 18일(한국시간) "울버햄튼은 보르도 스트라이커 황의조를 추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 2019년 감바 오사카를 떠나 보르도에 합류한 다음 프랑스 리그앙에서 꾸준히 활약했다"라고 보도했다.

이어 "브루노 라즈 감독은 스트라이커 옵션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황의조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 황의조는 노팅엄 포레스트와 풀럼 등등 다른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클럽들의 관심도 끌었다"라고 덧붙였다.

매체는 황의조 영입을 추진했던 발데마 키타 낭트 회장 인터뷰를 인용했다. 매체에 따르면 키타 회장은 프랑스 '레퀴프'를 통해 "선수를 강제로 데려올 수는 없다. 앙투안 콩부아레 감독은 황의조를 원했지만 그는 해외 이적을 원했다"라고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시즌 황의조는 강등권까지 추락한 보르도에서 11골을 터뜨리며 고군분투했다. 프랑스 리그앙에서 연달아 두 자릿수 득점포(12골, 11골)를 기록하면서 날카로운 결정력을 선보였다. 결국 보르도는 결국 무기력하게 강등됐지만 황의조만큼은 말 그대로 '군계일학'이었다.

시즌 종료 이후 황의조는 보르도를 떠나기로 결심했다. 재정난에 빠진 보르도 역시 황의조를 떠나보낼 수밖에 없다. 황의조는 지난 6월 A매치 동안 거취에 대해 "좋은 팀이 나오길 기다리고 있을 뿐이다. 보르도 측과도 이야기를 잘 해야 하는 상황이다"라고 입장을 밝혔었다.

당초 낭트행이 점쳐졌지만 황의조를 두고 EPL 클럽들이 달라붙었다. 풀럼, 노팅엄, 울버햄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도 거론됐다. '버밍엄 메일'은 낭트 측이 밝힌 공식 입장을 미루어봤을 때 황의조가 EPL에 도전할 가능성이 있으며, 스트라이커가 필요한 울버햄튼도 후보라고 짚었다.

매체는 또한 "울버햄튼은 라울 히메네스가 부상을 당했고, 파비우 실바가 안더레흐트로 임대된 이후 더 강력한 옵션이 필요하다"라며 황의조 영입을 추진할 수 있는 배경을 설명했다. 여름 이적시장 마감이 얼마 남지 않은 만큼 황의조는 조만간 거취를 결정 내릴 것으로 보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906
"작은 키? 괜찮아! 하지만..." 175cm CB에게 전한 조언과 우려 순대국
22-08-19 17:26
16905
'맨유 이적 임박' 카세미루는 리버풀전에 나설 수 있을까? 픽도리
22-08-19 16:06
16904
베일에 이어 또 미국 무대 '폭격'…5경기서 4골 1도움 '미친 활약' 질주머신
22-08-19 15:19
16903
이래서 돈, 돈 하나…카세미루, 맨유 오면 곧바로 주급 '3위' 등극 곰비서
22-08-19 14:43
16902
훈련장서 콘테 눈도장 '쾅'...재임대 요청→콘테가 거부 철구
22-08-19 13:07
16901
'오매불망' 텐 하흐...아약스 윙어 1070억 제안했다가 '퇴짜' 애플
22-08-19 11:16
16900
하루 사이 바뀐 '확진자들 콜업'…롯데는 그만큼 다급하다[SPO 사직] 극혐
22-08-19 09:43
16899
겁없는(?) 박건우...두목곰 김태형 감독에게 버럭한 이유 [박준형의 ZZOOM] 물음표
22-08-19 09:16
16898
이별 통보했는데 '대반전'…안첼로티 요청에 동행 이어간다 타짜신정환
22-08-19 06:42
16897
아끼던 등번호까지 빼앗겼다... 레알 수비수 또 쫓겨날 위기 정해인
22-08-19 05:06
16896
‘이대호 결승타’ 롯데 기적의 5위 도전은 계속된다…KT 꺾고 3연승 질주 해적
22-08-19 00:59
16895
‘86분 출전’ SON 백업, 콘테 고집 때문에 나가고 싶어도 못 간다 홍보도배
22-08-18 23:44
16894
'메가트윈스포 폭발' LG, 선두 SSG 마운드 폭격…홈런 4방으로 3연승 질주 장사꾼
22-08-18 22:26
16893
완전 반대였어 순대국
22-08-18 20:55
16892
토트넘 얼마나 떠나고 싶었으면...이적하자마자 행복 사진 도배 섹시한황소
22-08-18 17:08
16891
한때 최고의 셋업맨…’올스타 4회’ 베테랑 우완, 부진 끝에 은퇴 선언 이아이언
22-08-18 16:16
16890
불혹의 이 남자…‘금강불괴’ 가츠동
22-08-18 15:14
16889
‘곤솔린 15승 달성’ LAD, 홈런 2방으로 2-1 승리 [LAD 리뷰] 픽샤워
22-08-18 13:59
16888
'SON 절친' 100억도 안되는 충격 '몸값'…한때 1600억이 넘었는데 아이언맨
22-08-18 11:50
16887
'없는 선수' 취급당해도 안 떠난다... 사비 감독과 '신경전' 극혐
22-08-18 11:20
16886
토트넘 시즌 초부터 '초비상'…로메로, 최대 한 달 아웃 물음표
22-08-18 10:11
1688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8-18 09:28
16884
토트넘 시즌 초부터 '초비상'…로메로, 최대 한 달 아웃 픽도리
22-08-18 08:16
VIEW
"꾸준한 황의조, 스트라이커 필요한 울브스"...'TWO 황' 뭉칠까 해골
22-08-18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