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팬들 투표...승리 확률 '우루과이-13%, 가나-60%, 포르투갈-16%'

114 0 0 2022-11-15 11:08:5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이규학]

약 792만 팔로워를 가진 유명 축구 통계 매체에서 진행한 월드컵 승부 예측 팬 투표에서 한국이 16강에서 탈락하는 결과가 발생했다.

축구 통계 매체 '트랜스퍼마크트'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팬 월드컵' 콘텐츠를 진행했다. 해당 콘텐츠는 SNS를 통해 전 세계 팬들의 투표 결과를 종합해 대회 시뮬레이션을 돌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매체는 모든 경기를 무승부 없이 승패만으로 50%의 지지를 넘으면 승리로 측정했다.

한국 대표팀이 속한 H조는 생각보다 쉽게 결과가 나왔다. 포르투갈과 우루과이가 각 조 1, 2위를 차지하면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이 16강 진출을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경기로 평가받고 있는 우루과이전이 가장 승리 확률이 적었다. 팬들은 겨우 13% 밖에 투표하지 않았다. 가나전은 접전이었다. 60%로 승리 확률이 더 높은 것으로 측정됐지만 가나도 40%나 지지를 받았기 때문에 승리를 보장할 수 없다.

마지막 경기인 포르투갈전은 우루과이전보다 3% 높은 16%로 측정됐다. 이는 16강 이상을 목표로 두고 있는 포르투갈 대표팀이 1, 2차전에서 이미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 짓고, 주전 선수들에게 휴식을 주기 위해 로테이션을 가동할 것이라는 추측이 더해졌다. 해당 매체의 결과에 따르면 이번 월드컵에서 목표로 두던 16강은 실패다.

이외에도 포르투갈과 가나전은 94%로 포르투갈의 승리, 빅매치로 불리는 포르투갈과 우루과이전도 포르투갈이 82%의 지지를 받았다. 마지막 가나와 우루과이전은 우루과이가 86%로 가벼운 승리를 예측했다. 16강에 올라간 포르투갈과 우루과이는 G조의 1, 2위와 맞붙는다. 매체는 G조에서 브라질과 세르비아가 조별예선을 통과했기 때문에 포르투갈은 세르비아, 우루과이는 브라질과 맞붙었다.

한편, 일본도 조별예선 탈락이었다. 독일과 스페인이 함께하는 죽음의 E조에 편성된 일본은 코스타리카전만 승리를 거두며 조 3위로 월드컵을 마감할 것으로 예측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900
배팅보다 베팅이 우선이었나…'도박+위증' 푸이그, 이제 설 자리도 없다 불도저
22-11-15 20:02
17899
토트넘 결정 '신의 한 수'였나, '6000만 파운드 스타' 폼 추락 우려 픽도리
22-11-15 17:14
17898
꿈쩍 않는 FA 유강남···LG, ‘패닉바이’냐 ‘플랜B’냐 해골
22-11-15 16:04
17897
키움 푸이그, 미국서 불법도박 관련 위증 혐의 인정 곰비서
22-11-15 14:12
17896
"한국전 충격패 이후 좀비가 됐다"…독일 MF 킴미히 고백 손예진
22-11-15 13:49
17895
‘밴톤 27득점’ 토론토, 디트로이트에 4연패 선사[NBA] 손나은
22-11-15 12:49
VIEW
전 세계 팬들 투표...승리 확률 '우루과이-13%, 가나-60%, 포르투갈-16%' 극혐
22-11-15 11:08
17893
푸이그, 미국에서 불법 스포츠도박 위증 혐의 '최대 5년형 가능' 미니언즈
22-11-15 10:20
17892
어렵게 끝냈던 박동원 짝사랑…KIA '6개월 렌탈'로 끝? 플랜B 가동하나 타짜신정환
22-11-15 05:11
17891
무면허 운전+경기 중 흡연' 나잉골란의 최후..."당장 팀에서 나가" 이영자
22-11-15 03:34
17890
벤투호, 카타르서 첫 훈련 소화…'초미의 관심사' 김진수도 합류 홍보도배
22-11-15 02:01
17889
호날두, 차기 구단은?...이제 딱 한 군데 남았다 장사꾼
22-11-15 00:47
17888
호날두-맨유 결국 파국 치닫는다, 핵폭탄 공개 저격 "월드컵 우승 후에..." 원빈해설위원
22-11-14 23:20
17887
한국 '1승 목표' 가나, 귀화 선수 윌리엄스 등 26명 확정 픽도리
22-11-14 22:29
17886
8시 최종 명단 공개하려던 가나, 전기 문제로 발표 지연 '망신' 해골
22-11-14 20:52
17885
‘샐러리캡’ 여유 롯데, FA 시장서 포수·내야수 잡는다 소주반샷
22-11-14 19:51
17884
[오피셜] '폴트' 최성훈 단장, T1 떠났다 섹시한황소
22-11-14 17:29
17883
LG 유강남 채은성 잡으면 샐러리캡 초과, 관건은 계약구조[SS포커스] 캡틴아메리카
22-11-14 16:00
17882
[오피셜] '에비' 무라세, 6년 만에 DFM 떠난다...해외팀 이적 검토 가츠동
22-11-14 14:32
17881
김민재의 나폴리, ‘크리스마스 유니폼’ 유출… “끔찍하다” 장그래
22-11-14 12:55
17880
정말 미쳤다... '韓 상대국' 가나, 주전-백업 GK 잃고 중원도 무너질 판 가습기
22-11-14 11:15
17879
‘포르징기스 25득점’ 워싱턴, 멤피스 꺾고 3연승[NBA] 물음표
22-11-14 10:55
17878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11-14 09:10
17877
'킨 멀티골' 유벤투스, 라치오에 3-0 완승...리그 6연승+2위 도약 애플
22-11-14 0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