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케인에게 너무 의존하는 것 아닌가?’ 英기자 날카로운 질문

182 0 0 2021-10-25 14:24:2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토트넘의 손흥민(29, 토트넘) 의존도가 너무 지나치다. 

토트넘은 24일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21-22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에서 웨스트햄에게 0-1로 졌다. 승점 15점의 토트넘은 6위가 됐다. 웨스트햄(승점 17점)은 4위다. 

토트넘이 자랑하는 해리 케인과 손흥민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골사냥에 실패했다. 손흥민과 케인이 전방에서 고립되는 장면이 자주 나와 장점을 살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올 시즌 9경기서 9골에 그치고 있다. 실점은 13골에 달한다. 토트넘의 9골 중 4골을 손흥민 혼자 넣었다. 손흥민이 터지지 않는 경기서 토트넘은 답답한 경기력을 보이며 패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 

영국기자들이 보는 시선도 비슷하다. 경기 후 공식기자회견에서 ‘손흥민과 케인에게 공격이 너무 집중되고 있다’고 지적하는 영국기자의 질문이 나왔다. 

이에 누누 산투 토트넘 감독은 “팀은 균형이 필요하다. 선수들 사이에서도 균형이 필요하다. 좋은 선수들이 우리 팀에 균형을 맞춰주고 있다. 우리는 공격수와 미드필더, 수비수들 사이에 충분한 창의성이 있다. 당신의 질문에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하지만 누누 감독의 생각과 달리 토트넘은 손흥민과 케인 외에 다양한 선수들의 득점이 터지지 않고 있다. 누누 감독의 전술적 역량이 시험대에 올랐다. / jasonseo34@osen.co.kr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044
또 한 명의 레알 레전드가 떠난다... 15년 레알 생활 정리 질주머신
21-10-26 23:29
13043
대체 선발이 일냈다, 7전8기 끝 70승…LG 드디어 3위 확보 해골
21-10-26 22:17
13042
황사머니 쫓아 중국으로…팬들 기억 속에서 사라진 8인 곰비서
21-10-26 21:11
13041
그들만의 야구…결국 폭탄 터졌다 와꾸대장봉준
21-10-26 19:57
13040
"웨스트햄 주전, 손흥민도 어렵다" 토트넘 축구인 '격노' 기사입력 2021.10.26. 오후 12:11 이영자
21-10-26 16:18
13039
"걸어다니는 재앙이었다" 1100억 DF, 5실점 관여→평점 0점 '수모' 홍보도배
21-10-26 15:37
13038
몸값만 2100억원...부상 장기화에 속터지는 도르트문트 장사꾼
21-10-26 13:33
13037
웃어야 될까... 바르셀로나, ‘1,837억 유리몸’ 4개월 만에 복귀 순대국
21-10-26 13:05
13036
[단독] 내년에도 뛴다는 박석민, NC는 못 말린다 원빈해설위원
21-10-26 12:11
13035
뉴캐슬 파격 행보, 'SON 영입' 힘썼던 전문가 영입 추진 클로버
21-10-26 10:31
13034
삼성 1위인데 '자력 우승 ' 불가능, 2위 KT는 가능...이런 황당한 경우가? 불쌍한영자
21-10-26 05:53
13033
'헬퍼' 권영재 감독, 군 문제로 PSG 탈론과 결별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26 04:08
13032
프로야구 중계 4사, KBO와 구단에 손해배상 요청 파문 섹시한황소
21-10-26 02:28
13031
‘사이클링 히트’ 이정후, “아버지가 ‘너는 생각보다 더 대단한 선수’라고 격려” 가츠동
21-10-26 00:54
13030
"내년 여름 떠날 듯"…유벤투스·맨시티·토트넘·PSG와 협상 중 손예진
21-10-25 23:34
13029
'내 동생 쳤냐!' 1m93 반 다이크 분노 폭발, 호날두에 반격 아이언맨
21-10-25 22:28
13028
"이강인 퇴장 후 달라졌다" 마요르카, 편파 판정 의혹 제기 극혐
21-10-25 21:16
13027
"고우석 홈런 맞을까봐 고의4구 지시? 다음에도 희망이 없는 것" 물음표
21-10-25 19:39
13026
‘20살에게 싸커킥+주먹질’...호날두 또 불거진 인성 논란 크롬
21-10-25 18:29
13025
‘리버풀전 참패’ 후 소환된 박지성, 네빌 “전방 압박하는 선수 없어” 박과장
21-10-25 17:27
13024
"황희찬 완전 이적, 매우 매력적인 선택" 英 매체들 벌써 재촉 사이타마
21-10-25 16:50
13023
0-5 대참사...야유 쏟아지자 린가드 "난 경기장에 없잖아" 이아이언
21-10-25 15:41
13022
‘우승 어렵나’ 손흥민, 올 시즌도 소년 가장 현실화? 캡틴아메리카
21-10-25 15:20
VIEW
‘손흥민-케인에게 너무 의존하는 것 아닌가?’ 英기자 날카로운 질문 가츠동
21-10-25 1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