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가는 분위기더니' 뤼디거 "첼시 잔류하고 싶다!"

225 0 0 2022-01-13 03:04:1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안토니오 뤼디거의 미래에 변화가 생긴 듯 하다.

뤼디거는 올 시즌을 끝으로 첼시와의 계약이 만료된다. 첼시는 팀의 핵심 수비수로 자리잡은 뤼디거 잡기에 나섰지만, 뤼디거는 미온적인 태도를 보였다. 첼시가 제시한 14만파운드 주급을 거절했다. 새로운 도전을 택하는 듯 보였다.

파리생제르맹, 바이에른 뮌헨, 레알 마드리드가 뤼디거에게 관심을 보였다. 레알 마드리드가 영입전에서 앞서는 모습이었다. 파리생제르맹도 600만파운드의 연봉을 제시하며 판 흔들기에 나섰다.

하지만 또 다시 기류가 바뀌었다. 12일(한국시각) 빌트의 크리스티안 폴크 기자는 "뤼디거가 첼시 잔류를 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폴크에 따르면 교착상태에 빠진 것처럼 보였던 첼시와 뤼디거 측의 대화가 최근 상당한 진전을 이룬 것으로 알려졌다.

뤼디거가 잔류할 경우, 토마스 투헬 감독에게는 큰 힘이 될 전망이다. 투헬 감독은 지난해 지휘봉을 잡은 이후 뤼디거를 유럽 최고의 수비수 중 한 명으로 탈바꿈시켰다. 뤼디거는 투헬식 스리백의 핵심으로, 지난 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 우승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132
모두를 혼돈으로 이끈 오심 끝판왕 주심이 등장했다. 말리는 1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메룬에 위치한 스타데 무니시펄 데 림베에서 열린 2021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튀니지를 1-0으로 제압했다. 다른 일반 경기들처럼 말리가 승점 3점을 얻는 것에서 마무리되지 않았다. 주심 판단으로 인해 모든 게 엉망이 돼 지금까지 논란이 되고 있다. 상황은 이렇다. 주심은 후반 40분 돌연 경기 종료를 선언했다. 주심 재량에 따라 추가 캡틴아메리카
22-01-13 06:09
14131
20년 전과 같은 결과 원하는 콘테, 골리니·로셀소 믿는다 스킬쩐내
22-01-13 04:42
VIEW
'레알 가는 분위기더니' 뤼디거 "첼시 잔류하고 싶다!" 킁킁
22-01-13 03:04
14129
최악의 먹튀, 갑질까지 시전…“11억 안 주면 안 나가” 버티기 돌입 남자성기사요
22-01-13 01:02
14128
"나가, 제발 나가" 퍼디난드 폭발…맨유 라커룸 난장판에 일침 군주
22-01-12 23:30
14127
'충격' 이스코, 바르셀로나로 간다…15년 만에 라이벌팀 직행 이적 장그래
22-01-12 21:58
14126
오늘 농구 정배 언더 좋다 조폭최순실
22-01-12 20:41
14125
[LCK] 개막전 나서는 디알엑스-리브 샌박, 주전 5명 총출동 불도저
22-01-12 17:46
14124
멀티 미드필더 박진섭 꿈 이뤘다…전북 녹색 유니폼 입어 섹시한황소
22-01-12 16:48
14123
자신을 버린 적장 면전에다 골 세리머니 충격, '해트트릭' 도발 질주머신
22-01-12 15:30
14122
LCK 시드권 매매 금지 조항, 처음부터 없었다 곰비서
22-01-12 13:33
14121
보호대 구멍날 정도로 뛴다, “광인이형까지 진두지휘해요” 손예진
22-01-12 11:22
14120
4㎏ 감량, '플레잉코치' 대구 이용래의 뜨거운 비 시즌 "우승만 보고 달린다" 극혐
22-01-12 10:23
14119
"무릎 꿇고 눈물 쏟은 장외룡 감독, 中 슈퍼리그 최고의 순간" 미니언즈
22-01-12 09:37
14118
오늘도 건승~ 크롬
22-01-12 08:20
14117
“3부 상대로 아무것도 못 했다” 토트넘 MF, 2년 반 만에 떠난다 아이언맨
22-01-12 04:49
14116
또 FA 악몽? 1일 부족에 FA 밀린 김민성, 재취득은 '2일'이 없다 치타
22-01-12 03:23
14115
“말할 가치가 없다” 전창진 감독, 이정현 공개 비판 떨어진원숭이
22-01-12 02:16
14114
‘단 1건의 제안도 없어...’ 결국 이적료 없이 떠나는 맨유 악동 미드필더 해적
22-01-12 01:02
14113
KIA, 포수 트레이드 추진설...김민식&한승택도 책임 크다 픽도리
22-01-12 00:02
14112
"비에 젖은 옷도 안 갈아입고 펑펑 우셨다" 이정후 마음 무너뜨린 그때 그 순간 6시내고환
22-01-11 23:09
14111
'맨유 내홍' 호날두가 주범이네…"포르투갈어 구사-非사용 파벌" 섹시한황소
22-01-11 22:58
14110
‘김희진 고군분투’ 김호철호 험난한 첫 승…현대건설 9연승 질주 장그래
22-01-11 22:01
14109
‘허웅-오브라이언트 활약’ DB, KCC 10연패 빠트려 정해인
22-01-11 2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