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정한 전 일본 감독 “평범한 선수들, 톱클래스 없어”

96 0 0 2022-04-05 21:19:2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 일본 축구 대표팀 감독 필립 트루시에 (67)가 일본의 월드컵 전망을 현실적으로 판단했다

일본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에서 2위를 기록, 월드컵 본선에 진출했다.

다만 과정이 불안정했다. 초반 3경기에서 1승에 그쳤고, 이후 승점을 쌓았으나 내용이 불만족스러웠다.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의 고정된 라인업, 지나친 베테랑 선호, 색깔 없는 전술 등이 큰 비판을 받았다.

우여곡절 끝에 호주를 따돌리고 조 2위로 월드컵 본선에 진출했지만, 최종전에서 최약체 베트남에 1-1로 비겼다. 더구나 일본 홈 경기였고, 만원 관중 앞에서 망신을 당했다.

월드컵 전망은 더욱 비관적이다. 일본은 우승 후보 스페인, 독일과 함께 E조에 편성됐다. 나머지 한 상대는 뉴질랜드-코스타리카의 플레이오프전 승자다. 뉴질랜드와 코스타리가 역시 현재 일본 전력상 쉽게 볼 상대가 아니다.

예선에서 부진, 최악의 조 편성으로 부정적인 전망이 주를 이루는 가운데, 전 일본 대표팀 감독이었던 트루시에도 크게 다른 의견을 내지 못했다.

1998년 일본에 부임해 2022 한일월드컵을 치른 트루시에는 5일 일본 매체 ‘사커 다이제스트’에 기고한 글에서 “할 수 있는 건 많지 않다”라고 평가했다.

트루시에는 마지막 최종예선 2경기인 호주전에 긍정적인 평가, 1-1로 비긴 베트남전도 어쩔 수 없었다고 옹호했지만 월드컵 전망은 솔직하게 했다.

트루시에는 “명확하게 선발로 볼 수 있는 선수는 많이 쳐도 15~16명 정도다. 더구나 그들은 유럽 빅클럽에서 뛰지 않는다. 일본에서는 재능이 넘치는 선수지만 세계 수준에서 보면 극히 평범한 선수들이다. 톱클래스가 아니다. 지금 일본에서 톱클래스라고 말할 수 있는 선수는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트루시에는 “그래도 일본은 훌륭한 팀이 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하면서도 “다만 중심이 되는 선수가 없고 개성이 돋보이는 선수도 없다. 리더가 될 선수도 부족하다. 일본의 선택은 한정적이다. 세계적 수준에서 보면 일본은 매우 평범한 수준이고 팀을 이끄는 리더도 없다. 앞으로 전력이 플러스될 요인도 없다”라고 평가했다.

일본은 매 월드컵마다 목표를 8강으로 잡는다. 조 상황 고려 없이 8강을 목표로 하는 것이 어느덧 불문율이 됐다. 하지만 트루시에는 “일본이 뭔가 특별한 것을 해내기 어렵다고 생각한다. 일본은 상대보다 떨어지지 않는 딱 평균적인 팀이다. 팀을 위해 무언가 강화될 요인도 없고 전력은 지금보다 나아지지 않을 것이다. 결국 할 수 있는 건 자신감을 주는 것이다. 상대를 잘 분석하고 전략을 세워 자신감 있게 싸웠으면 한다. 그래야 가능성이 열릴 것이다”라고 전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211
"되묻고 싶다"는 추신수의 작심 발언 "국제성적 부진, S존 탓인가" [오!쎈 수원] 물음표
22-04-06 09:30
15210
방출 아픔→9개구단 직접 전화→부활쇼, '37세 우승멤버' 드라마 쓸까 크롬
22-04-06 05:55
15209
삼성 191억 베테랑…당황한 두산 한 방 먹였다 이아이언
22-04-06 04:25
15208
타이거 우즈, 1년 5개월만에 복귀 선언…"우승하기 위해 나왔다" 음바페
22-04-06 03:29
15207
'유벤투스에서 연기력만 늘었다'…1000억 공격수, 어설픈 파울유도 조롱 타짜신정환
22-04-06 01:42
15206
“양효진 연봉 깎아야 하는데…” 현대건설 딜레마 해골
22-04-05 23:49
15205
'日 망연자실'...바르사 출신 스페인 초특급 유망주, 부상 복귀 예정 섹시한황소
22-04-05 22:09
VIEW
냉정한 전 일본 감독 “평범한 선수들, 톱클래스 없어” 간빠이
22-04-05 21:19
15203
ML 20승 투수 맞아? 한 이닝 노아웃 5실점…ERA 9.00 와꾸대장봉준
22-04-05 20:01
15202
파워랭킹 1위 LAD, 그러나 “2위 토론토가 곧 1위 되더라도 놀라지 말라” 치타
22-04-05 17:18
15201
새로운 'D-E-S-K' 라인?…토트넘, '부활' 에릭센에 관심 노랑색옷사고시퐁
22-04-05 16:14
15200
'개구리 올챙이 적 생각 못한다더니'...타율 6푼7리 최지만 괜찮을까? 박과장
22-04-05 15:09
15199
'EPL 전설 오브 전설' 경악…"SON 월드클래스, 차원이 달랐다" 군주
22-04-05 13:01
15198
콜린 벨 감독, 진심 전할 때 나온 '한국말'...월드컵-재계약-압박 극혐
22-04-05 10:28
15197
"'영웅' 안정환, 韓 조편성 日 E조 피해 좋아했다" 日 관심집중 물음표
22-04-05 09:33
15196
"한국말고 유럽팀 해줘!"분노 폭발...4년간 유럽과 A매치 못한 브라질 감독 사이타마
22-04-05 06:26
15195
60억원 이적생 '펄펄' FA 재수생 '각성'…LG 센터라인 미친 존재감, 역시 우승후보 불쌍한영자
22-04-05 04:50
15194
레알 '주급 9억', 후반 시작 후 벤치로 지각 복귀...'놀랍다' 앗살라
22-04-05 02:50
15193
벤투 황태자 복귀 확정적, K리그에 또 스타 등장 군주
22-04-05 01:18
15192
"무리뉴가 김민재 영입 원했다"…페네르바체 회장 폭로 장사꾼
22-04-04 23:42
15191
'팬이에요' SON 절친 호이비에르, 박지성 만난 인증샷 눈길..."Legend" 애플
22-04-04 22:53
15190
동점 찬스에서 대타→타석 없이 교체, 'FA 재수생' 221홈런 거포의 아쉬움… 아이언맨
22-04-04 21:26
15189
손흥민이 수비하는 이유…"수비하기 싫으면 2골 넣어라" 콘테 엄포 호랑이
22-04-04 20:12
15188
해외 해설자들의 희망사항...'페이커' vs '루키' MSI 대결 롤다이아
22-04-04 17: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