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료 올라간다'...토트넘, '임대생' MF 맹활약에 웃는 이유

137 0 0 2022-04-14 13:09:1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오반니 로 셀소가 좋은 활약을 이어간다면 토트넘 훗스퍼에도 이득이 될 전망이다.

로 셀소는 2019-20시즌을 앞두고 레알 베티스를 떠나 토트넘에 합류했다. 초기에는 임대 신분이었지만 6개월 뒤 완전 이적했다. 토트넘은 그를 데려오기 위해 4,000만 파운드(약 643억 원) 기량의 이적료를 지불했으며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역할을 대신 해줄 것으로 평가 받았다.

그러나 현실은 기대와 달랐다. 로 셀소를 원했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경질된 뒤 주전 경쟁에 애를 먹었다. 지난 시즌 조세 무리뉴 감독 체제에서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8경기(선발11, 교체7) 출전에 그쳤다. 올 시즌 초반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에게도 선택을 받지 못했다.

현재 토트넘을 이끌고 있는 안토니오 콘테 감독도 로 셀소를 외면했다. 잦은 부상도 문제였다. 로 셀소는 토트넘 입단 후 8차례 부상을 당했고 전력에서 이탈한 기간만 200일 가량이다. 결국 로 셀소는 올 시즌 리그 9경기 0골이라는 처참한 기록만 남긴 채 비야레알로 떠나게 됐다.

올 시즌 종료까지 비야레알에 임대로 합류한 로 셀소는 곧바로 주전으로 도약했다. 2월 초 레알 베티스전에서 데뷔전을 치른 뒤 이후 비야레알의 소화한 13경기에 모두 출전했다. 그 중 선발만 10회다. 아직 공격 포인트는 없지만 빠르게 팀에 녹아들고 있다.

이에 비야레알이 완전 영입 가능성을 검토 중이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시오 로마노에 따르면 비야레알은 로 셀소에 대해 상당한 만족감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다음 시즌에도 로 셀소를 잡아두기 위해 토트넘과 협상을 시작할 계획이며 현재 임대 계약에는 완전 영입 조항이 포함되지 않은 상태다.

만약 비야레알이 영입 작업에 나선다면 토트넘에도 득이 될 것이라는 예상이 나왔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의 마이클 브릿지 기자는 "로 셀소가 바이에른 뮌헨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경기에서 맹활약을 펼치는 것을 보면서 나는 토트넘이 더 많은 이적료를 챙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브릿지 기자는 "콘테 감독도 잘 알고 있다. 그는 이미 로 셀소에 대해 '난 그가 좋은 선수가 아니라고 말한 적이 없다. 하지만 EPL은 엄청난 힘을 필요로 하는 매우 어려운 리그다'고 말했다. 로 셀소가 잉글랜드 무대에 어울리지 않는 스타일이라는 뜻이다"고 덧붙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320
유원상, 야구공 놓고 미국 유학…“야구 잘 하고 떠납니다”[스경x인터뷰] 군주
22-04-14 17:40
15319
'기권에 유소년팀 출전까지…' 사실상 포기한 中 슈퍼리그 떨어진원숭이
22-04-14 16:01
15318
이승우·신진호 그리고 서울 동료들, 고요한 응원 위해 병문안 질주머신
22-04-14 15:15
15317
"도대체 얼마길래" 뉴캐슬, 파격 연봉 제안…에릭센 영입 확신 철구
22-04-14 14:32
VIEW
'이적료 올라간다'...토트넘, '임대생' MF 맹활약에 웃는 이유 곰비서
22-04-14 13:09
15315
[NBA] ‘영-헌터 46점 합작’ 애틀랜타, 샬럿 꺾고 CLE 만난다 극혐
22-04-14 11:02
15314
선발 제외에 불만? 이다영 팔짱에 짝다리까지…PAOK, PO 1차전 패배 미니언즈
22-04-14 10:14
15313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4-14 09:02
15312
'피르미누 멀티골' 리버풀, 8강 2차전서 벤피카에 3-3 무승부...합산스코어 6-4로 4강 진출 캡틴아메리카
22-04-14 07:46
15311
'EPL VS 라리가' UCL 준결승 대진 확정…맨시티-레알, 리버풀-비야레알 격돌 가츠동
22-04-14 06:33
15310
‘손케인’ 아니라 ‘손카쿠’ 되나…루카쿠, 토트넘행 ‘유력’ 장그래
22-04-14 04:51
15309
레알 상대는 누구?...ATMvs맨시티 2차전 선발 명단 발표 조폭최순실
22-04-14 03:15
15308
'SK 나와라!' 오리온, 5시즌만에 4강행…모비스, 2시즌 연속 'PO 스윕패' 타짜신정환
22-04-14 00:05
15307
"무4사구에 만족" '2승무패 ERA 0.75' 돌아온 천재투수 양창섭, 2경기 연속 QS로 완벽부활 정해인
22-04-13 22:00
15306
역시 오늘도 고양이지 해적
22-04-13 20:32
15305
"한국에서 신 같은 존재 손흥민을 보호하라"...더선 "토트넘, 한국 투어 때 대규모 경호 작전 준비" 찌끄레기
22-04-13 16:34
15304
맨유, 포체티노 선임 거부…'99% 확정' 캡틴아메리카
22-04-13 15:41
15303
[NBA] 에드워즈 펄펄 난 MIN, 조지 분전한 LAC 꺾고 PO 진출 떨어진원숭이
22-04-13 14:14
15302
T1, 지난해 구단운영비 51.4% 증가한 187억원 애플
22-04-13 13:12
15301
[LPL] '나이트' 폭발! '리치-루키' V5 상대로 역스윕한 TES 픽도리
22-04-13 10:42
15300
'비야레알과 무승부' 바이에른 뮌헨, 챔피언스리그 8강서 탈락 크롬
22-04-13 09:01
15299
7이닝 1실점 해도 ERA 올라간다…미친 선발진 ‘ERA 0.96’ 실화 맞아 찌끄레기
22-04-13 06:34
15298
'관중 774명' 역대 최소 신기록…'그랜드슬램' 푸이그도 머쓱하네 해골
22-04-13 05:49
15297
펩도 몰랐다…'애제자' 이별 소식에 "오! 나도 몰랐어" 치타
22-04-13 0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