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고 멀티골' 경남, 안산 원정에서 3-2 승리 거두고 2연승 질주

90 0 0 2022-05-03 21:30:2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경남 FC가 안산 그리너스를 꺾고 2연승을 질주했다.

경남은 3일 오후 7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안산 그리너스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2 12라운드 경기에서 3-2 승리를 거뒀다.

안산은 최건주와 이상민, 김보섭을 앞세워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김이석과 변승환이 중원을 지켰고, 아스나위가 오른쪽 윙백, 김예성이 왼쪽 윙백 자리에 섰다. 김민호, 신일수, 장유섭이 3백을 구축했으며, 골키퍼 장갑은 이승빈이 꼈다.

경남은 4-3-3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에르난데스와 티아고, 하남이 3톱을 구성했고, 이광진, 이우혁, 정충근이 중원을 지켰다. 4백은 김범용, 박재환, 김명준, 박광일이 구성했고, 골문은 고동민이 지켰다.

경남이 주도권을 잡고 안산의 골문을 두드렸다. 그러나 안산이 5백으로 내려서며 공간을 허용하지 않았다. 안산은 전반 6분 역습 상황에서 최건주가 속도를 살려 돌파한 후 마무리한 슛이 골문을 살짝 빗겨갔다. 경남도 전반 14분 에르난데스가 문전에서 기습적인 슛을 날렸으나 영점 조절에 실패했다.

안산이 상대의 패스 미스를 놓치지 않고 속공으로 좋은 장면을 여러 차례 만들었다. 그러나 먼저 포문을 연 건 경남이었다. 경남은 전반 18분 에르난데스가 전방으로 밀어준 패스를 정충근이 강력한 슛으로 마무리해 안산의 골망을 흔들었다. 

일격을 당한 안산은 전반 26분 최건주가 수비 뒷공간으로 빠져 들어가며 문전에서 1대1 상황을 맞았지만 결정적 찬스를 놓치고 말았다. 반대로 경남은 선제골 이후 여유를 찾고 경기를 원하는 흐름으로 끌고 갔다. 좌우 전환을 통해 그라운드를 넓게 활용하며 안산 수비에 균열을 내고자 했다. 안산은 결국 전반 42분 김보섭 대신 까뇨뚜를 투입하며 일찌감치 변화를 꾀했다.

안산은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박민준, 두아르테, 이와세를 투입하며 승부수를 띄웠고, 경남도 이준재를 투입하며 맞불을 놓았다. 경남은 후반 5분 이준재가 오른쪽 측면을 깊숙이 파고들었고, 반대편에 있던 에르난데스의 슛으로 이어졌지만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경남은 후반 11분에도 코너킥 상황에서 정충근이 두 차례 연속 강력한 슛을 날렸고, 후반 14분에는 하남이 강하게 찬 슛을 이승빈 골키퍼가 슈퍼세이브로 막아냈다.

안산은 후반 28분 역습 상황에서 최건주와 두아르테가 폭발적인 스피드로 돌파했고, 최건주의 패스를 이어받은 두아르테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두아르테는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차 넣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경남은 후반 38분 티아고가 추가골을 터뜨렸으나, 안산도 후반 40분 까뇨뚜가 동점골을 터뜨렸다. 그러나 추가시간 티아고가 또다시 득점하면서 경남이 3-2 승리를 챙겼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595
‘노익장’ 벤제마, 2022년 국제경기 최다 득점자로 ‘우뚝’ 닥터최
22-05-06 06:41
15594
37세 발롱도르 뺨 때린 맨시티 수비수... "창피하다" 팬들 폭풍 비난 찌끄레기
22-05-06 04:04
15593
'눈부셨던 4월' 손흥민, 이달의 선수 후보...4번째 수상 도전 6시내고환
22-05-06 02:17
15592
'이게 진짜 갈락티코 3기' 레알 다음 시즌 베스트11 떴다…'스타군단 그 자체' 치타
22-05-06 00:25
15591
오늘자 승예 가마구치
22-05-05 23:18
15590
이래서 명장이구나...'UCL 결승' 안첼로티가 선택한 신의 한수 간빠이
22-05-05 22:41
15589
'1500억이 아깝다'…맨시티, 챔스 4강 대역전패에 그릴리쉬 맹비난 불도저
22-05-05 20:26
15588
포인트 얻는법 알려주세요 + 1 나르샤★새우
22-05-05 14:42
15587
"노렸네, 노렸어" 류현진 옛 동료, 범가너 퇴장시킨 심판에 '일침' 노랑색옷사고시퐁
22-05-05 06:34
15586
레알 역배 나와라 섹시한황소
22-05-05 05:11
15585
‘결승행 주인공은?’…레알 vs 맨시티, 선발 명단 공개 박과장
22-05-05 03:29
15584
‘22년 맨유맨’ 고별 경기 뛰지 못해 뿔났다 사이타마
22-05-05 01:49
15583
'한숨만 나온다' 벵거, 아쉬움 토로..."에메리 경질했던 건 실수" 이아이언
22-05-05 00:26
15582
콘테에게 또 찍혔다... SON 골에 가려진 '방출 1순위' 플레이 캡틴아메리카
22-05-04 22:09
15581
토트넘 살림꾼, 떠날 일 없다… “매각하면 콘테가 분노할 것” 가츠동
22-05-04 20:25
15580
LA 다저스, 9시즌 연속 관중킹 순항 ‘전체-평균 1위’ 섹시한황소
22-05-04 04:04
15579
韓 울렸던 日 최고 투수, 만루포 충격→첫 7실점 '굴욕'…22G 연속 QS 끝 치타
22-05-04 03:08
15578
'지는 법 모르던' 롯데, 천재 유격수 실책 파티 속 스스로 무너졌다 불쌍한영자
22-05-04 01:55
15577
"회식에 나만 빼고"…윤석민, 은퇴 전 기아 '찬밥 대우' 고백 손나은
22-05-04 00:47
15576
'호날두·케인도 꺾었다' 놀라운 SON, 유럽 5대 리그 공격수 2위 '역대급' 해골
22-05-03 23:21
15575
'에이스→최악' 황희찬, 영국 매체가 선정한 울버햄튼 부진의 원인 와꾸대장봉준
22-05-03 22:41
VIEW
'티아고 멀티골' 경남, 안산 원정에서 3-2 승리 거두고 2연승 질주 간빠이
22-05-03 21:30
15573
'2년 연속 음주사고' NC, 음주 폭행 한규식 코치 계약 해지 및 퇴단 중징계 캡틴아메리카
22-05-03 20:16
15572
'첼시 비상' 이 선수마저 떠난다고?...리버풀-맨시티 등 주시 질주머신
22-05-03 1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