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란드 영입→더블스쿼드 완성’ 맨시티, 분노의 영입 시작

117 0 0 2022-05-11 14:07:5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이현호 기자] 맨체스터 시티가 엘링 홀란드(21)를 영입하면서 완벽한 더블스쿼드를 구축했다.

맨시티 구단은 10일(한국시간) “홀란드 이적을 두고 도르트문트와 최종 합의를 마쳤다. 홀란드는 7월 1일부터 맨시티 소속이 된다"면서 "선수와의 개인 협상만 남아있다”고 발표했다. 영입은 확정했고 세부 사항만 조율하는 단계다.

맨시티와 도르트문트는 이적료 협상에서 원활히 대화를 마쳤다. 선수에게 지급해야하는 주급만 맞추면 된다. 현지 보도에 따르면 홀란드 주급은 50만 파운드(7억 9천만 원)로 전해진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대 최고 연봉 대우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은 2022-23시즌 맨시티의 예상 라인업을 나열했다. 기존 스쿼드에 홀란드 1명만 추가했는데 무게감이 달라졌다. 스트라이커 자리에 홀란드, 가브리엘 제주스, 훌리안 알바레스가 이름을 올렸다.

좌우 윙어로는 라힘 스털링, 잭 그릴리쉬, 필 포든, 리야드 마레즈가 자리했다. 이들 모두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윙어로 평가받는 자원이다. 특히 스털링, 그릴리쉬, 포든은 현 잉글랜드 국가대표 주축 공격수들이다.

미드필더도 화려하다. 베르나르두 실바, 콜 팔머, 로드리, 케빈 더 브라위너, 일카이 귄도간이 중원을 책임진다. 최근 맨시티 이적설이 불거진 프렝키 데 용(바르셀로나)도 이 라인업이 추가될 수 있다. 수비진은 주앙 칸셀루, 올렉산드르 진첸코, 루벤 디아스, 나단 아케, 아이메릭 라포르테, 존 스톤스, 카일 워커가 이름을 올렸다. 골키퍼 자리는 에데르송과 잭 스테판이 자리했다.

맨시티의 숙원 사업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이다. 지난 시즌에는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진출했으나 첼시에 0-1로 패해 준우승에 그쳤다. 올 시즌에도 우승을 노렸다. 하지만 4강에서 레알 마드리드를 만나 역전패를 당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홀란드와 함께하는 새 시즌에는 우승이라는 목표를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674
42억 FA는 타율 꼴찌, 보상선수는 3할 맹타…두산의 안목 이번에도 옳았나 픽샤워
22-05-11 17:49
15673
미국 언론 “무적 T1, MSI 준우승도 실패” 질주머신
22-05-11 16:38
15672
[공식발표] '꼴찌 추락' NC, 이동욱 감독과 결별…강인권 대행 체제 곰비서
22-05-11 15:28
VIEW
‘홀란드 영입→더블스쿼드 완성’ 맨시티, 분노의 영입 시작 손예진
22-05-11 14:07
15670
'영원한 맨유맨' 박지성, 첼시 깃발 천 몸에 두른 아들 보며 '극대노' 오타쿠
22-05-11 13:06
15669
'SON과 득점왕 경쟁 때문에?' 패스 주지 않는 살라... 팬들은 비판 손나은
22-05-11 12:41
15668
‘버틀러 23P’ 마이애미, 필라델피아 꺾고 시리즈 3-2 만들다[NBA] 극혐
22-05-11 11:15
15667
[MSI] 북미 레전드 ‘더블리프트’의 소신발언 “핑 35ms 아닌것 같아” 미니언즈
22-05-11 10:30
15666
"최동원 같다" 드디어 베일 벗은 LG 비밀병기, 또 드래프티 신화 터지나 물음표
22-05-11 09:48
1566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5-11 08:48
15664
영원한 맨유맨' 박지성, 첼시 깃발 천 몸에 두른 아들 보며 '극대노' 간빠이
22-05-11 04:45
15663
방출했더니 올해의 선수 2관왕?...배아픈 바르사 해적
22-05-11 03:58
15662
'154km가 안 통하다니...' 왜 초고교급 괴물루키 난타를 당했나 떨어진원숭이
22-05-11 02:23
15661
토트넘, '잉글랜드 국대 GK' 영입 확정적...요리스와 경쟁 체제 음바페
22-05-11 00:40
15660
'누가 나 퇴출하래' 방출 위기 끝내기로 날린 외인, "감 잡았어" 미니언즈
22-05-10 23:43
15659
추격자 쏘니, 도망자 살라흐?…‘골든크로스’ 이미 지났다 소주반샷
22-05-10 22:45
15658
'소크라테스가 끝냈다!' KIA, KT에 극장승…파죽의 6연승! 픽도리
22-05-10 21:56
15657
태국에 0-5 완패’ 싱가포르 축구대표팀 감독, 경기 후 ‘대국민 사과’ 아이언맨
22-05-10 20:58
15656
잘리기 직전' 포체티노에게 연락…빅클럽은 다 어디 가고 오타쿠
22-05-10 20:09
15655
늦어도 한참 늦은 2군행, 복덩이를 사지로 내몬 한화 '오판' 철구
22-05-10 08:39
15654
김광현, KBO 41년 역사상 최초 기록 작성...선동렬도 넘었다 크롬
22-05-10 07:11
15653
니콜라 요키치 2년 연속 MVP 수상...역대 13번째 치타
22-05-10 05:58
15652
손흥민, 살라 제치고 누적 파워랭킹 1위 등극...남은 건 '득점왕' 가츠동
22-05-10 04:29
15651
토트넘 떠나세요" 청천벽력 소식... 새 팀 찾아야 하는 기대주 떨어진원숭이
22-05-10 0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