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장 콘테도 혀 내두른 EPL "괴물 득실, UCL 우승이 더 쉬워"

119 0 0 2022-05-12 04:22:5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고군분투 중인 안토니오 콘테(52) 감독이 어려움을 토로했다.

토트넘과 아스널은 오는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2021/22시즌 EPL' 22라운드 순연 경기를 치른다.

현재 양 팀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권이 걸린 4위를 두고 경쟁 중이다. 아스널이 4위(승점 66)에 올라있고 5위(승점 62) 토트넘이 승점 4점 차로 추격 중이다. 양 팀 모두 3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이번 북런던 더비에서 UCL 진출팀 향방이 가려질 것으로 보인다.

경기를 앞두고 10일 콘테 감독의 아스널전 대비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콘테 감독은 "저를 아는 모든 사람은 제가 모든 경기서 이기고 싶어 한다는 것을 안다. 선수들에게도 이런 생각을 전하려 노력한다. 내가 한 팀의 감독이 되면 내 열망과 욕망은 늘 우승을 위해 싸운다"라고 말했다.

그는 "EPL에서 우승하는 것을 간단하지 않고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리버풀이 30년 동안 단 한 번의 리그 우승을 했다고 한 것처럼 말이다"라며 "때로는 괴물과 싸워야 하는 EPL보다 UCL이나 UEL에서 우승하는 게 더 쉬울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681
‘3위 굳힌다!’ 첼시, ‘강등 위기’ 리즈 3-0 격파…‘4위 아스널과 4점 차’ 사이타마
22-05-12 06:44
VIEW
명장 콘테도 혀 내두른 EPL "괴물 득실, UCL 우승이 더 쉬워" 이아이언
22-05-12 04:22
15679
'맨유로 떠났던 토트넘 ST', 토트넘에 경고..."손흥민 이적시장에서 지켜야" 캡틴아메리카
22-05-12 03:10
15678
4이닝 못 던지는 투수가 계속 선발등판, 6연패 수렁빠진 한화, 정말 이게 최선인가 가츠동
22-05-12 01:32
15677
ㅎㅇ 발렌시아희진
22-05-12 01:14
15676
'가벼운 마음' 홀란드, 이적 발표 후 첫 훈련...웃음 가득 군주
22-05-12 00:14
15675
키움 십장생들아 장그래
22-05-11 20:24
15674
42억 FA는 타율 꼴찌, 보상선수는 3할 맹타…두산의 안목 이번에도 옳았나 픽샤워
22-05-11 17:49
15673
미국 언론 “무적 T1, MSI 준우승도 실패” 질주머신
22-05-11 16:38
15672
[공식발표] '꼴찌 추락' NC, 이동욱 감독과 결별…강인권 대행 체제 곰비서
22-05-11 15:28
15671
‘홀란드 영입→더블스쿼드 완성’ 맨시티, 분노의 영입 시작 손예진
22-05-11 14:07
15670
'영원한 맨유맨' 박지성, 첼시 깃발 천 몸에 두른 아들 보며 '극대노' 오타쿠
22-05-11 13:06
15669
'SON과 득점왕 경쟁 때문에?' 패스 주지 않는 살라... 팬들은 비판 손나은
22-05-11 12:41
15668
‘버틀러 23P’ 마이애미, 필라델피아 꺾고 시리즈 3-2 만들다[NBA] 극혐
22-05-11 11:15
15667
[MSI] 북미 레전드 ‘더블리프트’의 소신발언 “핑 35ms 아닌것 같아” 미니언즈
22-05-11 10:30
15666
"최동원 같다" 드디어 베일 벗은 LG 비밀병기, 또 드래프티 신화 터지나 물음표
22-05-11 09:48
1566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5-11 08:48
15664
영원한 맨유맨' 박지성, 첼시 깃발 천 몸에 두른 아들 보며 '극대노' 간빠이
22-05-11 04:45
15663
방출했더니 올해의 선수 2관왕?...배아픈 바르사 해적
22-05-11 03:58
15662
'154km가 안 통하다니...' 왜 초고교급 괴물루키 난타를 당했나 떨어진원숭이
22-05-11 02:23
15661
토트넘, '잉글랜드 국대 GK' 영입 확정적...요리스와 경쟁 체제 음바페
22-05-11 00:40
15660
'누가 나 퇴출하래' 방출 위기 끝내기로 날린 외인, "감 잡았어" 미니언즈
22-05-10 23:43
15659
추격자 쏘니, 도망자 살라흐?…‘골든크로스’ 이미 지났다 소주반샷
22-05-10 22:45
15658
'소크라테스가 끝냈다!' KIA, KT에 극장승…파죽의 6연승! 픽도리
22-05-10 21:56